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뉴스] SK가 런던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합니다

2012.07.27 FacebookTwitterNaver

SK그룹 최태원 회장과 임직원 일동이 런던 올림픽에 참가하는 국가대표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하면서 26일 대한체육회에 격려금 2억원을 기탁했습니다.

SK그룹은 협회장 등을 맡고 있는 핸드볼, 펜싱, 수영 등을 통해 선수들을 격려한데 이어 이번에 국가대표단 선수단 전체의 선전을 위해 추가로 격려금을 쾌척한 것인데요.

이와 관련 최태원 회장은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처음 참가한 올림픽이 (1948년) 런던올림픽이었다”며 “이번 런던 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거둬, 경제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큰 희망을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최태원 회장은 앞서 지난 18일 열린 핸드볼 국가대표팀의 런던올림픽 출정식에서 “(올림픽에서는) 물론 메달이 중요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정신력과 투혼이다”라며 “우리는 올림픽에서 끈끈함을 발휘해 왔다. 이번 올림픽에서도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을 재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SK그룹은 최태원 회장이 협회장을 맡고 있는 핸드볼, 손길승 SK텔레콤 명예회장이 협회장인 펜싱, SK텔레콤 소속인 수영 박태환 선수가 각각 금메달을 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