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뉴스] SK텔레콤, 앞선 기술력으로 세계 이통사 눈길 끌어

2012.06.19 FacebookTwitterNaver

Mobile Asia Expo 2012서 GSMA 초청으로 이사회서 ‘스마트월렛’ 발표

SK텔레콤이 인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아시아 대표적 IT 경연장인 ‘Mobile Asia Expo(이하 MAE) 2012’에서 ‘스마트월렛’, ‘LTE 글로벌 로밍’, ’NFC’ 등 앞선 기술력과 노하우를 선보여 세계 이통사들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특히, 금번 이사회 미팅에서 발표한 ‘스마트월렛’은 보통 GSMA 임원들이 주제를 발표하고 진행하는 세션과 달리, GSMA협회로부터 세계 이동통신사 중 유일하게 발표를 초청 받아 이루어졌습니다.

MAE는 MAC(Mobile Asia Congress)를 확대 개편한 아시아의 대표적 IT 행사로 상하이(上海) International Expo Center에서 6월 20일(수)부터 22일(금)까지 3일간 ‘New Mobile Era (새로운 모바일 시대)’라는 주제로 열립니다.

SK텔레콤 하성민 사장은 MAE 2012개막 하루 전(19일) 열린 MAE 연계 GSMA 이사회 회의에서 ‘모바일 결제’ 관련 회의를 주재했으며, 발표는 SK플래닛 김후종 Global Tech. 연구소장이 맡았습니다.

김 소장은 발표를 통해 ‘스마트월렛’이란 모바일 카드 등의 결제 수단과 멤버십, 쿠폰을 통합한 서비스 플랫폼이라고 정의한 뒤, 현재 한국에서는 50개 이상의 대형 가맹점과 160개의 브랜드, 8만개 이상의 상점에서 사용가능 하다고 현황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향후 ‘스마트월렛’은 모바일 바우쳐 및 티켓 구매 서비스를 추가해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고 항공사, 커피숍 등의 제휴 파트너 확대는 물론, 고객의 행동패턴 분석을 통한 CRM(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까지 그 기능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발표는 지난 5월 방한했던 앤 부베로(Anne Bouverot) GSMA 사무총장이 SK텔레콤 자회사인 SK플래닛의 모바일 지갑 서비스 ‘스마트월렛’을 체험한 뒤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 자리에서 지난 4월 한국 내 450만 가입자를 돌파한 ‘스마트월렛’의 성공 비결과 모바일 결제 시장의 미래에 관한 활발한 토의가 이루어졌습니다.

이동통신사 중 가장 많은 5건의 컨퍼런스 발표 참여

또 SK텔레콤과 SK플래닛은 이번 MAE에서 전 세계 이통사 중 가장 많은 5건의 컨퍼런스 발표를 합니다.

최진성 SK텔레콤 기술전략실장은 CTO Roundtable 세션에 참가하고, 김장욱 SK플래닛 Open Social 사업부장은 Mobile Cloud 관련 세션에 참여하는 것을 비롯, 쇼핑을 편리하게 하는 스마트 카트 사업, T-Store 추진 사례 등을 가지고 여러 세션에 참가합니다.

세계 이통사 중 가장 많은 컨퍼런스 참여는 세계적 통신업체로서의 위상이 반영된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습니다.

전 세계 이동통신사 대상으로 NFC·로밍 등 관련 노하우도 공개

SK텔레콤과 SK플래닛은 이 외에도 전세계 이동통신사업자들을 대상으로 NFC(Near Field Communication, 근거리 무선통신), 로밍 등 다양한 영역에서의 노하우를 공개했습니다.

현재 국제적인 NFC 프로젝트의 리더를 맡고 있는 SK텔레콤과 SK플래닛은 관련 노하우를 세계 이통사들에게 공유하는 한편, GSMA 이사회로부터는 글로벌 로밍 서비스에 대한 조언도 부탁 받았습니다.

이는 데이터 로밍 상용화 시대에 맞춰 세계 사업자들이 준비 중인 로밍 관련 서비스 대부분을 SK텔레콤에서 이미 제공 중이기 때문이다. SK텔레콤은 6월 홍콩 CSL사와 세계 최초로 선보인 LTE 자동로밍 서비스 준비 과정에서의 노하우도 공개할 계획입니다.

이번 MAE 2012에는 전시와 컨퍼런스를 비롯해 모바일앱 전시, 개발자 컨퍼런스, 세미나 등의 App Planer, GSMA 이사회 미팅, 모바일 결제, 모바일 의료, GSMA 공중정책 포럼, GSMA 실무자 미팅 등으로 구성됩니다.

전시는 LTE와 차세대 Network, 자동차와 관련한 Telematics/Automotive,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등의 10여개 주제로 이루어지며, 이번 MAE에는 차이나 모바일, 차이나 유니콤, 화웨이, ZTE, NTT DoCoMo, 스프린트, 야후 등 총 104개 업체가 주요 전시자로 참가하며, 약 2만 명의 입장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측됩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