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대중들이 함께 완성한 故김광석의 신곡 첫 공개! – T뉴스

2015.10.30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은 기업브랜드 캠페인 ‘연결의 힘’의 두 번째 프로젝트 ‘연결의 신곡발표’ 최종 선정작인 <그런걸까> 음원을 30일 정오에 ‘멜론’ 등 주요 온라인 음악서비스를 통해 공식 발표한다고 밝혔습니다.

‘연결의 신곡발표’는 물리적으로 사람을 연결하는 통신 서비스를 뛰어넘는 감성적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SK텔레콤이 시작한 ‘연결의 힘’ 캠페인의 두 번째 프로젝트 입니다.

<그런걸까> 곡 작업에 참여한 故김광석의 후배 뮤지션들이 관객들과 대화하고 있다.

대중들과 함께 故김광석의 미완성 곡을 완성하는 과정을 통해, ‘연결의 힘’이 지닌 가치를 다시 한번 교감하기 위해 기획됐습니다.

지난 9월 8일부터 29일까지 약 3주간 노랫말을 응모 받았으며, 총 응모작이 13,743건 접수됐고, 캠페인 영상 시청이 477만 뷰를 돌파하는 등 대중들의 큰 관심 속에서 이번 프로젝트가 마무리됐다고 SK텔레콤 측은 밝혔습니다.

30일 정오 발표될 故김광석의 신곡 <그런걸까>는 故김광석을 향한 대중들과 후배 뮤지션들의 그리움을 연결한다는 취지로 만들어진 작품입니다.

온라인 투표를 통해 이지혜(33세, 일본 기술서적 번역가) 씨가 적은 노랫말이 최종 가사로 선정됐으며, 정재일 편곡, 성시경 노래로 <그런걸까>가 완성됐습니다.

성시경 씨가 <그런걸까>를 부르고 있다.

최종 완성곡은 지난 26일 이태원에 위치한 음악문화공간 ‘스트라디움(STRADEUM)’에서 열린 쇼케이스를 통해 처음 공개됐습니다. 쇼케이스에 참석한 한 관객은 “프로젝트에 참여한 대중들과 뮤지션들이 한데 모여 성시경의 목소리로 재탄생한 故김광석의 곡을 공유하는 뜻깊은 자리”였다고 참석 소감을 밝혔습니다.

<그런걸까>의 작사가 이지혜 씨는 “과거 故김광석으로부터 온 멜로디가 지금 그를 사랑하고 추억하는 사람들의 ‘연결’을 통해 완성됐다”며, “내가 적은 노랫말이 선정되어 매우 영광스럽다”고 전했습니다.

정재일 씨(사진 오른쪽)의 반주에 맞춰 성시경 씨(사진 왼쪽)가 <그런걸까>를 부르고 있다

SK텔레콤 관계자는 “故김광석에 대한 큰 관심에 놀랐고, 그의 미완성곡을 대중들과 뮤지션들의 연결을 통해 신곡으로 선보이게 되어 매우 의미 있었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은 ‘연결의 힘’ 캠페인을 통해 물리적인 통신 연결 서비스를 뛰어넘는 새로운 ‘연결 가치’를 지속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작사가 이지혜 씨는 한국음악저작권 협회에 정식 작사가로 등록됐습니다.

故 김광석 씨의 유족과 캠페인에 참여한 뮤지션들은 완성곡을 통해 발생하는 수익 중 음원 유통수수료와 저작권료를 제외한 전액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