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서 남들과 비교하기. 꼭 나쁜 것일까?

2021. 05. 03

SKT, SK텔레콤, SKTelecom, 레온페스팅거, 사회비교이론, SNS다이어트, 사회비교

“얘는 잘 사는 거 같은데… 나만 재미없게 사나?”
Social Networking Site (SNS)가 필수인 세상. 인스타그램 속 타인의 즐겁고 바빠 보이는 일상을 부러워하고, 나의 현실과 비교하며 상대적 박탈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SNS의 속성이 ‘보여주기’임을 알면서도 왜 우리는 비교하기를 멈출 수 없을까요? SNS에서 ‘건강하게’ 남들과 비교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SNS에서 남들과 비교하기, “우리를 초라하게 만든다”

SNS, 인스타그램, 박탈감, 바른ICT, 바른ICT연구소

우리는 SNS로 유익한 정보를 얻기도 하고, 온라인 상에서 다른 사람들과 소통하면서 즐거움을 느낍니다. 하지만 때론 SNS 가 독이 되기도 합니다. 리온 페스팅거의 사회 비교 이론(social comparison theory)에 따르면, 사람은 타인과 비교하는 성향을 가지고 있습니다.

누구나 한 번쯤 다른 사람과 자신의 외모를 비교해본 적 있을 겁니다. SNS상에서는 특히, 나보다 더 나은 사람과 비교하게 되는데(사회심리학자들은 이것을 ‘상향 사회 비교’라고 말함), 이것이 과하면 우리의 정신 건강을 해칠 수 있습니다.

열등감, 우울, 정신 건강, 영감, 긍정정서, 부정 정서

SNS를 해봤다면 알 것입니다. SNS 속 사람들은 모두 행복하다는 것을요. 특히, 인스타그램 속에는 성공한 사람들이 가득합니다. 아름다운 휴양지에서의 행복한 모습, 고급 자동차를 소유한 사람, 멋진 몸매를 뽐내는 사람 등 우리는 타인의 그런 모습들을 볼 때마다, 나는 별 볼일 없는 삶을 살고 있는데, 다른 사람들은 대단하고 멋진 삶을 살고 있다고 생각하게 됩니다.

급기야 “나는 왜 저런 삶을 살지 못하는 걸까?”라는 생각을 하며, 자기 자신을 인생의 패배자로 만들어 버립니다. 사회심리학자들은 이것을 ‘상향 대조(upward contrast)’가 일어났다고 말합니다. 즉 자신보다 우월한 사람들과 자신을 비교할 때, 나는 그들과 다르며 그들처럼 될 수 없다고 생각하는 것이죠. 이것은 결과적으로 삶을 우울하게 만듭니다.¹ 미국 피츠버그 의과대학 연구팀이 실시한 조사에서도, SNS를 사용할수록 우울증 발병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SNS에서 남들과 비교하기, “우리를 자극한다”

SKT, SK텔레콤, SKTelecom, 레온페스팅거, 사회비교이론, SNS다이어트, 사회비교

그렇다면, 우리는 정신 건강을 위해 SNS에서 남들과 비교하는 것을 당장 멈추어야 할까요? 반드시 그럴 필요는 없습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SNS에서의 사회 비교가 사람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도 있다고 합니다.

타인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보면서 영감(Inspiration)을 얻게 되고, 결과적으로, 긍정적인 정서(기쁨, 즐거움 등)가 생긴다는 것이죠.² 이 때 중요한 것은 나보다 더 나은 사람들의 모습을 보았을 때, 자신도 그들과 똑같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을 해야 한다는 점입니다. 사회심리학자들은 이것을 ‘상향 동화 (upward assimilation)’가 일어났다고 말합니다. ‘상향 대조’와는 다르게, 나보다 더 나은 다른 사람들의 모습을 볼 때, 나도 그들과 비슷하며 그들처럼 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SNS에서 “올바르게” 남들과 비교하기

SNS, 인스타그램, 박탈감, 바른ICT, 바른ICT연구소, 열등감

SNS에서 남들과 비교하는 상황 자체보다는 ‘그것에 어떻게 대처하는지가 중요하다’고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SNS를 하면서 어느 누군가의 멋진 모습을 보았다면, “나는 왜 저렇게 살지 못할까”라고 생각하는 부정적(수동적) 비교보다는 “나도 저렇게 살아야지”라고 생각하는 긍정적(능동적) 비교를 해봅시다.

예를 들어, 휴양지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다른 사람의 사진을 본 경우, “아.. 좋겠네.. 부럽다.”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우와 재미있겠다! 나도 나중에 저기 놀러 가야지!”라고 생각을 해보는 것이죠. 최근 연구에 따르면, 낙관주의적인 사람은 자신보다 뛰어난 사람과 비교를 하더라도 자아 존중감이 떨어지지 않았고 결과적으로 우울해지지 않았습니다.³ 인생을 낙관적으로 바라본다면, SNS에서 남들과 비교를 하더라도 나의 정신 건강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는 것을 말해줍니다.

 

이제 관점을 바꿔봅시다. 나보다 더 나아보이는 사람과의 비교가 무작정 나쁘다고 볼 수 없습니다. 다른 사람의 성공한 모습을 긍정적(능동적)으로 바라보면, 박탈감보다는 자극을 받게 되고 이에 따라 자신의 삶 역시 행복해질 수 있습니다. 앞으로는 SNS에서 나보다 뛰어난 사람의 모습을 볼 때, 자신도 그렇게 될 수 있다는 긍정적인 생각을 하도록 노력해봅시다.

 

글. 박재영(연세대학교 정보대학원 박사 과정)

 

1. Li, Y. (2019). Upward social comparison and depression in social network settings: The roles of envy and self-efficacy. Internet Research, 29(1), 46-59.

2. Meier, A., & Schäfer, S. (2018). The Positive Side of Social Comparison on Social Network Sites: How Envy Can Drive Inspiration on Instagram. Cyberpsychology, Behavior, and Social Networking, 21(7), 411-417.

3. Liu, Q. Q., Zhou, Z. K., Yang, X. J., Niu, G. F., Tian, Y., & Fan, C. Y. (2017). Upward social comparison on social network sites and depressive symptoms: A moderated mediation model of self-esteem and optimism. 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 113, 223-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