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아이폰5 개통기] 해외 구입 아이폰5, SK텔레콤에서 개통하기 – by T리포터 영민C

2012.10.23 FacebookTwitterNaver


오늘은 홍콩에서 아이폰5를 구입한 이후 SK텔레콤을 통해 아이폰5를 개통한 이야기를 가지고 인사드립니다.



사실 한국으로 돌아온 후 바로 개통을 해서 사용하고 싶었지만, 어찌나 피곤했던지 집에 도착해서는 피곤함에 쓰러져 짐도 제대로 풀지 못하고 꿈나라로 여행을 떠나고 말았네요. 더군다나 나노유심이 벌써 지점에 풀렸을 거라 생각되지도 않아서….


만약에 한국에 도착 후 공항에서 제일 가까운 개통 가능점에 문의(나노유심 여부)한 후 방문해서 아이폰5를 개통했다면 아마도 SKT를 통해 국내 1호 아이폰5 개통자가 된 작곡가 윤일상 씨와 타이틀을 겨루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아무튼, 금일 아이폰5를 개통할 수 있었는데 기존과 다른 유심칩(나노유심)이 사용된다는 이유로 혹시나 지점에 들렸다가 헛걸음을 하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 되기도 했었지만 알아보니 이미 각 지점에 준비가 되어있는 상태라 하더라고요. 그래서 별다른 걱정 없이 고고씽~


아이폰5 개통


이미 해외에서 구입한 단말기를 국내에서 개통하는 게 어렵지 않은 상황에서 앞서 말씀드렸던 부분만(나노유심) 걸렸고 그 부분이 해결되자 가벼운 발걸음으로 근처 직영점에 들려 개통을 할 수 있었는데 현재 SKT를 사용 중에 있고 또 아이폰에서 멀티캐리어도 지원된다 하여 별다른 고민 없이 SKT를 통해 개통을 할 수 있었습니다.


현재 국내에 들어온 몇 안 되는(아마도?) 아이폰5이다 보니 개통 시 지점 직원분들의 눈길이 좀 부담스럽더라고요 ^^;;;



나노유심


이번에 새롭게 사용되는 나노유심은 기존 마이크로 유심에 비해 훨씬 더 작아진 모습인데 잘못했다가는 잃어버리기에 제격이겠다 싶은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뭐, 단말기에 한번 넣으면 뺄 일이 거의 없으니 그런 걱정은 기우라 할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SKT의 나노유심은 유심칩을 뗀 후 다른 부분을 그냥 버리지 않고 재활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있는 모습인데 차량을 주차할 때 연락처를 보일 수 있는 것으로 활용을 할 수 있어 작은 부분이기는 하지만 꽤 신경 썼음을 느낄 수 있기도 했습니다.



아이폰5 LTE로 만나다


참, 개통 후 당연히 상태바에 LTE가 딱! 하고 나타날 줄 알았는데 어라? 3G로 나타나더라고요. 그래서 문의를 하니 현재 아이폰5에 대한 국내 세팅(?) 작업이 마무리 진행 중이라 3G와 LTE가 번갈아 나타나는 현상이 있을 수 있다고….


물론 곧 그 작업이 완료될 예정이라는 말을 들을 수 있기도 했는데 아이폰5의 국내 정발 소식 역시 그 이후가 되지 않을까 싶네요. (어쩌면 예상을 깨고 그전이 될는지도???)



그나저나 LTE 서비스가 시작될 때부터 LTE로 스마트폰을 사용했던지라 3G로 사용할 때 좀 답답하지 않을까 싶었는데 요즘에는 3G망도 쾌적해진 것인지 웹서핑을 했을 때 LTE에 비해 엄청 느리다라는 생각이 들지 않기도 했습니다.


SKT의 경우 WSCAN이라는 기술을 통해 3G망에 대한 부하를 줄였다고 하는데 그 때문인 것 같기도 하고 아니면 3G 사용자들이 LTE로 많이 넘어와서 그로 인해 3G망이 여유로워졌기 때문이 아닌가 싶기도 하고 말이죠.



이상으로 짧게 아이폰5의 국내 개통기를 전해드렸는데 아직 국내에 정식 발매가 되지 않아서 참고할만한 부분이 있었는지 모르겠네요. 조만간 좋은 소식이 있을거라 기대합니다 ^^ 그럼 다음에는 아이폰5의 또 다른 얘기로 찾아뵐 것을 약속드리면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스마트라이프 전도사 T리포터는 SK텔레콤 T브랜드의 서비스, 단말기 등을 누구보다 빠르게 경험하고, T로 인해 더욱 스마트해진 일상을 직접 체험해보고, 고객의 입장에서 SK텔레콤의 다양한 캠페인과 소식을 SNS를 통해 소통하는 활동을 진행합니다. Tworld 블로그를 통해서 T리포터의 생생한 소식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