와이T에게 추석연휴란? 달라진 명절 풍속도

2018. 10. 01

민족 대명절 추석, 마냥 설레고 즐거웠던 명절이 어느 날부터 부담스럽나요? 명절이 기쁘기도 하지만 부담스럽기도 하다는 와이T 친구들에게 추석연휴에 대한 생각을 물었어요.

추석연휴에 뭐해?

꿀 같은 5일간의 추석연휴, 어떻게 보내셨나요? 와이T 친구들에게 2018 추석연휴 플랜을 물어본 결과 집에서 쉰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어요. 친척 집이나 부모님 고향은 추석 전날인 23일에 가장 많이 방문하는 것으로 나타났죠. 연휴에도 취업준비/학업과 아르바이트를 한다는 의견도 적지 않았어요. 꿀 같은 5일간의 추석연휴, 어떻게 보내셨나요? 와이T 친구들에게 2018 추석연휴 플랜을 물어본 결과 집에서 쉰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어요. 친척 집이나 부모님 고향은 추석 전날인 23일에 가장 많이 방문하는 것으로 나타났죠. 연휴에도 취업준비/학업과 아르바이트를 한다는 의견도 적지 않았어요.

추석연휴의 미덕은 쉼이지

추석 연휴의 가장 큰 매력은 무엇일까요? 예상대로 회사나 학교에 가지 않는 점이 1위, 맛있는 명절 음식을 먹을 수 있는 점이 2위로 꼽혔어요. 길게 여행을 갈 수 있다는 점을 매력으로 꼽은 친구들도 16%나 됐는데요. 실제로 이번 추석 전국 공항 이용객이 148만 명에 달했을 정도로 해외여행을 많이 갔다고 하네요.추석 연휴의 가장 큰 매력은 무엇일까요? 예상대로 회사나 학교에 가지 않는 점이 1위, 맛있는 명절 음식을 먹을 수 있는 점이 2위로 꼽혔어요. 길게 여행을 갈 수 있다는 점을 매력으로 꼽은 친구들도 16%나 됐는데요. 실제로 이번 추석 전국 공항 이용객이 148만 명에 달했을 정도로 해외여행을 많이 갔다고 하네요.

추석연휴가 개강준비만큼 귀찮다고?

추석연휴를 맞이하는 와이T의 기분이 어떤지 물어봤어요. 귀찮고 부담스럽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어요. 심지어 일전에 진행한 개강준비 기분에 대한 설문조사와 비슷하게 나타났어요. 특히, 경제활동을 하고 있지 않은 친구들이 추석연휴를 부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었는데요. 멀리 귀성길을 떠나야 하는 것이 귀찮기도 하지만, 안 그래도 불안한 취준생의 마음에 소금을 뿌리는 친척들의 말이 부담스럽게 다가오죠. 추석연휴를 맞이하는 와이T의 기분이 어떤지 물어봤어요. 귀찮고 부담스럽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어요. 심지어 일전에 진행한 개강준비 기분에 대한 설문조사와 비슷하게 나타났어요. 특히, 경제활동을 하고 있지 않은 친구들이 추석연휴를 부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었는데요. 멀리 귀성길을 떠나야 하는 것이 귀찮기도 하지만, 안 그래도 불안한 취준생의 마음에 소금을 뿌리는 친척들의 말이 부담스럽게 다가오죠.

명절에 이런 말은 피해주세요

그렇다면, 추석연휴에 가장 듣기 싫은 말은 무엇일까요? 1위는 옆집, 친척과 비교하는 말이었습니다. 이성친구, 취업, 다이어트 등 이번 추석에도 명절 단골 질문들은 빠지지 않고 등장했는데요. 고등학생은 대학진학, 대학생은 취업, 직장인은 결혼, 기혼자는 출산 질문으로 해마다 고통받고 있는데요. 일년에 한두 번 있는 명절에 서로 얼굴 붉힐 일은 만들지 않는 게 좋겠죠?그렇다면, 추석연휴에 가장 듣기 싫은 말은 무엇일까요? 1위는 옆집, 친척과 비교하는 말이었습니다. 이성친구, 취업, 다이어트 등 이번 추석에도 명절 단골 질문들은 빠지지 않고 등장했는데요. 고등학생은 대학진학, 대학생은 취업, 직장인은 결혼, 기혼자는 출산 질문으로 해마다 고통받고 있는데요. 일년에 한두 번 있는 명절에 서로 얼굴 붉힐 일은 만들지 않는 게 좋겠죠?

앞으로 점점 변화할 명절 풍경

명절에 차례를 지내는 집이 점점 줄어들고 있는데요. 설문 결과, 42%에 가까운 친구들이 올 추석 차례를 지내지 않는다고 답했어요. 그동안 명절이면 어머니의 가사분담 비율이 가장 높았는데요. 앞으로 점점 명절 음식을 간소화하고 가사 분담을 구성원이 함께하는 가족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네요. 지금까지 <알못북 7호-추석연휴>에 대해 살펴봤습니다. 그럼, 다음 알못북 8호에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