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국내 대박 T키즈폰, 해외 도전 본격화 – T뉴스

2016.04.29 FacebookTwitterNaver
title_160429_2
22

SK텔레콤이 중소기업 인포마크 및 에스모바일과 함께 어린이 전용 단말기 ‘T키즈폰’의 해외 진출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28일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에스모바일 김정일 대표, SK텔레콤 김성한 Device 기획본부장, 인포마크 최혁 대표.


국내에서 32만대 팔린 대박 상품 T키즈폰이 해외 도전에 본격 나섭니다.


SK텔레콤은 중소기업 인포마크 및 에스모바일과 함께 어린이 전용 단말기 ‘T키즈폰’의 해외 진출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28일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텔레콤은 해외 통신사업자와의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T키즈폰의 글로벌 진출에 앞장서고, 단말기 개발 및 플랫폼 서버 구축 등의 투자도 진행할 계획입니다.


인포마크는 웨어러블 기기 전문업체로 T키즈폰 외에 핀테크용 웨어러블 단말기도 출시한 바 있으며, 에스모바일은 T키즈폰의 플랫폼 및 앱을 개발한 소프트웨어 솔루션 전문기업입니다.


양사는 SK텔레콤과 함께 국가별 디바이스 개발 및 공동 마케팅에 적극 나서기로 했습니다.


3사는 국내에서의 T키즈폰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에 공감하고, 해외 키즈폰 시장 조사 및 사업 타당성 검토를 진행해 왔습니.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향 단말기 개발, 펌웨어(Firmware) 개발, 플랫폼 서버 구축 등을 추진하여 현지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3사는 우선 키즈폰의 시장성이 확인된 말레이시아, 터키, 프랑스를 1차 진출 목표로 삼고, 주요 통신사들과 협상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 김성한 Device 기획본부장은 “키즈폰의 해외 진출을 위해서는 새로운 단말기를 개발하는 수준의 단말기/서버/앱 전반에 대한 개발작업이 필요하다”며, “영업, ICT 인프라 등 폭넓은 분야에서 협력을 추진해 상생을 통한 글로벌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인포마크의 최혁 대표는 “인포마크는 키즈폰 단말기 제조에 대한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이번 SK텔레콤과의 협업을 통해 글로벌 키즈폰 사업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에스모바일의 김정일 대표는 “3사가 가진 경쟁력을 바탕으로 긴밀히 협력한다면 글로벌 사업도 충분히 가능할 것”이라며, “실질적인 성과 창출을 위해 다방면에서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