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SKT, 1.2Gbps LTE 서비스 개시

2019. 03. 05

SK텔레콤이 갤럭시S10 출시와 함께 국내 유일 최고 속도 1.2Gbps 급 LTE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5일 밝혔습니다. 이는 국제 표준기구 국제전기통신연합(ITU)에서 정의한 LTE 최대속도인 1Gbps를 뛰어넘는 속도입니다.

초기 5G 서비스는 LTE가 병행 사용되므로 고객들에게 안정적인 5G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LTE 혁신도 중요합니다.

HD급 2GB 영화 한 편 13초 만에 다운로드…’5밴드 CA’, ‘4×4 다중안테나’ 접목

SK텔레콤은 1.2Gbps LTE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국내 유일 이동통신 사업자입니다.지난 해 2월, 국내 유일 1Gbps LTE 시대를 개막한 것에 이어 또 한번 독보적인 네트워크 품질 구현에 성공했습니다.

1.2Gbps 속도면 HD급 2GB 영화 한 편을 13초 만에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 2011년 초기 LTE 속도에 비하면 16배 이상 빨라진 속도입니다.

SK텔레콤은 갤럭시 S10 출시와 함께 서울, 부산, 울산, 광주, 대전 등 5개 시의 트래픽 밀집 지역에서 최고 1.15Gbps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국내 최초로 ‘4×4 다중안테나’ 기술을 3개 주파수 대역에 동시 적용해 이뤄낸 성과입니다.

초기 갤럭시S10에서는 최대 1.15Gbps를 제공하고 상반기 내 단말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1.2Gbps까지 지원할 예정입니다.

국내 최초 6세대 와이파이 상용화에 이어 최고속도 와이파이 서비스 제공

SK텔레콤은 이번 갤럭시 S10 기준 최고속도 1.2Gbps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이미 SK텔레콤은 지난 해 9월부터 갤럭시S8, 노트8, 갤럭시S9, 노트9 등 단말4종에 대해 국내 최초로 802.11ax 표준 기반의 ’와이파이 6’ 서비스*를 개시한 바 있습니다. 삼성전자의 주요 플래그십폰 시리즈에서 1Gbps이상의 ‘와이파이 6’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신사는 SK텔레콤이 유일합니다.
* WFA(Wi-Fi Alliance)에서 명명한 6세대 와이파이(802.11ax)로, 현재 AP 기준 최대 속도 4.8Gbps를 지원한다.  
** 상용망 구축 완료: 서울 삼성동 코엑스, 영등포 타임스퀘어, 부산 시외버스터미널 등,  커버리지 확대 예정(상반기 중): 서울 남부터미널, 부산역, 동대구역 등

SK텔레콤은 국내 최초로 와이파이 채널을 작은 주파수 대역으로 나눠 여러 고객이 단일 AP에 동시 접속할 수 있게 하는 기술을 도입했습니다. 이를 통해 트래픽 밀집 환경에서도 응답 지연 시간을 단축해 안정적인 무선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SK텔레콤 성진수 Infra솔루션그룹장은 “1.2Gbps LTE 서비스를 선제적으로 도입해 SK텔레콤 이용 고객들은 차별화된 통신 품질을 경험할 수 있게 됐다”며 “5G 시대에도 최상의 네트워크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차세대 기술을 지속적으로 적용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