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K-water와 ‘스마트물관리’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T뉴스

2015.12.07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이 4일 K-Water와 ‘스마트물관리’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에는 이형희 SK텔레콤 MNO총괄(사진 오른쪽)과 최계운 K-water 사장 등이 참석했다.

SK텔레콤은 K-water(사장 최계운, www.kwater.or.kr)와 ‘스마트물관리(이하 SWM: Smart Water Management)’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습니다.

SWM은 ICT 기술을 활용하여 수원에서 수도꼭지에 이르는 물순환의 전 과정을 통합관리하는 시스템으로, 이를 통해 수량, 수질, 수압, 누수 등 각 정보를 수집 분석하여 물자원의 누수를 막고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합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Smart Meter의 안정적 구축/확대, ▲Smart Meter 성능 검증 및 기술 보완, ▲관제시스템 개발/운영 ▲다양한 SWM 사업모델 발굴, ▲국내외 ICT 분야 협력 등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Smart Meter: 원격통신을 통해 수용가의 시간대별 사용량을 전송하는 기술로 원격검침 및 유수율 관리 등에 활용

최근 전세계적으로 기후변화 및 물부족에 따라 물관리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으며, 우리나라도 주요 수원인 다목적댐 유역의 올해 강우량은 예년의 58%, 저수량은 예년의 63% 수준으로 최악의 가뭄을 겪고 있어, 물자원의 효율적 관리 필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SK텔레콤의 앞선 ICT 기술과 K-water의 전문 물관리 기술의 시너지 창출을 통해 더욱 안정적이고 경제성 있는 Smart Meter 기술 확보가 가능하게 됨으로써, 보다 효율적인 물자원 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형희 SK텔레콤 MNO총괄은 “K-water와 협력을 통해 SK텔레콤의 ICT 기술력을 기반으로 SWM 확산 및 효율적 물자원 관리에 기여할 수 있게 되었으며, K-water의 국내/해외 사업 추진에 있어 ICT 분야 협력을 더욱 넓혀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최계운 K-water사장은 “국내 최대 통신사인 SK텔레콤과의 이번 협력을 통해 경제적이고 효율적인 Smart Meter 기술개발과 사업모델 구축에 발판을 마련하게 되었으며, SWM 확산을 통해 우리나라 물관리 패러다임을 전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