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국내 1위 보안업체 에스원과 스마트홈 사업제휴 협약 체결 – T뉴스

2015.09.01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이 국내 1위 보안업체인 에스원과 스마트홈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일 밝혔습니다.

이번 제휴를 통하여 SK텔레콤의 스마트홈 플랫폼과 에스원의 세콤 홈블랙박스 서비스 플랫폼을 연동한 융합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으로, SK텔레콤은 스마트홈 서비스의 ‘안전(Safety)’ 기능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되었으며, 에스원은 홈블랙박스에 다양한 스마트홈 기능을 접목함으로써 상품 경쟁력을 한차원 끌어올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에스원의 세콤 홈블랙박스는 공동주택 전용 상품으로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원격으로 집 안의 방범상태를 설정하거나 해제할 수 있으며, 침입이나 이상이 발생하면 곧바로 고객 스마트폰으로 알림메시지를 전송하고 긴급출동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이르면 12월 출시되는 연동 서비스는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서비스가 외부 기기 연동을 넘어 융합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하는 최초의 사례로, 양사는 이번 홈블랙박스 서비스 연동을 시작으로 서비스 적용 범위를 확대하고 새로운 서비스 상품을 추가로 개발해 나갈 계획입니다.

서비스가 제공되면, 세콤 홈블랙박스 가입고객은 별도의 이용요금 없이 SK텔레콤 스마트홈 앱을 통해 세콤 홈블랙박스 서비스와 기존의 모든 스마트홈 연동기기를 제어하고 모니터링 할 수 있게 되며, 기존 SK텔레콤 스마트홈 이용 고객은 스마트홈 앱을 통해 세콤 홈블랙박스 서비스 가입상담 및 에스원
의 보안서비스까지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SK텔레콤이 국내 1위 보안업체인 에스원과 스마트홈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1일 SK텔레콤 을지로 본사에서 열린 체결식에는 황근주 SK텔레콤 전략기획부문장(사진 왼쪽 2번째)과 박영수 에스원 세콤사업부장(부사장, 사진 왼쪽 3번째)이 참석했다.

지난 5월 출시된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서비스는 가전/비가전을 아우르는 다양한 국내 제조사들의 제품과의 연동을 통해 외부에서 제품을 컨트롤하고 모니터링할 수 있는 서비스로서, 올해 안에 20개 이상의 제품 및 제품군이 추가될 예정이며, 에스원 세콤 홈블랙박스 서비스와의 연동을 시작으로, 서비스간의 연동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입니다.

SK텔레콤 황근주 전략기획부문장은 “기존 통신사의 부가상품형 홈서비스들과 달리 개방형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SK텔레콤 스마트홈은 기기 연동 및 제어 뿐 아니라 다양한 산업의 대표 서비스들과의 연계를 통하여 그 사용 가치를 지속적으로 진화시킬 수 있음을 에스원과의 협업을 통해 증명하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동기기 확대와 함께 다양한 서비스를 연계하여 고객들이 상상하지 못했던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에스원 박영수 세콤사업부장(부사장)은 “국내 압도적 1위 보안업체인 에스원과 부동의 1위 ICT기업인 SK텔레콤이 만나 진정한 융합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홈 보안시장을 대상으로 다양한 상품을 출시하며 함께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