든든한 우리 집 안심 보안관, ‘캡스홈 도어가드’

2020. 01. 15


ADT 캡스와 합병 후, 이동통신과 보안을 결합한 상품인 ‘T&캡스’를 선보였던 SKT가 새로운 홈보안 상품 ‘캡스홈 도어가드’를 출시했습니다. 13일부터 전국 SKT 대리점에서 판매되고 있는데요. 현관 앞 보안을 강화한 것이 특징입니다. 어떤 제품인지 함께 살펴볼까요?

현관 앞 상황, 집 주인에게 실시간 영상으로 전송해줘요

캡스홈 도어가드는 현관문 앞에 풀 HD 카메라와 움직임 감지 센서, 출입 감지 센서를 탑재한 영상 장비, SOS 비상버튼과 함께 스마트폰 앱을 포함한 보안 시스템입니다. 현관 앞에 인기척을 감지하면 실시간 영상을 자동으로 촬영해 가입자 스마트폰으로 알람을 보내는데요. 가입자는 알림을 통해 받은 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택배기사 등 방문자가 확인되면 가입자가 집에 있지 않아도 캡스홈 도어가드에 설치된 양방향 대화 기능을 통해 방문자와 대화가 가능합니다.

집에 출입자가 발생하는 상황 등 이상신호가 감지되면 최단 거리에 있는 ADT 캡스 보안요원이 출동합니다. 고객이 위험하다고 판단되면 SOS 버튼이나 스마트폰 전용 앱을 통해 직접 긴급 출동을 요청할 수 있습니다. 또, 실시간으로 거주자의 입퇴실 여부를 알 수 있어 가족들의 안전한 외출과 귀가도 확인합니다.

SKT 서비스와 함께 쓰면 할인 받을 수 있어요


캡스홈 도어가드의 이용료는 월 정액 18,750원인데요. SKT 이동통신 서비스와 결합해서 T&캡스로 사용하면 월 정액 15,000원에 이용 가능합니다. 홈 CCTV ‘뷰가드 미니도 추가하고 싶은 경우, T&캡스로 결합하면 월 20,280원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캡스홈 도어가드는 혹시라도 발생할 피해에 대비해 보상 서비스도 제공합니다. 도난사고가 생기면 최대 1천만 원, 집안 물건이 망가지면 최대 500만 원, 화재 손해 시 가입자 주택과 이웃 주택 각각 최대 5천만 원씩, 최대 1억 원을 보상합니다.

제품 출시 이벤트도 진행합니다. 2월 29일까지 ‘캡스홈 도어상품’에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스타일러, 청소기, 공기청정기, 무선이어폰 등의 경품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1월 31일까지는 가입 고객 전원에게 커피 쿠폰도 나눠줄 예정입니다. ‘캡스홈 도어가드’에 대해 좀더 알고 싶으시다고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