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 운전하면 조금 낸다. 다이렉트보다 저렴한 후불제 자동차보험의 비결

2020. 04. 16

 자동차보험, 캐롯, 퍼마일자동차보험, 퍼마일, 캐롯손보, km당보험료, 캐롯플러그, SKT, sk텔레콤, 5g, ICT

내가 주행한 거리만큼만 보험료를 내는 자동차 보험이 있습니다. SKT가 ICT 기술을 결합해 출시한 ‘캐롯 퍼마일 자동차 보험’입니다. 운전자의 운행 거리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실시간으로 보험료를 알 수 있는 자동차 보험. 해마다 오르는 자동차 보험료가 스트레스라면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을 주목하세요.

주행거리가 짧은 당신을 위한 최적의 보험 상품

 자동차보험, 캐롯, 퍼마일자동차보험, 퍼마일, 캐롯손보, km당보험료, 캐롯플러그, SKT, sk텔레콤, 5g, ICT

‘퍼마일(per mile)’은 ‘1마일마다’라는 뜻입니다.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말 그대로 본인이 주행한 거리만큼만 보험료를 산정하는 자동차 보험입니다. 주행거리가 줄면, 당연히 보험료도 줄어들죠. 보험 갱신과 함께 보험료 전액을 선납해야 했던 기존 방식이 아니라 매월 사용한 만큼만 나누어서 납부하면 됩니다.

출퇴근은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휴일에만 차를 타는 직장인, 자녀 등하교와 장볼 때만 자동차를 이용하는 주부, 해외 출장이 잦아 국내 차량 운행이 적은 분들. 이런 분들께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가장 합리적인 선택이 될 수 있습니다.

가성비를 뛰어넘다. 갓성비 퍼마일 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 캐롯, 퍼마일자동차보험, 퍼마일, 캐롯손보, km당보험료, 캐롯플러그, SKT, sk텔레콤, 5g, ICT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에 가입한 40세 남성 A씨의 사례를 살펴보겠습니다.
A씨의 퍼마일 보험료는 월 기본료 1만 8,100원, km당 보험료는 14.6원으로 산정되었습니다. 1년 주행거리가 10,000Km라고 가정하면, 연간 km 보험료 14만 6,000원, 기본료 21만 7,200원, 그리고 첫 달 일시납 하는 긴급출동 보험료 1만 1,010원입니다. 따라서, A씨가 1년 동안 총 납부해야 하는 보험료는 37만 4,210원. A씨의 주행거리가 줄어들면 보험료도 같이 줄어들고, 보험료는 매월 주행거리에 따라 자동으로 산출됩니다. (* 최초 가입일이 속하는 달에만 기본료에 긴급출동 보험료(1만 1,010원)와, 1,000Km 주행거리를 가정한 보험료를 납부하면 됩니다.)

캐롯 퍼마일 자동차 보험료를 기존 타사 보험료와 비교하면 그 차이는 더 명확합니다.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일반적으로 가장 저렴하다고 알려진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의 평균 보험료보다도 최대 30% 저렴합니다. 특히, 연간 주행거리가 15,000Km 이하인 운전자들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습니다.

km당 보험료의 해답, SKT의 ICT 기술에서 찾다

‘km당 보험료’ 산정의 비밀은 SKT의 ICT 기술에 있습니다. ‘km당 보험료’를 산정하기 위해서는 운전자 위치와 운행 거리의 실시간 파악이 가장 중요합니다. SKT는 국내 상용화에 한계가 있었던 운행정보 측정 장치를 대체하는 ‘캐롯 플러그’를 개발했습니다. ‘캐롯 플러그’를 자동차의 시거잭에 꽂으면 실시간 주행거리가 측정되고, 보험료도 자동으로 산출됩니다.
운전자는 캐롯 모바일 앱으로 실제 주행거리와 보험료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자동차 주행거리와 보험료를 계획적으로 설계할 수 있습니다. 또한, 캐롯 플러그의 ‘SOS 버튼’을 누르면 긴급상황 시에 캐롯 고객센터에서 전화가 걸려오는 ‘E(Emergency)콜’ 서비스도 받을 수 있습니다.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획일화된 기존 자동차보험 시장에 ICT 기술을 결합해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보험과 ICT 기술이 만나 소비자는 더 합리적이고 나에게 꼭 맞은 상품을 선택할 수 있게 되는 것이죠. 빅데이터‧AI 등 ICT를 더한 일상의 혁신은 앞으로도 계속됩니다. 기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