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클라우드 게임, SKT와 MS가 함께 준비합니다!

2019. 09. 04

세계 이동통신사 가운데 최초로 5G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한 SKT가 마이크로소프트와 손잡습니다. SKT의 강력한 5G와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게임이 만나 지금껏 없던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이 등장할 예정입니다.

SKT는 4일 서울 을지로에서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게임 기술 ‘프로젝트 엑스클라우드(Project xCloud, 이하 ‘엑스클라우드’)’를 선보였습니다. 오는 10월부터 우리나라에서 시범 서비스에 돌입할 예정입니다. 이날 행사엔 마이크로소프트의 카림 초우드리(Kareem Choudhry) 클라우드 게임 총괄 부사장(CVP)도 자리해 연단에 올랐습니다.

5G 기반의 클라우드 게임이라니, 대체 무엇인지 궁금하실 텐데요. 지금껏 게임을 즐기기 위해선 끊김없이 플레이할 안정적인 환경과 디바이스의 성능이 중요했습니다. 그러나 SKT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엑스클라우드’를 이용하면 게임을 따로 내려받거나 설치하지 않아도 됩니다. 인터넷만 되면 언제 어디서든 게임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것도 고사양으로요!

PC나 모바일 등 디바이스에서 게임을 구동하는 것이 아니라, 서버 자체에서 구동하기에 사양이 낮은 기기에서도 얼마든지 고품질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습니다. 5G 네트워크가 있다면 말이죠!  물론 5G만이 아니라 LTE로도 게임을 플레이하는 데엔 무리가 없습니다.

SKT는 이번 협력에 따라 마이크로소프트 ‘엑스클라우드’의 한국 내 독점 사업 운영 파트너로 활동합니다. SKT의 5G 네트워크와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가 만나면 무슨 일이 생길지, 함께 자세히 들여다보시죠!

5G 기반의 새로운 게임 기술, ‘엑스클라우드’

‘엑스클라우드’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콘솔(가정용 게임기) ‘엑스박스(Xbox)’의 고화질∙대용량 게임을 스마트폰에 내려받거나 설치하지 않고도 즐기도록 하는 혁신적인 클라우드 게임 기술입니다.

사용법은 간단합니다. ‘엑스클라우드’ 앱을 스마트폰에 설치한 뒤, 앱을 실행하면 나타나는 게임들 가운데 본인이 원하는 게임을 골라 즐기면 됩니다. SKT와 마이크로소프트는 ‘엑스박스’를 통해 출시한 인기 게임 중 모바일로 즐기기 좋은 일부를 먼저 선보일 예정입니다.

저는 엑스박스의 인기 레이싱 게임 <포르자 호라이즌 4>를 5G 기반 스트리밍으로 플레이해봤는데요. 감도가 좋아서 손이 움직이는대로 레이싱 카가 휙휙 빠르게 움직이더라고요. 그래서 몇 번이나 도로를 벗어나버렸는지 몰라요. 게임을 해보면서 이게 스트리밍이라는 사실은 생각나지 않았습니다. 그만큼 지연이 없었다는 뜻이죠.

다가오는 10월부터 SKT는 5G∙LTE 고객 체험단에 ‘엑스클라우드’ 시범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입니다. 또한, 향후 다른 이동통신사 고객에게까지 점차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죠. 시범 서비스 초기엔 무선 컨트롤러에 스마트폰을 연결해 게임을 즐길 수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STK와 손잡은 이유? 최첨단 5G, 모바일 인프라, 강력한 커뮤니티!  

마이크로소프트가 ‘엑스클라우드’ 시범 서비스 국가로 우리나라를 선택한 까닭은 훌륭한 모바일 네트워크 인프라, 최첨단 5G 네트워크, 강력한 게임 커뮤니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 게임 시장 규모는 세계 4위로 매우 큰 데다 모바일 게임의 인기가 높아 ‘엑스클라우드’ 최적의 테스트베드로 평가됩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올해 초 발간한 ‘2018 대한민국 게임백서’에 따르면, 국내 게임 시장 규모는 13조 1423억원(세계 4위)이며 이중 모바일 게임 점유율은 47.3%로 절반에 달합니다.

▲ 마이크로소프트 카림 초우드리 클라우드 게임 총괄 부사장

카림 초우드리 부사장은 마이크로소프트는 SKT와 손잡은 이유로 먼저 뛰어나고 안정적인 5G∙LTE 네트워크를 꼽았습니다. SKT의 5G 기술을 높게 평가한 것이죠. 또한, 100만명 이상의 5G 가입자를 포함해 국내 최대 이동통신 가입자 보유, 다양한 ICT 분야에서 보유한 원천 기술, 그리고 다양한 스트리밍 서비스의 성공적 운영 등을 협력의 이유로 꼽았습니다.

클라우드 게임은 음원∙동영상과 달리 단순한 콘텐츠 제공을 넘어 수많은 이용자의 조작에 실시간 반응해야 하기 때문에 초고속∙초저지연 통신과 넉넉한 서버 용량이 중요합니다. SKT의 5G 경쟁력과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의 국내 리전(Region)이 ‘엑스클라우드’를 위한 최적의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됩니다.

SKT 유영상 MNO사업부장은 “클라우드∙게임 분야의 글로벌 강자인 마이크로소프트와 전 세계 이통사 중 최초로 5G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한 SK텔레콤의 협력은 전에 없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며 “고객들에게 혁신적인 차세대 모바일 게임 경험을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전세계 게임 시장의 판도를 바꿀 ‘게임 체인저’로 주목받는 SKT와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게임! 올 10월 함께 플레이해보세요. 클라우드 게임의 진화도 계속해서 지켜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