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로 하늘을 수놓는 세상! 2019 드론쇼코리아 체험기

2019. 01. 24

‘드론’하면 단순히 하늘을 날아다니는 기계 정도로 생각하셨나요? 5G 시대에 드론은 상상 그 이상의 역할을 맡을 거예요. 사람이 리모컨으로 직접 조종하지 않아도 똑똑하게 움직이는 자율 비행 기술부터 해수욕장에서 실종자를 원격 수색하고 구조하는 기술까지, 5G의 빠른 속도를 이용하면 다양한 최첨단 기술을 드론에 적용할 수 있죠.

이제 5G 시대에 보여줄 드론의 모습은 공상과학 영화나 실험실 속 이야기가 아니에요. SK텔레콤(이하 SKT)은 24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하는 ‘2019 드론쇼코리아’에서 정부 산하 공공 연구기관 및 국내 드론 제조사 유맥에어와 함께 드론 기술을 시연했는데요. 2019 드론쇼코리아에서 5G 시대의 최첨단 드론 기술을 선보인 SKT 부스를 직접 다녀왔습니다. SKT가 선사하는 화려한 드론 퍼포먼스, 함께 살펴볼게요!

드론, 4차 산업 혁명의 미래를 제시하다

여기는 2019 드론쇼코리아가 열리는 벡스코 현장이에요. 드론으로 확장되는 4차 산업 혁명의 현재와 미래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SKT 전시장에서는 해상 안전사고를 철저하게 예방해줄 스마트한 드론을 볼 수 있었는데요. SKT는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실종자를 수색하는 상황을 가정해서 드론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최첨단 기술로 하늘을 수놓을 오늘의 주인공 드론이에요. 지금 드론은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비행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그럼 마음속으로 카운트다운 시작해볼까요? 3, 2, 1…

5G 시대의 주인공 드론! 자율 비행부터 실종자 수색까지

출발! 드디어 비행을 시작했습니다. LTE 신호를 받은 3대의 드론은 지정된 경로를 자율 비행하는 중이에요. 실종자나 부상자는 없는지 해운대 해수욕장에 있는 사람들을 정확히 관측하고 있습니다.

벡스코 관제실에서는 T 라이브 캐스터를 통해 드론 영상을 모니터링하고, 영상인식 소프트웨어에 연결해 실종자를 확인합니다. SKT의 T 라이브 캐스터는 촬영 중인 영상을 LTE망이나 무선 인터넷을 통해 다양한 플랫폼으로 끊김 없이 실시간 전송할 수 있는 고화질 영상 관제 솔루션이죠.

이번 SKT 시연에서는 ‘저고도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 및 감시기술’과 ‘딥러닝을 이용한 드론에서의 조난자 탐지기술’을 실시간으로 소개했습니다. 앞으로 급증하는 드론 활용에 대비하려면 낮은 고도에서 여러 대의 드론을 안전하게 운용하는 기술이 필수적이기 때문입니다.

최첨단 드론이 만드는 산업 생태계

특히 이번 2019 드론쇼코리아에서는 SKT의 협업이 돋보였습니다. SKT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전자부품연구원(KETI) 등 정부 산하 공공 연구기관과 국내 드론 제조사인 유맥에어와 함께 시연을 보였습니다. 이번 전시를 통해 공공 연구 기관 및 강소기업들과 함께 협력하며 상생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셈이죠.

지금까지 2019 드론쇼코리아 속 SKT 부스를 함께 살펴봤습니다. 5G 시대에는 재난∙치안 대응, 운송, 관광 등 다양한 분야에서 드론의 활약이 예상되는데요. 앞으로도 SKT는 드론 산업 발전에 더욱 힘쓸 예정이니, 미래의 최첨단 드론 기술을 꼭 기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