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프리미엄클럽’ 출시 -T뉴스

2016.04.11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은 고객의 스마트폰 잔여할부금 부담을 대폭 줄여주는 ‘프리미엄클럽’을 1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프리미엄클럽’은 SK텔레콤이 메리츠화재해상보험과 제휴를 통해 선보이는 보험 연계 상품으로 고객이 18개월 동안 월 5천원의 보험료와 스마트폰 할부금을 납부(30개월 할부 기준)하고 이후 중고폰을 반납하면 잔여할부금 걱정 없이 새 폰으로 기기변경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SK텔레콤은 고객의 스마트폰 잔여할부금 부담을 대폭 줄여주는 ‘프리미엄클럽’을 12일 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프리미엄클럽’은 SK텔레콤이 메리츠화재해상보험과 제휴를 통해 선보이는 보험 연계 상품으로 고객이 18개월 동안 월 5천원의 보험료와 스마트폰 할부금을 납부(30개월 할부 기준)하고 이후 중고폰을 반납하면 잔여할부금 걱정 없이 새 폰으로 기기변경 할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프리미엄클럽’ 가입 대상 단말기는 갤럭시 S7 • S7 엣지, 갤럭시노트5, 아이폰6S • 6S 플러스, G5 등 최신 프리미엄 스마트폰 6종이며, 6월 30일까지 가입 가능합니다.(신규 • 기기변경 후 7일 이내).

예를 들어, 출고가 90만원, 공시지원금 15만원(할부 원금 75만원)에 스마트폰을 구입한 고객이 ‘프리미엄클럽’에 가입할 경우 18개월 동안 할부금과 보험료를 납부하고 이후 중고폰을 반납하면 최대 12개월치 잔여할부금 30만원을 내지 않고 최신 스마트폰으로 기기변경 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 할부 구매 시 연 5.9% 할부이자 발생

‘프리미엄클럽’은 합리적인 수준의 저렴한 월 보험료와 함께 다양한 최신 스마트폰을 대상으로 가입 가능하다는 점이 장점입니다.

SK텔레콤 임봉호 생활가치전략본부장은 “’프리미엄클럽’은 고객이 잔여할부금 부담 없이 실속 있게 최신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모바일 라이프에 가치를 더해 주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