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MS의 야머 인수, 페이스북의 Face.com 인수 & 파란 서비스 종료 – T렌드 리포트

2012.06.20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이슈 #1. 마이크로소프트, 기업 SNS 야머 인수

오랜 기간동안 기업 내 SNS 서비스로 명성을 얻었던 야머(Yammer)가 거대 IT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에 인수될 것이라는 루머가 있었습니다. 인수 시점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으나 인수 규모는 10억 달러에 가까운 금액으로 야머가 제공하고 있던 웹 기반 소프트웨어를 그대로 끌어안는 조건이라는 점이 블룸버그통신을 통해서 알려진 점. 야머는 기존 트위터나 페이스북 같이 기업 내부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웹 기반 소프트웨어로 기업내 직원들이 프로젝트를 놓고 협업하고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소프티웨어 였지요. 오피스보다는 페이스북과 트위터에 가까운 기업용 SNS 라는 점이지요.

야머는 2010년 이후, 오픈 API를 활용해 많은 기업들이 사용했었고 특히 포춘 500대 기업의 30% 이상의 기업들이 내부 커뮤니케이션 툴로 활용했었고, 트위터가 고객 CS 대용 툴로 그 방향성이 옮겨지면서 빛을 잃어가기 시작했었지요. 금번 마이크로소프트의 야머 인수로 소셜 엔터프라이즈 개념을 토대로 한 시장 진입이 활발하게 될 것으로 점쳐지면서 마이크로소프트가 내놓은 소씨엘과 어떻게 접목시킬지도 기대되는 부분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습니다.

* 참고 : PCworld

이슈 #2. 페이스북, 얼굴 인식 기술을 가지고 있는 Face.com 인수

페이스북이 그동안 공들여왔던 안면인식 기술을 지닌 이스라엘 기업, 페이스닷컴을 인수하기 결정했다고 하네요. 인수 가격은 공식발표되지 않았으나 현금과 주식을 포함하여 약 6천만 달러 가량으로 알려지면서 페이스북은 자타가 공인하는 ‘Social Discovery’ 기업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IPO 전후를 통해 모바일 기술, 특히 사진 관련 서비스를 인수하는 페이스북은 점차 모바일 전략에 집중하고 있음을 대내외 알려주고 있는데요. 당초 1억 달러 가량에 팔릴 것으로 예상했으나 다소 차이가 있었던 것은 인력 흡수 차원의 인수가 아닌 페이스닷컴의 조직과 기술을 그대로 유지한다는 조건이라는 점에서 인수 금액이 차이가 있었다고 하더군요.

인스타그램 인수 이후, 사진 태깅 서비스를 보강하겠다는 페이스북의 전략에 맞춰 사진 검색에 유리한 기술을 안게 된 점이 가장 큰 이점으로 보고 있습니다. 앞으로 페이스북은 이 기술을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고, 페이스북에 업로드 할 때 이를 자동으로 분류하고 저장하는데 활용할 계획으로 알려졌습니다. 인스타그램과 함께 페이스북 모바일 서비스를 강화하는데 큰 몫을 차지할 것으로 기대가 됩니다.

기존에 애플이 iPhoto 어플리케이션을 업데이트 하면서 사진 자동 분류를 했었던 기술 처럼, 페이스북도 이제 사진을 그룹화 하여 관리할 수 있도록 그 절차를 밟아가는 과정이라 생각되네요. 사진 태깅, 당신은 얼마나 자유로울 수 있을까요? 얼리는 사진 태깅이 반갑지만은 않네요.

이슈 #3. 파랏닷컴, 7월로 서비스 종료

한때 업계의 ‘파란’을 불러일으키지 않을까 기대를 했었던 ‘파란’이 2012년 7월 31일 자로 서비스를 종료하겠다고 공식적으로 밝혔습니다. 국내 포털 시장의 정체 및 고착화에 따른 사용자 감소, 그리고 급변하는 모바일 환경에 집중하겠다고 밝히면서 KTH는 메일 서비스와 블로그 서비스를 다음 측에 이관하는 것으로 서비스를 종료한다는 내용인데요.

앞으로는 모바일 서비스에 집중하되, 게임포털 올스트와 콘텐츠 플랫폼 플레이는 KTH에서 서비스를 할 것이라고 합니다.

특히 가장 중점이 되는 이번 KTH의 파란닷컴 서비스 종료 시점과 함께 ‘스마트 모바일 컴퍼니’라는 수식어를 붙이며 앞으로 그 이름 대로 사업을 집중할 것이라 밝혔습니다. 그만큼 집중과 선택을 제대로 하겠다는 취지이겠지요. 2004년 한미르와 HITEL을 통합하여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지금까지 운영해왔으나 KTH 매출의 10%도 안되는 부담을 정리하는 이번 결정으로 블로고스피어 뿐만 아니라 오랜 기간 파란 서비스를 써온 사용자들은 안쓰러움을 감추지 못했지요.

7월 2일 부터 그간의 메일과 블로는 다음 커뮤니케이션즈와 협력을 통해 이관되며, 데이터도 PC에 보관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합니다. 자세한 안내는 파란닷컴(http://www.paran.com) 공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잘가요, ‘파란’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