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뉴스] SKT-대교, 유아교육용 ‘스마트아이빔’ 출시

2012.09.03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이 미니 빔프로젝터를 활용한 유아용 스마트러닝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SK텔레콤은 눈높이 교육으로 유명한 종합교육기업 ㈜대교와 함께 신제품 ‘스마트아이빔(Smartibeam)’을 출시하는데요. 이를 통해 유아를 대상으로 한 스마트 교육기기 및 콘텐츠 플랫폼 사업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스마트아이빔’은 통신과 교육 분야의 국내 대표격이라 할 수 있는 SK텔레콤과 대교에서 30명의 직원들이 한 팀으로 꾸려져 약 8개월 간의 연구 개발 끝에 만들어낸 상품입니다. 특히, 스마트폰과 연동한 빔프로젝터∙앱스토어가 결합된 단일 상품으로는 세계 최초라고 합니다.

SK텔레콤은 국내 최고의 ICT역량을 바탕으로 스마트폰 연결형 빔프로젝터와 검색 및 다운로드 등이 용이한 교육 앱스토어 등의 플랫폼 개발을 주도했는데요. 대교는 36년간의 교육 노하우를 기반으로 어린이의 정서 발달 등에 도움이 되는 교육 컨텐츠 개발을 담당했습니다.

4.5cm 미니 빔프로젝터로 집안 곳곳 활용해 첨단 학습 효과 높여

특히 SK텔레콤이 개발한 ‘스마트아이빔’은 기존에 출시된 소형 빔프로젝터 학습기기를 사용해본 소비자 불편사항을 조사해 이를 개선하고자 노력했는데요. 크기를 4.5cm로 줄여 휴대성을 높이고 빔프로젝터 맞춤형 교육앱장터를 만들어 검색 및 다운로드가 쉽도록 했습니다. 또 용량, 코덱 등의 문제없이 스마트폰에서 정상 작동하는 모든 콘텐츠를 영사하는 작업을 성공했습니다.

‘스마트아이빔’은 일반 가정의 평균 천장 높이인 2.4m 거리에서는 70인치 크기인데요. 거리에 따라 최대 100인치까지 선명한 영상을 감상할 수 있어 어린이집에서의 애니메이션 단체 시청이나 가정 내 영화 감상 등 홈시어터 역할도 가능합니다.

교육앱장터 구축을 통해 유∙초등 스마트러닝 시장 확대 및 해외 진출 박차

SK텔레콤은 ‘스마트아이빔’을 출시를 통해 유아용 스마트러닝 뿐만아니라 장애학생 스마트러닝, T스마트러닝, 스마트 로봇 등을 선보이게 되었는데요. 이동통신사가 보유한 ICT 역량을 결합하여 기존의 교육 사업자들에게는 새로운 시장 개척을 지원함과 동시에 소비자들에게는 양질의 교육서비스를 제공하여 교육격차 해소 등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 사업본부장은 “이번 대교와의 협력을 통해 만든 스마트아이빔은 사용이 쉽고 다양한 방면으로 활용하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에 어린 자녀는 물론 학부모들에게 보다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스마트아이빔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성공적인 사례가 되리라 생각합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스마트아이빔’은 대교의 디지털 도서 콘텐츠 100편과 20만원 상당의 유아 필독 도서 20권, 스마트폰 연결형 미니 스마트빔으로 제품 구성이 되어있는데요. 본 상품은 대교를 통해 349,000원에 판매됩니다.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설명은 스마트아이빔 홈페이지(http://smartibeam.daekyo.com)나 고객센터(1588-1609) 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한편 SK텔레콤은 ㈜대교와의 ‘스마트아이빔’을 시작으로 스마트폰에서 벗어나 ICT 기술이 적용되는 다양한 디바이스를 활용해 스마트기기와 플랫폼이 하나로 완성된 학습 모델을 만들어 글로벌 시장에 도전할 계획입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