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성탄절-연말연시 대비 특별 소통대책 수립 – T뉴스

2015.12.23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이 성탄절 및 연말연시 시즌을 맞아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동통신 트래픽 수용을 위해, 기지국 용량 증설 및 특별 상황실 운영 등 이동통신 서비스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SK텔레콤 구성원들이 명동거리 앞 기지국에서 네트워크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SK텔레콤이 성탄절 및 연말연시 시즌을 맞아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동통신 트래픽 수용을 위해, 기지국 용량 증설 및 특별 상황실 운영 등 이동통신 서비스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습니다.

SK텔레콤은 성탄절 전일(12/24)과 연말연시(12/31)에 평시 대비 시도호는 최대 43% 증가, 데이터 트래픽은 최대 26%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또한, 타종행사 및 새해 인사 등으로 신년이 되는 자정에는 순간적으로 최대 300% 이상의 시도호 급증이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시도호 : 통화, 문자, SNS, 인터넷 검색 등 이동통신 서비스 이용 시도 건수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전국적으로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장소인 주요 번화가, 쇼핑센터, 스키장, 고속도로 등을 중심으로 기지국 용량 사전 증설 작업을 마쳤습니다.

특히 연말연시의 원활한 통신 소통을 위해 타종 행사장 및 해돋이 명소 등을 중심으로 작업을 진행해 자사 고객의 원활한 이동통신 서비스 이용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은 HD Voice, SNS, MMS, T map 등 주요 서비스를 중심으로 실시간 모니터링 및 망 집중 관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SK텔레콤은 자체 지능형 스미싱 판별 프로그램인 ‘스마트 아이(Smart-Eye)’ 시스템을 통해 인사 문자를 가장한 스미싱 문자를 신속히 탐지해 자사 고객 보호에 나설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성탄절(12/24~12/25)과 연말연시(’14/12/31~’15/1/1)에 총 2천여 명의 인력을 배치해 상황실에서 실시간 모니터링 및 대응을 위한 비상 근무에 나설 계획입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