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아이폰XS∙XS Max 예약판매 시작

2018. 10. 25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이 26일부터 11월 1일까지 전국 SK텔레콤 대리점과 공식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 (shop.tworld.co.kr)’ 에서 ‘아이폰XS’, ‘아이폰XS Max’, ‘아이폰XR’ 사전예약을 실시하고 11월 2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애플워치4’는 예약판매 없이 11월 2일 출시됩니다.

주요 모델의 출고가는 ‘아이폰XS(256GB)’ 156만 2천원, ‘아이폰XS Max(512GB)’ 196만 9천원, ‘아이폰XR(64GB)’ 99만원입니다*. ‘아이폰XS’와 ‘아이폰XS Max’는 64GB, 256GB, 512GB 총 3가지 메모리 버전과 골드, 실버, 스페이스그레이 등 총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됩니다. ‘아이폰XR’은 64GB, 128GB, 256GB 등 총 3가지 메모리 버전으로 레드, 옐로우, 화이트, 코럴, 블랙, 블루 등 총 6가지 색상으로 출시됩니다.

‘아이폰XS’와 ‘아이폰XS Max’ 이용자는 각각 5.8인치, 6.5인치 수퍼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이용해 현실감 있게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6.5인치는 역대 아이폰 시리즈 중 가장 큰 화면입니다. HDR(High Dynamic Range)* 범위도 전작 대비 60% 향상돼 실제 눈으로 보는 것과 유사한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 HDR은 밝은 곳과 어두운 곳의 대비를 크게 만들어 실제 눈으로 보는 것과 가깝게 밝기의 범위를 확장시키는 기술이다.

SK텔레콤에서 새로운 아이폰 시리즈를 예약구매하는 고객은 단말 구매비용과 통신요금을 2년간 최대 147만 2,800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습니다.

SK텔레콤 고객은 KB국민카드와 제휴를 맺고 출시한 ‘T라이트할부i카드’와 ‘롯데 텔로카드’로 더블할인을 받는 경우 24개월간 최대 108만 8천원의 할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T라이트할부i카드’ 이용 시 매월 2만 1천원씩 청구 할인을 받아 24개월간 최대 50만 4천원 할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최초 라이트 할부 결제 시 50만원 이상 결제하면 추가 캐시백 8만원도 받을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텔로카드’ 이용 시 매월 2만 1천원씩 청구 할인을 받아 24개월간 최대 50만 4천원 할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두 제휴카드 모두 전월 사용금액 70만원 이상인 경우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와 별도로 ‘11번가, 이마트 등 제휴처 이용 금액에 따라 통신비를 자동으로 할인해주는 척척할인’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24개월 간 최대 38만 4800원의 통신비 할인 혜택을 제공합니다. 별도 이용료 없이 결합할인, 신용카드 할인 등과 중복해 받을 수 있습니다.

SK텔레콤 고객은 ‘T렌탈’과 ‘T아이폰클럽’을 활용해 스마트폰 구매 부담을 줄일 수 있습니다. ‘T렌탈’ 가입 시 아이폰XS Max(512GB) 기준 24개월간 최대 37만 2천원 저렴하게 빌려 쓸 수 있습니다. ‘T아이폰클럽’ 이용 고객은 36개월 할부 기준으로 개통 24개월 뒤 사용하던 스마트폰을 반납 후 아이폰 신제품 구매 시 잔여할부금의 최대 40%를 할인 받을 수 있습니다.

‘T월드다이렉트’에서 새로운 아이폰 시리즈를 예약구매하는 고객은 풍성한 추가 혜택도 누릴 수 있습니다. ▲’19년형 스타벅스 다이어리팩 ▲스와로브스키&마리몬드 링홀더 세트 ▲애플 정품 실리콘 케이스 ▲애플 정품 가죽 케이스 3만원 할인권 ▲에어팟 3만원 할인권 중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T월드다이렉트 예약구매 고객 가운데 선착순으로 서울 거주자 3,000명에게 ‘오늘 도착’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오늘 도착’ 신청 고객은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별도 비용 없이 새 아이폰을 받아 볼 수 있습니다. 고객이 사전에 요청하면, 전문 배송기사가 기존 휴대폰에 저장된 주소록, 사진 등을 새 아이폰에 옮겨주고 멤버십, 제휴카드와 같은 상품도 상세히 설명해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