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CJ E&M과 라이프스타일 프로그램 공동 투자·제작 – T뉴스

2015.10.05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과 CJ E&M 양사가 공동 투자한 첫 작품, ‘처음이라서’ 드라마 포스터

SK텔레콤과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CJ E&M(대표 김성수, www.cjenm.com)이 영상 콘텐츠 프로그램 공동 투자·제작 및 커머스 분야 제휴 등을 통해 모바일에 최적화된 신규 비즈니스 모델 개척에 나섭니다. 이동통신의 강자와 콘텐츠의 강자가 만나 점차 중요성을 더해가는 모바일 영상콘텐츠 플랫폼의 주도권을 잡기 위한 시너지 창출에 나선 것입니다.

CJ E&M은 5일 양사가 공동 투자하기로 한 5개 프로그램 중 첫 작품인 드라마 ‘처음이라서’의 제작발표회를 가졌습니다. 이미 지난 8월 하반기 CJ E&M이 제작 예정인 총 5편의 프로그램에 대해 50%씩 공동 투자키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는 양사는 10월 7일 첫 방영되는 온스타일의 오리지널 드라마 ‘처음이라서’와 10일부터 연이어 방송되는 2030 여성 시청자들을 겨냥한 바디 스타일링 프로그램 ‘더 바디쇼’ 론칭을 포함해 올해 연말까지 양사가 공동제작한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 5편을 모두 방영할 예정입니다.

제목 성격 내용
처음이라서 드라마

 – KBS ‘연애의 발견’, tvN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로2030 여성 시청자들의 절대적 지지를 얻고 있는 ‘정현정 작가’가 선보이는 총 8부작의 트렌디한 감성 드라마

 – 그룹 샤이니의 민호를 필두로 젊은 시청층에 어필할 수 있는 신선한 배우들을 내세운 웹드라마로, 20대 청춘들의 풋풋한 사랑 이야기를 기존 대비 빠른 전개로 극적인 재미를 더할 수 있도록 제작 예정

더 바디쇼 쇼 프로그램

 – 운동 마니아 스타들의 리얼 라이프 소개 영상부터 톱모델들이 제안하는 쇼핑 아이템, 스타들의 칼로리 기부, 전문 트레이너와 함께하는 실시간 맞춤 피트니스 클래스 등 다양한 포맷으로 구성하여 양방향성을 극대화한 바디 스타일링 프로그램

 – 시즌 1에서는 MC 최여진, 유승옥, 레이디 제인이 여성들이 관심 갖는 뷰티, 피트니스 팁을 전달하며 큰 반향을 일으킨 바 있음

이번 제휴는 국내에서 통신사업자와 엔터테인먼트 사업자가 콘텐츠를 공동 투자·제작하는 최초 사례로, CJ E&M이 제작한 드라마, 쇼 프로그램 등의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유선/무선 각각의 플랫폼 특성에 맞게 최적화하여 제공하고, 콘텐츠와 관련된 패션/뷰티, 헬스, 음식 문화 등의 커머스 생태계를 적극 육성할 계획입니다.

예를 들면, 트렌디 드라마를 CATV및 IPTV를 통해 방송하고, 주인공의 의상, 가방 등 패션 아이템을 모바일 오픈 마켓에서 바로 구매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각 프로그램 단위의 모바일 전용 채널 오픈 등 모바일에 최적화된 시청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TV와 모바일간 경계를 없애는 혁신적 시도를 통해 콘텐츠의 가치를 극대화한다는 계획입니다.

특히, CJ E&M은 콘텐츠 자체의 재미 뿐 아니라 시청 경험과 커머스를 연계시키는 능력이 우수하다고 평가되고 있어, 이번 제휴가 SK텔레콤의 미디어 및 커머스 플랫폼과 콘텐츠의 선순환 구조를 형성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관련 중소 업체들도 자사의 상품/서비스를 효과적으로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아울러 SK텔레콤은 금번 제휴를 토대로, 향후 모바일 미디어 플랫폼 고유의 양방향성, 적시성을 접목한 혁신적인 콘텐츠 제작 투자를 지속 확장해 나감으로써 최근의 모바일 미디어 활성화 트렌드를 적극 선도해 나간다는 계획입니다.

한편, SK텔레콤은 차세대 플랫폼의 하나로 통합 미디어 플랫폼을 천명하며 유무선 미디어 서비스 경쟁력 강화를 통해 2018년 1500만 고객을 확보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하였습니다. 이를 위해 미디어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하고 유무선 통합 미디어를 구축, 사용자 경험 환경 고도화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 김종원 미디어사업 본부장은 “CJ E&M이 보유한 우수한 콘텐츠 기획/ 제작 역량과 SK텔레콤이 보유한 미디어 플랫폼 역량이 접목되어 최대의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금번 제휴를 토대로 향후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로 제휴 범위를 확장해 나감으로써 미디어 플랫폼 기반의 혁신적인 신규 비즈니스 모델 발굴에 앞장서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