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홈쇼핑’ SK스토아가 사회적기업과 함께 걷는 길

2021. 02. 25

사회적기업*과의 상생을 위해 힘쓰고 있는 홈쇼핑 기업이 있습니다. 이들이 자생력을 갖추고, 성장할 수 있도록 따뜻한 지원을 아끼지 않죠. 사회적 기업을 위한 방송 편성 시간을 늘려 입점 기회를 확대하고, 홍보와 교육 서비스도 제공합니다. ‘착한 홈쇼핑’을 활성화해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를 추구하는 건강한 유통 플랫폼을 지향하는 기업! ‘SK스토아’의 이야기입니다.

*사회적기업 : 취약 계층에게 사회 서비스 또는 일자리를 제공하거나 지역 사회에 공헌함으로써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등의 사회적 목적을 추구하면서 재화 및 서비스의 생산ㆍ판매 등 영업 활동을 하는 기업을 일컫는 말입니다.

홈쇼핑 입점의 높은 허들, 과연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

“사회적기업이 입점하기에 홈쇼핑은 수수료가 너무 높아요”
“사회적기업 상품이면 품질이 낮다는 편견이 많습니다”

SKT, SK텔레콤, 사회적기업, SK스토아, SV프로그램, 착한소비, 착한홈쇼핑,가회적가치, 경제적가치, 건강한유통플랫폼, 취약계층, 홈쇼핑입점, SK스토아사회적기업, 홈쇼핑, 홈쇼핑채널, SV전담조직, SV프로그램, THE 따뜻한 품평회, 행복나래, 행복나눔재단, 업드림코리아, 정민서농업법인

사회적기업이 홈쇼핑에 진출하기에는 수많은 허들이 존재합니다. 이미 인지도가 있는 상품에 밀려 좋은 시간대에 방송하기 힘든 것이 현실이죠. 일반 기업과 비교하면 영세하기 때문에 투자유치, 상품개발, 마케팅, 판로 확보 등 사업 전반에 어려움을 겪는 곳들이 많습니다. 이처럼 판매자 간 입점 경쟁이 치열한 홈쇼핑 채널에 사회적기업이 진출한다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이러한 사회적기업의 판로 확대를 위해 SK스토아가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습니다. 홈쇼핑 업계 최초로 전문가로 구성된 CEO 직속 SV 전담 조직을 신설했고[관련 콘텐츠 보러가기], 사회적기업 상품이 잘 될 수 있도록 ‘동반성장 가치 창출 프로그램’을 구축했습니다.

ESG 환경 속 새로운 쇼핑 트렌드 “착한 소비”

SKT, SK텔레콤, 사회적기업, SK스토아, SV프로그램, 착한소비, 착한홈쇼핑,가회적가치, 경제적가치, 건강한유통플랫폼, 취약계층, 홈쇼핑입점, SK스토아사회적기업, 홈쇼핑, 홈쇼핑채널, SV전담조직, SV프로그램, THE 따뜻한 품평회, 행복나래, 행복나눔재단, 업드림코리아, 정민서농업법인

SK스토아는 새로운 쇼핑 트렌드인 “착한 소비” 인식이 확산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습니다. 소비자가 물건을 구매할 때 환경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까지 충분히 고려해 상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한다는 것입니다. 특히, 이러한 트렌드는 Z세대와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확산하고 있었습니다.

SK 스토아는 ‘사회적기업’에 홈쇼핑이라는 판로의 기회를 열어주었습니다. 이는 사회적 기업의 매출 성장은 물론 고용증가라는 긍정적인 결과로 이어졌습니다.

SK스토아의 SV지원 프로그램

SKT, SK텔레콤, 사회적기업, SK스토아, SV프로그램, 착한소비, 착한홈쇼핑,가회적가치, 경제적가치, 건강한유통플랫폼, 취약계층, 홈쇼핑입점, SK스토아사회적기업, 홈쇼핑, 홈쇼핑채널, SV전담조직, SV프로그램, THE 따뜻한 품평회, 행복나래, 행복나눔재단, 업드림코리아, 정민서농업법인

SK스토아는 사회적기업이 홈쇼핑 진출 시 가지고 있는 어려움을 실질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SV 지원 프로그램’을 구축했습니다.

SKT, SK텔레콤, 사회적기업, SK스토아, SV프로그램, 착한소비, 착한홈쇼핑,가회적가치, 경제적가치, 건강한유통플랫폼, 취약계층, 홈쇼핑입점, SK스토아사회적기업, 홈쇼핑, 홈쇼핑채널, SV전담조직, SV프로그램, THE 따뜻한 품평회, 행복나래, 행복나눔재단, 업드림코리아, 정민서농업법인

먼저 ‘홈쇼핑 입점 허들’을 낮추기 위해 착한 상품 발굴을 시작했습니다. 연 4회 ‘THE 따뜻한 품평회’를 개최해 사회적기업을 모았습니다. 이를 통해 사회적기업 상품 10개 이상을 선정했고, 홈쇼핑에 맞는 상품 구성 및 가격 컨설팅, 품질검사 및 스튜디오 촬영 등 상품 입점 준비부터 방송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했습니다.

또한, 행복 나래, 행복 나눔 재단 등 여러 단체와 협약을 통해 상품 발굴 협약도 맺었죠. 나아가 사회적기업에는 수수료 인하를 적용해 입점 허들을 확 낮췄습니다.

그 결과, 어떻게 됐을까?

지난해 SK스토아 THE 따뜻한 품평회에서 선정된 사회적기업 상품 26개를 비롯해 지자체 상품 20개, 중소기업 상품 20개 등 총 66개 상품을 발굴해 지원했습니다. 그 결과 이들 상품의 인지도 상승은 물론, 해당 기업의 판로 확대, 매출 성장, 고용인원 증가 그리고 신제품 개발 등 눈에 띄는 성과를 만들어냈습니다.

특히 산들산들 생리대•딜럽 패밀리백 등을 판매하는 ‘업드림 코리아’는 홈쇼핑 방송 이후 브랜드 인지도 상승으로 매출 증가와 함께 타 쇼핑몰 입점, 추가 계약 등 판로가 확대됐습니다. 또한, 고용 인원을 3배 가까이 늘리는 등 성과를 거뒀습니다.

정민서농업법인(평창 꽃순이 김치), 맛들식품(설렁탕), 향기내는 사람들(게이샤 콜드브루), 씨튼베이커리(유기농 시리얼) 등도 역시 타 홈쇼핑으로 채널을 확장했습니다. 더불어 해외 수출 등을 진행하며 약 130% 이상의 매출 신장을 보였습니다.

이는 SK스토아가 사회적기업에 일회성 지원이 아닌, 실질적이고 혁신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구축했기에 가능했습니다. SK스토아의 목표는 단순히 사회적 기업의 물건을 판매하는 것이 아닙니다. 이들 기업이 자생력을 갖추고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SK스토아는 착한 쇼핑을 활성화해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를 추구할 수 있는 건강한 유통 플랫폼으로써 역할을 해 나갈 계획이라고 하니 많이 기대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