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SK텔레콤, 신규 ‘초(超)’ 캠페인 「초시대, 생활이 되다」 공개

2019. 03. 08

 

 

SK텔레콤이 신규 기업브랜드 캠페인  「초시대, 생활이 되다」를 8일 공개했습니다.

 

SK텔레콤은 지난 2월 MWC 기자간담회에서 최초로 ‘초(超)시대’ 개념을 제시했으며, 이를 더욱 구체화하여 ‘초(超)’라는 시대적 화두를 제시하는 광고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초시대, 생활이 되다」 캠페인은 ‘뛰어넘다’라는 뜻의 ‘초(超)’가 내포하고 있는 혁신(Hyper-Innovation)의 의미를 부각해, 초융합 ∙ 초연결 ∙ 초지능으로 대표되는 ‘초(超)시대’에 진정한 ICT 리더로 거듭나겠다는 의지와 약속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특히 앞으로의 시대를 ‘초(超)시대’라고 정의한 것은, 통신 네트워크의 진화나 산업의 혁명을 뛰어넘어 세상 모두의 생활을 바꿀 거대한 변화를 지향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담은 것이라고 SK텔레콤 측은 밝혔습니다.

 

즉, ‘초(超)’는 기술이 기술을 ‘초월’해 고객 생활을 변화시킨다는 의미임과 동시에, 시대와 세대를 초월해 고객 가치를 실현하고자 하는 SK텔레콤의 포부까지 함축하는 핵심 표현입니다.

 

「초시대, 생활이 되다」 캠페인은 5G 등의 혁신 서비스로 ‘초(超)생활’의 원천을 이루고, 나아가 다양한 글로벌 기업과 전에 없던 방식의 ‘초(超)협력’을 통해 ICT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는 의미도 담고 있습니다.

 

또, SK텔레콤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사업 관점이 아닌 사람 중심의 서비스를 제시함으로써, 특별한 소수가 아니라 평범한 사람 모두에게 당연한 일상이 되고자 하는 SK텔레콤의 혁신 철학을 분명히 했습니다.

 

‘초시대, 생활이 되다’라는 슬로건에도 이러한 철학이 함축적으로 담겨 있습니다. 우선 미래 시대에는 기술 및 산업의 진보를 뛰어넘어 고객 생활 곳곳에 스며드는 변화가 시대 그 자체가 되어야 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슬로건의 ‘초’ 글자에 사람의 모습을 담아 디자인한 것도 이러한 맥락입니다.

 

SK텔레콤은 5G 및 혁신 서비스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을 담은 후속 캠페인도 잇따라 선보일 계획입니다.

 

SK텔레콤 예희강 브랜드마케팅그룹장은 “SK텔레콤은 고객들이 체감할 수 있는 가치를 전달할 수 있도록 5G뿐만 아니라 ‘초(超)생활’의 다양한 변화상을 제시하는 캠페인을 선보일 것”이라며, “이를 통해 새로운 시대를 이끄는 SK텔레콤의 철학이 고객의 공감과 지지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