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SK텔레콤-싱텔, 게임 및 e스포츠 사업 협력 위한 MOU 체결

2019. 02. 28

SK텔레콤과 싱가포르 최대 통신사인 싱텔이 게임 및 e스포츠 사업 영역에서 전략적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싱텔은 2018년 기준 매출 19조, 시가 총액 40조원의 싱가포르 유무선 1위 사업자로, 싱가포르 뿐 아니라 오스트레일리아, 아프리카 등 전세계 21개국 7억명의 고객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싱텔은 초고속 인터넷, IPTV, 이동통신 등 다양한 통신 및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게임, 클라우드 등 신규사업 확장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과 싱텔은 이번 협약을 통해 아시아의 게임 및 e스포츠 산업 발전을 선도하는데 양사가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양사는 우선 게임 콘텐츠 개발 및 유통 사업 e스포츠 플랫폼 신규 게임/미디어 서비스 등 여러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키로 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SK텔레콤은 자사의 e스포츠 상품과 게임 솔루션의 글로벌 사업을 구체화해 나갈 계획으로, 게임 산업에서의 주도권 강화 뿐 아니라, 아시아 시장에서의 공동 사업 기회도 모색하여 새로운 성장을 견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VR/AR 등 5G 기반의 미디어 솔루션의 글로벌 확산 역시 한층 더 힘을 받을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양측이 보유한 게임 콘텐츠 및 미디어 기술에 대한 정보를 교류하고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등 양사의 상호 협력이 본격화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SK텔레콤과 싱텔은 글로벌 게임 생태계 육성에도 협력할 계획입니다. 양사는 잠재력을 보유한 전세계 게임社 등 유망 기업들과 협력을 통해 게임 콘텐츠 개발 및 시장 진출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입니다.

SK텔레콤 하형일 Corporate Development 센터장은 “싱가포르 최대 통신사인 싱텔과의 협력을 통해 양사 고객들에게 차별적이고 혁신적인 게임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새로운 게임 사업 기회를 공동으로 발굴해 아시아 게임 유저를 위한 혜택 제공은 물론, 게임 및 e스포츠 산업의 진화를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싱텔 인터네셔널 아서 랑(Arthur Lang) CEO는 “e스포츠 종주국인 한국의 대표 플레이어인 SK텔레콤과 협력을 하게 되어 기쁘다”며 “양사가 보유한 역량을 바탕으로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