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뉴스] SK그룹 신입 채용 사상 최대 규모 “바이킹형 인재를 찾습니다!”

2012.08.31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SK그룹이 올해 채용규모를 연초 계획인 7000명보다 500명 늘려 사상 최대치인 7500여명을 채용합니다. 이는 올 초 SK하이닉스 인수로 7만여명에 이른 그룹 전체 임직원의 10%에 해당하는 규모입니다.

상반기 3000여명 채용에 이어 하반기 대졸, 고졸 신입 및 경력 포함 4500여명 채용키로

SK그룹은 올 하반기에 대졸과 고졸을 합쳐 신입사원 2500여명, 경력사원 2000여명 등 모두 4500여명을 채용하기로 하고, 본격적인 채용 절차에 들어갑니다. 이런 하반기 채용 규모는 지난해 전체 채용 인원 5000명(SK하이닉스 제외)에 육박하는 것인데요. 이에 따라 이미 상반기에 신입, 경력사원 3000여명을 선발한 것을 고려할 때 SK의 올해 전체 채용 규모는 사상 최대치인 7500여명이 될 전망입니다.

SK그룹은 이번 하반기 정기 공채를 통해 1000여명의 신입사원을 선발하고, 이와 별도로 수시모집 형태로 500여명의 신입사원을 충원할 예정입니다. 또한, 경력사원 2000여명은 각 계열사별로 수시 채용할 계획인데요. 고졸 인력의 경우, 상반기에 사상 첫 고졸 공채 등을 통해 1000여명을 선발한 데 이어 하반기에 추가로 1000여명을 뽑기로 했습니다.

이와 관련, 최태원 회장은 최근 “경제가 어렵지만 이럴 때 일수록 대기업이 일자리를 늘려 경제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데 기여해야 한다”며 적극적인 일자리 창출을 경영진에게 당부했습니다. 최태원 회장은 또 기회 있을 때마다 “글로벌 경영환경이 불확실하고 어려워질수록 인재를 통한 성장이 필요하다. 우수 인재를 선점하는 것 자체가 기업의 중장기 성장에 필요한 핵심 경쟁력이다”라며 인재 채용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9월 3일부터 SK그룹 채용사이트에서 접수, 우수 인재 확보 위한 ‘SK Talent Festival’도 개최

하반기 신입사원 원서 접수는 오는 9월 3일부터 18일까지 SK그룹 채용 사이트(www.skcareers.com)에서 진행되며, 서류심사와 필기전형, 면접 등을 거쳐 11월 말계열사별로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SK는 하반기 정규 신입 공채시 지방대 출신 채용을 확대하고, 학력과 무관하게 서류필기 전형을 통과하면 면접을 볼 수 있도록 하는 등 ‘능력 위주의 열린 고용’ 원칙을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한편, SK는 이번 신입 공채 기간 중인 9월 12~13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앞상상마당에서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한 ‘SK Talent Festival’을 개최합니다. 이 행사는 SK 임원과 신입사원 특강과 멘토링 좌담회, 인사 담당자 상담 등으로 꾸며지며, 입사 희망자들이 자신만의 끼와 열정을 ‘블라인드 프리젠테이션’ 방식으로 발표하는 시간도 마련됩니다.

SK는 ‘블라인드 프리젠테이션’ 참가자 중 우수자를 선발한 뒤, 이들이 신입 공채에 지원하면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줄 예정입니다. 참가 희망자는 30일부터 9월 7일까지 SK그룹 채용 사이트를 통해 신청하면 됩니다.

조돈현 SK㈜ 기업문화팀장은 “SK의 글로벌 성장과 신규사업 추진에 필요한 조직 다양성 확산을 위해 자기 분야에서의 끼와 열정을 바탕으로 기득권을 포기하면서까지 새로운 도전을 즐기는 ‘바이킹(Viking)‘형 인재를 선발하는 데 역점을 둘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