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폴더폰 리뷰] 피쳐폰 고유의 착한 가격과 빵빵한 기능은 기본! 와인폰 시리즈의 종결자 와인 샤베트(LG-SH840) 리뷰

2012.03.14 FacebookTwitterNaver

스마트폰의 홍수 속에 폴더폰의 클래식함을 고집하시는 분들, 효도폰의 아이콘 ‘와인폰’의 최신 모델을 찾고 계신 분들은 모두 모두 주목! 오늘 T월드 블로그에서는 피쳐폰 고유의 부담 없는 가격과 스마트폰의 빵빵한 기능을 두루 갖춘 피쳐폰 와인 샤베트(LG-SH840)를 소개합니다. 와인 샤베트는 SK텔레콤이 다양한 고객층을 만족시켜드리기 위해 야심차게 선보이는 폴더형 3G 피쳐폰인데요. 폴더폰 매니아를 만족시키는 깔끔한 디자인부터 스마트폰 못지 않게 편리한 기능들까지! 만능 피쳐폰 와인 샤베트의 꼼꼼 리뷰, 놓치지 말고 챙겨 보세요 : )


‘폴더폰의 미학’ 와인 샤베트(LG-SH840)의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

와인 샤베트(LG-SH840)의 가장 큰 특징이자 장점은 폴더폰의 미학이 그대로 살아있는 깔끔한 디자인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외관을 보면 각 모서리의 직각 형태를 그대로 살려 심플하면서도 직관적인 느낌을 더했습니다. 겉면은 광택감 있는 소재를 사용해 한층 고급스러운 느낌이네요 : )

폴더 내부 역시 군더더기 없는 깔끔함을 자랑하는데요. 기존의 와인폰 시리즈가 그러했던 것처럼, 부모님이 사용하실 때 더욱 유용한 큼지막한 화면과 버튼이 인상적입니다 : )

특히 FM라디오, 영상통화, 마이 메뉴 등 와인 샤베트의 주요 기능을 간편하게 실행시킬 수 있는 다양한 핫키를 탑재해 편의성을 더욱 높여줍니다. 이쯤 되면 스마트폰에서 볼 수 있는 ‘바로가기 아이콘’이 부럽지 않죠? ^^

스마트폰 부럽지 않은 와인 샤베트(LG-SH840)의 똑똑한 기능들

와인 샤베트는 그야말로 스마트폰이 부럽지 않을 정도로 다양한, 하지만 우리 생활에 꼬옥~필요한 기능들을 담고 있습니다. 먼저 가장 특징적인 것이 FM라디오 기능인데요. 위에서 소개한 것처럼 폴더 내부의 핫키를 사용해 간편하게 실행시킬 수 있다는 것이 장점입니다.

이 때 주의할 점이 하나 있는데요. FM라디오 기능을 실행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이어폰을 꽂은 후 실행해야 제대로 작동한다는 것입니다. 언제 어디서나 에티켓을 지키는 T월드 가족이 되어보아요! ^^

몇 번의 버튼 조작만으로도 간편하게 문자 메시지 답장을 할 수 있는 ‘간편답장’ 기능도 유용합니다. 문자 메시지 수신화면 아래에 ‘간편답장’ 버튼을 클릭하면 바로 답장이 가능한 샘플 메시지 목록이 뜨는데요. 이 가운데서 적절한 문구를 선택한 후 ‘전송’을 누르면 빠르고 간단하게 답장할 수 있습니다. 만약 문구가 마음에 들지 않을 때는 하단 좌측의 ‘편집’을 클릭하면 수정도 가능하니 참고하세요 ^^

마지막으로 소개해드릴 기능은 ‘셀프 지킴이’ 기능입니다. 일단 기능명만 들어서는 영 생소하지 않을 수 없는데요 ^^;; 간편하게 위급 상황을 모면할 수 있는 깜찍한 기능입니다. 셀프 지킴이는 ‘셀프통화’와 ‘셀프 사이렌’ 두 가지 기능으로 나뉘는데요. 먼저 ‘셀프통화’는 설정한 번호로 자동으로 전화가 걸려오게 하는 기능입니다. 디스플레이에는 ‘부모님’, ‘사장님’등 자신이 직접 입력한 이름이 뜨도록 설정할 수 있고, 통화 예약 시간은 10초부터 1분 5분 10분 30분까지 다양하게 설정할 수 있습니다. 또 발신 번호를 미리 지정해두면 # 버튼 3번 누르는 것으로 더욱 간편하게 실행할 수 있습니다. 피치 못할 ‘뻘쭘한’ 상황으로부터 벗어나고 싶을 때 정말 유용하겠네요 ^^

이 외에 ‘셀프 사이렌’은 볼륨 다운/업 버튼을 동시에 3초 이상 누르면 사이렌이 울려 위급 상황으로부터 자신을 지킬 수 있는 기능입니다. 와인 샤베트의 ‘셀프 지킴이’ 기능으로 위기 상황을 재치 있게 극복해보세요!


T월드 블로그가 꼼꼼하게 리뷰해 본 폴더폰의 종결자 와인 샤베트! 피쳐폰의 편리함과 스마트폰의 똑똑함까지 놓칠 수 없는 분들께 강력 추천해드리면서^^ T월드 블로그에서 더욱 다양한 단말기의 리뷰를 소개해드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