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우리의 기부금은 어디로 가는 걸까요?

2009.12.18 FacebookTwitterNaver

우리는 이따금씩 방송으로 ‘사랑나눔 콘서트’ 등과 같은 작고 큰 기부 행사등을 볼 수 가 있습니다. 이는 연말연시 행사이기도 하고 때로는 자연재해 등으로 인한 모금 행사일 때도 있습니다. 어렸을 적에 이런 프로그램들 중에 하나였던 ‘기아체험 25시’라는 방송을 시청하며 화면 왼쪽상단 한구석에 ARS: XXX-XXXX라고 써있던 것을 보며 궁금했던 것이 있습니다. ‘내가 ARS전화를 해서 전화모금을 하면 그 돈들은 다 어디로 가는 거지?’ ‘제대로 불쌍한 사람들에게 가는 걸까?’라는 궁금증이었습니다.

궁금증을 해결해준 T-Together! 

그러던 어느 날, 저는 티투게더(T-together)라는 한 싸이트를 알게 되었습니다. 갑자기 친한 친구녀석으로부터 전화가 와서는, “우리 헌혈하러 가자~~~~ 인터넷으로 예약해~~~” 라는 도대체 쌩뚱맞은 소리를 해대는 거에요.
 “뭘 예약을 해, 그냥 헌혈하는 대로 찾아 가면 되는 거 아니야??”라고 답하자 친구는 “풉,”하고 잠시 멈칫하더니 “아 요새는 인터넷이나 모바일로도 예약 할 수 있어, 가기 가장 편리하고 가까운데로, 그리고 시간도 예약해서 갈 수 있어!!!”라도 대답하였습니다. 어안이 벙벙했지만 오래 전부터 친구와 헌혈하자 말만하고 지키지 않은 상태여서 친구의 말대로 ‘http://ttogether.tworld.co.kr’ 에 접속해 보았습니다. 싸이트 맨 상단에는 ‘모바일 헌혈’이라는 카테고리가 있었고 거기서 인터넷예약 끝에, 친구와 저는 오랜 약속을 지키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알게 된 티투게더는 론칭 이벤트를 비롯하여 다양하게 구경할 것들이 많았습니다. 항상 뭐 하나에 꽂히면 그 웹사이트 탈탈 털고 나오는게 평소 웹서핑 방식이라 저는 티투게더 이곳 저곳을 기웃거렸습니다. 그러던 중 참으로 신선하게 다가오는 프로그램을 발견했습니다. 바로 ‘천사사랑 나눔’이라는 큰 프로그램이었습니다. 
그냥 평범한 기부프로그램 같았지만 눈을 사로 잡는 건 바로 기부할 수 있는 형태였습니다. 핸드폰 소액결제, ok캐쉬백 포인트, 레인보우 포인트, 현금, 그리고 신용카드 등. 다양하게 결제할 수 있었습니다. ‘아………….ok캐쉬백과 레인보우 포인트라….. 그러면 정말 기부가 활성화 되겠는데??? 오.. 이거 기발한 생각이다…’라는 생각과 동시에 저의 머리에 스친 것은 어렸을 적 기부행사 TV 프로그램을 보며 가졌던 궁금증이었습니다. 

조미현 매니저님과의 인터뷰 

바로 제가 누굽니까, 하하하 SK텔레콤과 관련된 무엇이든 궁금하면 물어볼 수 있는 대학생 리포터 아니겠습니까!! 저는 모든 기부 과정에 대해 속속들이 알기 위하여 곧장 티투게더를 담당하고 계시는 CSR부서의 조미현 매니저님과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조미현 매니저님의 말씀을 간략히 간추려서 설명해 보자면 바로 위와 같은 형태로 만들어 집니다. 1. 레인보우포인트, ok캐쉬백, 모바일 결제, 현금, 그리고 신용 카드 등을 이용하여 기부에 참여하는 우리들, 기부자가 기부를 하게 되면,  2. SK텔레콤에서는 티투게더와 같이 온라인 상으로나 모바일 상으로 ‘기부를 도모하고, 할 수 있는 인프라(기반)를 제공하는 채널’로서의 역할을 맡는 것입니다. 그리고 SK텔레콤에서 하는 또한 가지 역할은 기부 캠페인을 실시하고 수혜자와의 연결고리를 가지고 있는 투명하고 실력 있는 NGO를 지원 가능한 만큼(현재 20개가 조금 넘는다고 합니다)선택하는 것입니다. 
3. 채널을 제공하여 SK텔레콤에 모인 모든 기부금은(포인트들을 해당 부서들과 협의되어 현금으로 대체된다고 합니다) 해당 프로그램의 NGO에게 전달되고 NGO에서는 자신들의 기관에 속해있는 4. 수혜자들에게 기부금을 전달하는 것입니다. 이 과정에서 NGO는 한달 정도 내로 사용후기 식으로 실제 사용내역을 SK텔레콤 측에 보내오고 이 후기는 티투게더를 통해서 기부자들도 확인해 볼 수 있다고 합니다. 

궁금증 Clear!! 

조미현 매니저님과 인터뷰를 통하여 기부과정, 특히 티투게더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제가 느낀 것은 크게 두 가지었습니다

①투명하게 운영되는 기부과정
앞에 설명한 것과 같이 인터넷을 기반으로 한 사회공헌 시스템이 구축되면서 기부자들도 자신들이 기부한 프로그램들이 어떠한 경로를 거쳐 누구에게 얼마만큼의 수혜가 돌아갔는지 확인할 수 있게 되어있는 시스템, 이제 더 이상의 궁금증은 필요 없겠습니다.

②모바일과 온라인이 만난 효과적인 사회공헌 시스템
스스로 가장 놀라고 공감하였던 사회공헌 시스템입니다. 예를 들어 특히나 모바일 상담이란 것은 매우 효과적이라고 생각하였습니다. ‘청소년 상담을 모바일로’, 사실 저는 듣자마자 느낌이 바로 왔습니다! 내가 정말 누군가에게 말하지 못할 고민이나 상황에 처하게 되었을 때, 대면으로 접촉 해야 하는 학교 내 상담센터나, 목소리를 들려줘야 하는 청소년상담센터 전화는 그다지 내키지 않을 것입니다. 하지만 문자 한 통으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면? 특히나 요즘 같이 핸드폰과 친숙한 청소년들에게는 획기적이면서도 효과적인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실제로 그 파급력도 크다고 합니다.
레인보우포인트, ok캐쉬백을 통한 기부 그리고 모바일을 이용한 상담… 기술이 빠르게 발전 할수록, 우리의 삶이 빠르고 편리해 지고 동시에 도움을 나누는 것 또한 빠르고 편리해 졌습니다.  기술 덕분에 작은 여유가 생겼다면 이제 그것을 함께 나눠보는 것은 어떨까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