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세계 최초 5G 원격 공연 – 부산, 광주에서 연주하면 서울에서 팝핀댄스

2019.04.08
공감 4
FacebookTwitterNaver

SKT가 세계 최초로 5G를 활용해 원격 공연을 선보였습니다. SKT가 선보인 공연은 서울과 광주와 부산 3곳에서 서로의 공연을 초고화질(4K UHD)로 실시간 확인하며 함께 ‘아리랑 변주곡’을 공연하는 ‘원격 협연’이었습니다.

8일 개최된 ‘코리안 5G 테크-콘서트(KOREAN 5G Tech-Concert)’에서였는데요, SKT는 공연의 첫 주자로 나서 5G 시대를 상징할 실감형 콘텐츠를 시연했답니다. SKT 5G가 문화 예술과 만나면 어떤 공연이 펼쳐질까요? 온몸이 들썩였던 현장을 여러분께 전해드릴게요.

부산에서 출발한 사자춤이 광주를 거쳐 단숨에 서울로!

 

서울 K아트홀 무대에 설치된 화면 왼쪽에선 부산이, 오른쪽에선 광주가 실시간으로 보였습니다. 5G 네트워크를 통해서였죠.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선 비올라와 바이올린, 해금, 좌고, 아쟁, 피리를 연주했습니다. 또한, 부산 벡스코에선 바이올린, 첼로, 피아노, 국악기인 장구와 대금을 연주했죠. 광주와 부산의 라이브 연주에 맞춰 동시에 서울 행사장에선 팝핀현준 댄스 팀이 춤을 췄습니다.

지금껏 서로 떨어진 여러 공연장에서 상대 영상을 보고 들으며 동시에 협연을 펼치기란 불가능했습니다. 대용량 데이터 전송에 필요한 시차 때문에 싱크가 맞지 않기 때문이죠. 이제는 5G를 통해 서로의 공연을 실시간으로 보고 들을 수 있어 완벽한 하모니를 이뤘습니다.

멀리 떨어진 3곳 협연이 조금도 시차 없이 이뤄지는 ‘초실감 인터랙티브(Interactive) 공연’을 현실로 확인한 순간이었습니다.

한류 콘텐츠의 미래를 눈앞에서 목격한 관중들은 SKT의 ‘5G 초격차 네트워크’에 크나큰 박수와 환호로 화답했답니다.

멀리 떨어진 3곳에서 라이브 협연 가능한 이유? SKT 초5G!

이 같은 협연이 가능한 이유는 SKT가 보유한 기술 덕분인데요. SKT의 초5G는 데이터 전송속도를 국내 최고속도인 2.7Gbps로 높여주는 ‘5GX 터보 모드’를 통해 가장 짧은 시간에 가장 많은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보낼 수 있습니다.

앞으로 SKT 5G가 공연·예술과 결합해 새로운 한류를 세계에 보여주는 그날까지, 여러분의 기대와 관심 부탁드려요!

 

사진. 전석병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