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동부대우전자와 스마트홈 연동기기 개발 협약 – T뉴스

2015.12.15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이 국내 3대 글로벌 가전사인 동부대우전자와 스마트홈 서비스 연동제품 출시를 위한 사업 제휴를 15일 체결했습니다.

동부대우전자는 국내외 4개 생산거점과 해외 40여개의 판매거점을 보유한 글로벌 가전회사로, 국내 뿐 아니라 동유럽, 중남미, 동남아 등 신흥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기록하고 있으며, 특히 소형 가전 제품에서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글로벌 베스트 셀러인 드럼세탁기 ‘미니’에 스마트홈 서비스를 우선 연동할 계획입니다. 미니는 2012년 세계 최초로 벽걸이형으로 출시되어 2015년 중국 세탁기 시장 10대 리딩 상품으로 선정되는 등 해외에서 큰 인기를 모으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1인 가구 및 신혼부부, 유아가 있는 가정에서 인기를 얻어 최근 국내 누적판매 10만대를 돌파한 제품입니다.

내년 상반기 중 출시될 예정인 스마트홈 연동 ‘미니’는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앱을 통해 원격제어 뿐만 아니라 세탁 종료 알림, 날씨와 연동된 세탁 지수 안내 등을 통해 차별화된 편의성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양사는 향후 냉장고, 에어컨, 제습기 등 동부대우전자의 주요 제품으로 스마트홈 연동 라인업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은 이미 대형 글로벌 가전사인 삼성전자 및 LG전자와 스마트홈 협력 MoU를 체결하고 상용 제품을 개발하고 있어, 이번 실용 가전 중심의 동부대우전자와의 제휴를 통해 스마트홈 플랫폼의 저변을 더욱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SK텔레콤은 스마트홈 연동 제품을 올해 안에 25개로 확대하고, 내년 상반기까지 85개, 연말까지는 100개의 연동 제품을 출시함으로써 홈 IoT 산업을 선도하고 고객 서비스를 대폭 강화한다는 전략입니다.

서비스 관점에서도 위치정보, 기상정보 및 개인비서 플랫폼과 연동하여 미리 상황 및 환경을 예측하고, 고객의 생활 패턴을 학습하여 개인별 상황에 적합한 제안을 하는 등 국내 최고 수준의 인텔리전트 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향후 머신 런닝, 음성 인식 등 첨단 기술도 지속적으로 반영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의 조영훈 스마트홈 TF장은 “금번 제휴를 통해 대형가전에서 소형가전까지 스마트홈 서비스 하나로 모든 가전을 제어할 수 있게 되었다”며, “진정한 홈 IoT 서비스의 선두가 될 수 있도록 연동 제품의 확대 뿐만 아니라 고객의 마음을 읽는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동부대우전자 김혁표 상품기획팀장(부사장)은 “고효율, 스마트 가전 분야로의 진출을 위하여 SK텔레콤 스마트홈 플랫폼과의 사업 제휴는 필수적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을 ‘첨단 종합가전회사’로 발전하는 교두보로 삼을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