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루나워치’, SK텔레콤 스마트워치 판매 1.5배 늘렸다 – T뉴스

2016.03.28 FacebookTwitterNaver

title_160328_1
LW2
I 중구 을지로 SK텔레콤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루나워치’ 모습. 자체 통신기능을 갖춘 10만원대 제품으로 출시 초반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18일 출시한 스마트워치 ‘루나워치’의 초반 판매 호조로, 출시 전보다 스마트워치 판매량이 1.5배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실제로 SK텔레콤 내 일 평균 스마트워치(통신모듈 탑재 기준) 판매량은 ‘루나워치’ 출시 전 약 1천대에서 출시 후 약 1천5백대로 순증했습니다.


‘루나워치’는 SK텔레콤에서 기존에 출시됐던 스마트워치 제품 군의 판매량을 잠식하지 않으면서도, 여성, 30대미만 등 신규 고객을 추가로 유입해 시장 크기를 확대하는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기존 출시된 스마트워치 제품 군에서 여성 고객은 제품의 남성적인 디자인, 사이즈(두께, 무게)에 상대적으로 매력을 느끼지 못했고, 젊은 층 고객은 세컨드 디바이스 용도 대비 비싼 가격에 부담을 가졌던 것이 사실입니다.


‘루나워치’ 구매고객 비중은 여성 34%, 30대 미만 28%로, 기존 스마트워치 고객 비중 대비 각각 2배 이상 높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루나워치’가 ▲10만원대 합리적인 가격에 자체 통신기능을 갖춘 높은 가성비 ▲총 16종의 다양한 패션 스트랩(시계줄) 등으로 이전에 스마트워치를 경험하지 못했던 여성 고객과 젊은 층 고객에게 어필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됩니다.


SK텔레콤이 자체 유통망 내 고객 조사를 진행한 결과, ‘루나워치’를 구매한 고객들은 ▲높은 가성비 ▲디자인 ▲통신기능 순으로 ‘루나워치’의 강점을 꼽았습니다.


또, 별도 판매되는 스트랩(우레탄 소재 4가지 색상, 천연소가죽 소재 8가지 색상)도 소재, 색상에 관계없이 고른 비중으로 판매되고 있어 선택의 폭이 넓은 패션 아이템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SK텔레콤 김성수 Smart Device 본부장은 “SK텔레콤은 통신기능을 탑재한 스마트워치 판매 시장에서 90% 이상을 점유하고 있다”라며, “‘루나워치’로 스마트워치를 경험하지 못한 고객과의 접점을 늘려 스마트워치 대중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