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새로운 감각의 htc 안드로이드, 센세이션 발표 현장

2011.05.27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5월 25일부터 SK텔레콤에서 단독으로 출시될 예정인 htc의 새로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센세이션’이 지난주 5월 20일,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열린 ‘Htc 센세이션 미디어데이’에서 그 모습을 드러낸다고 합니다. 이번 미디어데이가 아시아에서는 최초라고 하는데요, SKT스토리가 이런데 빠질 수 없죠! 지금부터 그 날의 현장을 중계해 드릴께요.

행사장인 소공동 웨스틴조선 호텔 1층을 가보니, 조금 이른 시간인데도 벌써 미디어데이 행사장을 알리는 입간판이… 화살표를 따라 내부로 고고!!~

전작인 ‘디자이어’가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았기 때문일까요? 많은 기자와 관계자 분들이 참석했어요.‘잭 통’(Jack Tong) 아시아태평양 부사장의 인사말로 센세이션의 미디어데이의 막이 올랐습니다.

짜짠~ 화려한 인트로 동영상과 함께 센세이션이 그 모습을 드러냈어요. 잭 통 부사장이 자신있게 센이션을 내세우고 있군요. 뛰어난 성능에도 불구하고 한국 시장의 선전을 기대하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SK텔레콤 오픈마케팅 추진단 서성원 단장님과 htc의 ‘피터 초우’(Peter Chou) 사장, 잭 통 부사장이 나란히 서서 센세이션을 들고 포즈를 취했답니다. htc가 센세이션 역시 SK텔레콤 단독으로 출시하는 걸 보니, 두 회사의 관계는 여전히 탄탄한가봐요.

센세이션의 구체적인 기능에 대해, htc 코리아 백상진 이사의 설명이 이어졌습니다. 새로운 디자인과 htc의 간판이라 할 수 있는 ‘센스 UI’의 혁신적인 개선, 그리고 최초로 적용되는 콘텐츠 서비스 ‘htc 워치’에 대한 설명까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의 새로운 도전이라 할 수 있는 다양한 기능이 돋보였어요. 뒷쪽에는 체험존이 따로 마련돼 있어 직접 센세이션의 기능을 체험해 볼 수 있었습니다.

보다 빠르고, 센스 UI와 이메일, 캘린더, HDMI 출력 기능, Wi-Fi 프린트 기능 등 다양한 신기술이 듀얼코어 프로세서와 최적화된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 운영체제 위에서 보다 빠르고 완벽하게 작동하는 것이 바로 센세이션이라는 백상진 이사의 강조를 끝으로 제품 설명은 막을 내렸습니다. 관중석 뒷편에는 센세이션이 여러 대 배치돼 있어서 많은 방문객들이 제품을 직점 체험해 볼 수 있었어요.

이게 바로 센세이션입니다. 이전에 SK텔레콤에서 출시했던 ‘디자이어’ 보다 디스플레이도 커지고, 전체적으로 시원시원해졌네요?퀄컴에서 개발한 1.2GHz 듀얼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해서 그런지 꽤 복잡한 애니메이션을 실행해도 가볍게 돌아가더군요. htc 센스 UI를 실행시켜 보니 전보다 그래픽 처리도 훨씬 미려해졌어요. 게다가 ‘우르릉 쾅쾅’ 날씨에 따른 효과음이 나오는 것도 재미있더라고요.

아이폰4 화이트와 비교해 본 모습입니다. 센세이션이 디스플레이도 크고 선명도도 좋은 듯하네요. 가운데에는, 지금 비가 온다는 뜻으로 구름이 떠 있어요.

다른 한 쪽에서는 멋진 모델들 세 명이 센세이션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모델들의 손톱처럼, 반짝반짝 빛이 나는 센세이션. 궁금하시죠? 다음 포스팅에서는 현장에서 찍어본 센세이션의 자세한 모습을 다시 한 번 보여드릴께요. 그때까지 조금만 기다려 주세요~


Strat (SK텔레콤 블로그 에디터)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