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위치 공유는 기본! 안심 특화 기능까지 ‘T위치공유 프리미엄’ 출시 – T뉴스

2015.07.08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은 GPS, WiFi, 기지국 측위를 통해 최대 10명의 가족∙지인과 위치정보를 공유하고 응급상황 알림(SOS) 등 다양한 안심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T위치공유 프리미엄’ 서비스를 8일 출시했다고 밝혔습니다.

‘T위치공유 프리미엄’은 가족뿐 아니라 지인과도 편리하게 위치를 공유할 수 있는 기본 기능과 가족 고객 대상 안심 특화 기능을 탑재해 애플리케이션 형태로 제공됩니다. ‘T위치공유 프리미엄’ 고객은 위치공유 기능을 통해 설정한 시간 동안 최대 10명에게 본인의 위치 및 모임 장소 정보를 전달할 수 있습니다. 공유시간 종료 후에는 내 위치정보가 노출되지 않아 주로 동창회, 회식 등 단체 모임 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T위치공유 프리미엄’ 이용자끼리는 서로의 현재 위치뿐 아니라 이동 경로, 이동 속도를 확인할 수 있어 일일이 통화를 하지 않더라도 도착시각을 가늠할 수 있습니다. 또한 ‘T위치공유 프리미엄’을 사용하지 않는 지인에게도 SMS,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URL을 전송하여 상대방이 모바일 웹페이지에서 위치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가족끼리는 수시로 공유 요청을 하지 않아도 항상 위치 확인을 할 수 있으며, ‘귀가타이머’, ‘이어폰 언플러그’, ‘Zone+’등 가족 특화 안심기능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귀가타이머’는 가족 구성원이 귀가 예상 시간을 설정해두면 예상 도착시각 초과 시 위험 상황을 즉시 가족, 지정 수신인에게 알려주는 기능입니다. 목적지까지 예상 귀가시간 내 안전하게 도착하면 SOS 기능은 자동으로 종료되고 도착결과를 가족에게 알립니다.

‘이어폰 언플러그’는 위급상황 발생 시 자동으로 상황을 알릴 수 있는 유용한 기능입니다. 이어폰이 단말과 분리될 경우 30초 동안 본인 확인이 되지 않으면 지정된 SOS 수신 대상에게 위험 상황을 전달합니다.

‘Zone +’ 는 특히 어린 자녀나 나이가 많은 어르신이 있는 가정에서 유용합니다. 사전에 안심∙위험존을 등록하면 가족이 해당 존에 진∙출입 시마다 가족 구성원에게 알려줍니다. 또한, 지역 내 다른 사용자들이 위험지역으로 등록한 ‘공개 위험존’ 정보와 위험 발생 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안전시설 정보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T위치공유 프리미엄’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SK텔레콤 고객이라면 누구나 ‘T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이용료는 월 1,500원(VAT포함 1,650원)입니다. 가족 1명이 가입하면 최대 10명의 가족이 추가비용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가족의 범위는 본인과 배우자의 직계존비속, 형제자매임. 가족 등록은 고객센터, 지점에서 가족관계 증빙 제출 시 가능하며 가족 구성원의 위치정보 제공 동의가 필요함.

SK텔레콤 윤원영 마케팅부문장은 “고객들이 더욱 안심하고 편리한 라이프를 즐길 수 있도록 ‘T위치 공유’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늦게 귀가하는 자녀나 고령의 부모님이 걱정되는 가족고객은 물론, 단체모임이 많은 고객에게 유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