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현대건설과 손잡고 스마트홈 기반의 지능형 아파트 구현한다 – T뉴스

2016.02.18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과 현대건설은 현대건설 계동사옥에서 열린 체결식에서 SK텔레콤 장동현 사장(사진 오른쪽)과 현대건설 정수현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홈 서비스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SK텔레콤과 현대자동차그룹 현대건설(대표이사 사장 정수현, www.hdec.co.kr)은 스마트홈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이날 현대건설 계동사옥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는 SK텔레콤 장동현 사장과 현대건설 정수현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현대건설의 지능형 아파트 구축을 위해 스마트홈 기술을 바탕으로 지속 협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이번 제휴를 통하여 SK텔레콤은 자사의 개방형 스마트홈 플랫폼과 현대건설의 홈네트워크 시스템을 연동한 통합 스마트홈 서비스를 ‘힐스테이트’ 입주민들에게 제공한다는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상반기 내로 힐스테이트 전용 스마트홈 서비스 개발을 완료할 예정입니다.

양사는 올해 하반기 입주 예정인 아파트부터 스마트홈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공급할 방침입니다.

이를 통해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입주자들은 현대건설이 제공하는 홈 네트워크 시스템과 연동된 조명, 냉난방, 가스차단기 등의 빌트인 가전제품과 SK텔레콤 스마트홈 연동기기들을 하나의 스마트홈 앱(App.)으로 통합 관리할 수 있게 됩니다.

특히, 위치정보 및 개인의 주거생활 패턴을 분석하고 머신러닝 등을 적용함으로써 현대 힐스테이트 고객들은 입주와 동시에 국내 최고의 스마트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SK텔레콤 장동현 사장은 “금번 현대건설과의 제휴를 통해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서비스를 현대건설 입주민들에게 제공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현대건설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스마트홈 대중화를 선도하고 생태계 육성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현대건설 정수현 사장은 “그동안 개별적으로 이루어지던 IoT 기술을 통합하여 SK텔레콤과의 협력으로 IoT기반의 스마트홈 서비스를 제공해 힐스테이트 고객들은 차별화된 서비스를 받게될 것”이라며, “현대건설은 아파트뿐만 아니라 주택사업 전반에 걸쳐 첨단기술력을 적용해 주택시장 IT기술을 선도해 갈 것이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국내 최대 스마트홈 적용 라인업을 보유한 SK텔레콤은 연말까지 50개 이상의 제휴사와 협력을 통해 100개 이상의 기종으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