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나만 알고 싶지만 나만 알고 있기 아까운 공연! Stage&

2018.12.28
공감 1
FacebookTwitterNaver

지난 포스팅에서 신인 아티스트 육성을 위한 Stage&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12월 27일, 드디어 첫 공연이 열렸습니다. 참여 아티스트는 바로 ‘최정윤’, ‘소수빈’, ‘웨터’, ‘죠지’. 요즘 핫한 아티스트임을 입증하듯, 티켓 예매를 시작한 지 30초 만에 전석이 매진되기도 했답니다. 현장의 분위기를 느끼기 전에, Stage&과 아티스트에 대한 소개 먼저 확인하고 갈게요, 아래 링크를 확인해주세요.

Stage&의 아티스트 선정은 어떻게 이뤄지나요?

▲ 이상순이 추천한 신인 뮤지션은?

Stage& 무대에 설 아티스트는 어떤 방식으로 선정되는지 궁금하신가요? 향후 활동이 기대되는 뮤지션을 발굴해 대중과 이어주자는 취지로 진행되는 공연인 만큼, 대형 기획사에 소속되지 않고 직접 작사, 작곡, 프로듀싱 등 창작 활동을 하는 데뷔 2년 이내의 신인을 대상으로 합니다.

여기에 신규 음악 플랫폼 ‘플로(FLO)’ 등을 통한 빅데이터 분석, SNS 대중 반응 분석, 인기 아티스트의 추천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잠재력 검증을 거쳐 선정하죠. 싱어송라이터 이상순이 꼽은 ‘내년이 기대되는 신인 아티스트’와 추천곡, 추천 이유를 알고 싶다면 위의 영상을 확인해주세요.

플로(FLO)로 떼창을 준비해봐요

‘플로(FLO)’를 통해 선 공개된 Stage& 공연곡 리스트

공연을 더 즐겁게 만들어주는 떼창 포인트를 알기 위해선 공연 전 아티스트의 노래를 충분히 들어봐야겠죠? 음악 플랫폼 ‘플로(FLO)’에서 해당 아티스트들의 공연 곡을 미리 들어볼 수 있도록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했습니다. 리스트 제목은 ‘나만 알고 싶은 보물들’. 듣다가 나도 모르게 따라 부르고 들썩였다고요? 공연장에선 그보다 더 신날 거에요! 플로에 대한 소개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해주세요.

나만 알고 싶지만 나만 알고 있기 아까운 아티스트

Stage&은 상수동 클럽 ‘모데시(MODECI)’에서 진행됐습니다. 공연이 있던 27일은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이었는데요. 날씨 탓에 한산한 거리에 공연장 앞만 눈에 띄게 북적였습니다. 입장을 기다리는 관객들은 코끝이 빨개졌지만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Stage&FLO 스케치_1

Stage&FLO 스케치_1

드디어 입장!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보이는 핑크 조명과 반짝이는 미러볼이 공연장에 왔음을 실감하게 하네요. 공연장으로 가는 길, 관객들은 아티스트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주목받기 시작한 아티스...

Stage&FLO 스케치_2

Stage&FLO 스케치_2

드디어 입장!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보이는 핑크 조명과 반짝이는 미러볼이 공연장에 왔음을 실감하게 하네요. 공연장으로 가는 길, 관객들은 아티스트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주목받기 시작한 아티스...

Stage&FLO 스케치_3

Stage&FLO 스케치_3

드디어 입장!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보이는 핑크 조명과 반짝이는 미러볼이 공연장에 왔음을 실감하게 하네요. 공연장으로 가는 길, 관객들은 아티스트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주목받기 시작한 아티스...

드디어 입장!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보이는 핑크 조명과 반짝이는 미러볼이 공연장에 왔음을 실감하게 하네요. 공연장으로 가는 길, 관객들은 아티스트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주목받기 시작한 아티스트에 대한 응원이 눈에 띄네요. Stage& 입장 동선은 독특하게 루프탑으로 이어졌는데요. 인증샷 많이 남길 수 있게, 곳곳에 포토존이 마련돼 있었습니다.

Stage&FLO 스케치1

Stage&FLO 스케치1

플로 앱을 다운로드 받으면 Stage&과 플로 굿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했습니다. 지금 플로 앱에서도 3개월 무료 이용권 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이니 이용해보세요. 3개월 후에도 SKT 고객이라면 50% 할인 혜택이 있다는 사실!

Stage&FLO 스케치2

Stage&FLO 스케치2

플로 앱을 다운로드 받으면 Stage&과 플로 굿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했습니다. 지금 플로 앱에서도 3개월 무료 이용권 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이니 이용해보세요. 3개월 후에도 SKT 고객이라면 50% 할인 혜택이 있다는 사실!

Stage&FLO 스케치3

Stage&FLO 스케치3

플로 앱을 다운로드 받으면 Stage&과 플로 굿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했습니다. 지금 플로 앱에서도 3개월 무료 이용권 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이니 이용해보세요. 3개월 후에도 SKT 고객이라면 50% 할인 혜택이 있다는 사실!

플로 앱을 다운로드 받으면 Stage&과 플로 굿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했습니다. 지금 플로 앱에서도 3개월 무료 이용권 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이니 이용해보세요. 3개월 후에도 SKT 고객이라면 50% 할인 혜택이 있다는 사실!

Stage&은 클럽을 대관해 진행했는데요. 서로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소품들이 한대 모여 독특한 분위기를 뿜어냈습니다. 이날 공연의 드레스 코드 ‘블루’에 맞춘 푸른 조명도 신비로운 분위기에 한몫했죠.

Stage& flo스케치3

Stage& flo스케치3

Stage& 무대를 연 아티스트는 최정윤이었습니다. 대표곡인 <그대가 그리워서 만든 노래>, <도쿄타워>, <사라져> 등을 불렀고, 10cm의 <오늘밤에>를 커버하기도 했습니다. 처음으로 진행하는 클럽 공연이라 셋리스트 고민이 많았다며,...

Stage& flo스케치1

Stage& flo스케치1

Stage& 무대를 연 아티스트는 최정윤이었습니다. 대표곡인 <그대가 그리워서 만든 노래>, <도쿄타워>, <사라져> 등을 불렀고, 10cm의 <오늘밤에>를 커버하기도 했습니다. 처음으로 진행하는 클럽 공연이라 셋리스트 고민이 많았다며,...

Stage& flo스케치2

Stage& flo스케치2

Stage& 무대를 연 아티스트는 최정윤이었습니다. 대표곡인 <그대가 그리워서 만든 노래>, <도쿄타워>, <사라져> 등을 불렀고, 10cm의 <오늘밤에>를 커버하기도 했습니다. 처음으로 진행하는 클럽 공연이라 셋리스트 고민이 많았다며,...

Stage& 무대를 연 아티스트는 최정윤이었습니다. 대표곡인 <그대가 그리워서 만든 노래>, <도쿄타워>, <사라져> 등을 불렀고, 10cm의 <오늘밤에>를 커버하기도 했습니다. 처음으로 진행하는 클럽 공연이라 셋리스트 고민이 많았다며, 미발매 곡인 <Nowhere>를 선보이기도 했죠. 공연 내내 담담하게, 꾸밈없는 목소리로 관객들에게 다가갔습니다.

Stage& 최정윤_1

Stage& 최정윤_1

공연 중간에는 Stage&에서 마련한 담요와 아티스트의 애장품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됐습니다. 입장할 때 받은 응모함에서 추첨하거나 드레스코드를 가장 잘 맞춘 관객에게 선물이 돌아갔는데요. 최정윤은 본인처럼 감기와 비...

Stage& 최정윤_2

Stage& 최정윤_2

공연 중간에는 Stage&에서 마련한 담요와 아티스트의 애장품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됐습니다. 입장할 때 받은 응모함에서 추첨하거나 드레스코드를 가장 잘 맞춘 관객에게 선물이 돌아갔는데요. 최정윤은 본인처럼 감기와 비...

공연 중간에는 Stage&에서 마련한 담요와 아티스트의 애장품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됐습니다. 입장할 때 받은 응모함에서 추첨하거나 드레스코드를 가장 잘 맞춘 관객에게 선물이 돌아갔는데요. 최정윤은 본인처럼 감기와 비염으로 고생하는 관객을 위해 드리고 싶다며 최애 티슈 세트를 선물하기도 했습니다.

Stage& 소수빈 1

Stage& 소수빈 1

두 번째로 아티스트 소수빈이 무대에 올랐습니다. 기타를 매고 등장한 소수빈은 싱어송라이터의 면모를 발휘했는데요. 대표곡인 <자꾸만 너>, <길을 잃은>, <쉿>부터 크리스마스는 지났지만 연말 분위기에 캐럴이 어울려 선곡해...

Stage& 소수빈 2

Stage& 소수빈 2

두 번째로 아티스트 소수빈이 무대에 올랐습니다. 기타를 매고 등장한 소수빈은 싱어송라이터의 면모를 발휘했는데요. 대표곡인 <자꾸만 너>, <길을 잃은>, <쉿>부터 크리스마스는 지났지만 연말 분위기에 캐럴이 어울려 선곡해...

두 번째로 아티스트 소수빈이 무대에 올랐습니다. 기타를 매고 등장한 소수빈은 싱어송라이터의 면모를 발휘했는데요. 대표곡인 <자꾸만 너>, <길을 잃은>, <쉿>부터 크리스마스는 지났지만 연말 분위기에 캐럴이 어울려 선곡해봤다며 <The Christmas> 커버 곡을 불렀습니다. 앵콜 곡으로는 12월 25일 공개한 신곡 <잘 되길 바랄게>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Stage& 소수빈1

Stage& 소수빈1

다시 이벤트 타임! 소수빈이 애장품으로 준비한 것은? 첫 번째 애장품은 직접 수수깡으로 만든 크리스마스 미니어처였습니다. 트리, 산타, 눈사람, 루돌프까지 디테일하게 표현한 핸드메이드 애장품이라니, 당첨된 관객에게는 ...

Stage& 소수빈2

Stage& 소수빈2

다시 이벤트 타임! 소수빈이 애장품으로 준비한 것은? 첫 번째 애장품은 직접 수수깡으로 만든 크리스마스 미니어처였습니다. 트리, 산타, 눈사람, 루돌프까지 디테일하게 표현한 핸드메이드 애장품이라니, 당첨된 관객에게는 ...

다시 이벤트 타임! 소수빈이 애장품으로 준비한 것은? 첫 번째 애장품은 직접 수수깡으로 만든 크리스마스 미니어처였습니다. 트리, 산타, 눈사람, 루돌프까지 디테일하게 표현한 핸드메이드 애장품이라니, 당첨된 관객에게는 잊지 못할 선물이 됐을 것 같네요. 두 번째 애장품 역시 직접 조립한 만화 <원피스>의 캐릭터 쵸파 장난감이었습니다.

이벤트와 함께 1부 공연이 끝났습니다. 잠시 목을 축여볼까요? 입장할 때 받은 웰컴 드링크 쿠폰을 가지고 공연장 한쪽에 마련된 바에 가면 음료를 제공했습니다. 주류는 손목에 채운 성인 인증 팔찌가 있는 분들께만 제공했어요~

Stage& 웨터 1

Stage& 웨터 1

나라의 로맨스>, , <춤추게 하지마> 등 대표곡을 이어나갔습니다. 록 밴드 공연인 만큼 관객들의 호응도 더 격렬해졌는데요. 웨터는 “평소 모데시에서 다른 아티스트의 공연을 보면서 이 무대에 서보고 싶다고 생각했었는데...

Stage& 웨터 2

Stage& 웨터 2

나라의 로맨스>, , <춤추게 하지마> 등 대표곡을 이어나갔습니다. 록 밴드 공연인 만큼 관객들의 호응도 더 격렬해졌는데요. 웨터는 “평소 모데시에서 다른 아티스트의 공연을 보면서 이 무대에 서보고 싶다고 생각했었는데...

세 번째로 무대에 오른 아티스트는 웨터(wet+er)였습니다. <Where is my everything?>, <이상한 나라의 로맨스>, <Who>, <춤추게 하지마> 등 대표곡을 이어나갔습니다. 록 밴드 공연인 만큼 관객들의 호응도 더 격렬해졌는데요. 웨터는 “평소 모데시에서 다른 아티스트의 공연을 보면서 이 무대에 서보고 싶다고 생각했었는데 기회가 생겨 너무 좋다”며 소감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Stage& 웨터1

Stage& 웨터1

웨터는 멤버별로 애장품을 가져왔는데요. 최원빈(보컬)은 기형도 시집을, 정지훈(베이스)은 비틀즈의 앨범을, 채지호는(기타)는 콜드플레이 앨범을, 허진혁(드럼)은 비니와 반팔티셔츠를 선물했습니다. 책과 앨범, 옷까지 멤버...

Stage& 웨터2

Stage& 웨터2

웨터는 멤버별로 애장품을 가져왔는데요. 최원빈(보컬)은 기형도 시집을, 정지훈(베이스)은 비틀즈의 앨범을, 채지호는(기타)는 콜드플레이 앨범을, 허진혁(드럼)은 비니와 반팔티셔츠를 선물했습니다. 책과 앨범, 옷까지 멤버...

웨터는 멤버별로 애장품을 가져왔는데요. 최원빈(보컬)은 기형도 시집을, 정지훈(베이스)은 비틀즈의 앨범을, 채지호는(기타)는 콜드플레이 앨범을, 허진혁(드럼)은 비니와 반팔티셔츠를 선물했습니다. 책과 앨범, 옷까지 멤버들의 개성이 드러나는 선물이죠?

Stage& 죠지 1

Stage& 죠지 1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 아티스트는 죠지였습니다.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공연에도 자리를 지킨 관객들은 죠지가 등장하자 환호했는데요. , , <하려고해고백>, 등 대표곡을 불러 관객들의 귀를...

Stage& 죠지 2

Stage& 죠지 2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 아티스트는 죠지였습니다.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공연에도 자리를 지킨 관객들은 죠지가 등장하자 환호했는데요. , , <하려고해고백>, 등 대표곡을 불러 관객들의 귀를...

Stage& 죠지 3

Stage& 죠지 3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 아티스트는 죠지였습니다.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공연에도 자리를 지킨 관객들은 죠지가 등장하자 환호했는데요. , , <하려고해고백>, 등 대표곡을 불러 관객들의 귀를...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 아티스트는 죠지였습니다.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공연에도 자리를 지킨 관객들은 죠지가 등장하자 환호했는데요. <The bottom of the sea>, <let’s go picnic>, <하려고해고백>, <boat> 등 대표곡을 불러 관객들의 귀를 호강시켰습니다.

죠지가 준비한 애장품은 직접 리폼한 모자였습니다. 지하상가에서 구매한 모자에 끈을 달았는데요. “선크림 바르는 걸 안 좋아하는데 푹 눌러쓰기 좋다며, 집 앞 마트 갈 때 애용하던 모자”라고 소개했습니다. 아티스트가 직접 박음질한 애장품이니 더 의미 있는 선물이겠죠?

이날 공연은 11시가 가까운 시간 마무리됐는데요. 아티스트들은 ‘잠재력 있는 신인’으로 선정된 것에 대한 보답으로 그 어느 때보다 열정적인 공연을 선사했고, 관객들은 이에 화답하듯 마음껏 음악을 즐겼습니다.

SK텔레콤은 앞으로도 Stage& 등 플로를 기반으로 한 공연과 서비스로 개인 취향에 맞는 다양한 아티스트와 음악을 발굴∙소개할 예정입니다. 음악 생태계의 다양성이 제고되는 선순환이 이뤄질 수 있도록 말이죠. 여러분들도 플로와 함께 천편일률적인 인기 차트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음악 취향을 발견하고 플레이리스트를 만들어보시길 바라요!

사진. 전석병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