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아이폰4S와 비교해 본 아이폰5 분해기 – by T리포터 그남자

2012.10.23 FacebookTwitterNaver


안녕하세요. 그남자 입니다. 그남자는 아이폰5를 9월 23일 국내에서 빠르게 < 분해 >를 해보았는데요. 분해기를 이제서야 올리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이폰5를 해외대행에서 구매를 한 다음 받아보기 무섭게 바로 분해를 해본다는 게 조금은 망설여지기도 하였지만서도 개인적으로 빠른 정보를 제공을 할 수 있다는 마음이 더 컸던 거 같습니다. 그러면 실제 분해기를 보죠!



아이폰5 국내 최초 분해기, 받자마자 분해하다.


그남자의 첫 아이폰5 입니다. 통신사는 SKT로 결정을 했는데요. 우리나라에서는 SKT와 KT가 아이폰5를 출시할 예정인데요. 그중에서도 주파수 대역을 2개를 쓰는 것은 SKT가 유일하고, 아울러서 LTE에서는 멀티캐리어라는 분산 시스템이 존재를 하여, 좀 더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저는 안정적인 SKT로 이통사를 선택을 하였습니다. 그러면 분해해 보시죠.





아이폰4S와 달리 아이폰5에서는 전면부가 열리는 구조


제일 먼저 한 일은 전면을 여는 작업입니다. 아이폰4S 의 경우에는 < 후면 >을 열었는데요. 아이폰5는 < 전면 >을 열수가 있죠. 흡사 아이폰3GS와 같습니다. 이를 통해서 < 수리비 > 가 절감이 될듯 싶은데요. 아이폰4S의 경우에는 전면이 깨질 경우 통째로 갈아주었는데요. 아이폰5는 전면부만 갈 수가 있습니다. 아울러서 후면부가 유리였던 4S와 달리 알루미늄이라지요.



전면부만 갈면 되기 때문에 수리비 절감 효과가 있을거라 전망


자세한 내용은 위의 동영상을 본다면 이해가 빠르리라 생각을 해보는데요. 일단 수리비용의 차이가 좀 더 줄어들듯 싶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기존의 아이폰4S처럼 전면부가 망가졌을 때 전체적으로 교체하는 방식이 좀 더 좋았을 텐데 라는 생각을 해보기도 하지만 그래도 전체적으로 본다면 아이폰5가 수리비가 전체적으로 절감이 되었기에 고장 시에도 좀 더 안심할 수 있죠.





리퍼를 위해 디테일한 분해는 안 하기로 결정


좀 더 자세히 알아보기 위해서 < 배터리 >와 < 메인보드 > < 커넥터 > 등을 분리하도록 하겠습니다. 사실 이번 아이폰5를 완전히 분해 하기엔 무리가 있고, 아울러서 계속 사용을 해야 하기 때문에 무리한 분해를 하지 않도록 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수리 시 리퍼를 받기 위해서는 무단으로 분해를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메인보드를 분해할 수 있지만, 분해 시 리퍼가 불가하죠.





그러면 메인보드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까?


메인보드를 분리를 해보았습니다. 사실 여기서 더 분해할지를 상의를 했는데요. 위에서 언급을 했지만 여기서 더 분해를 할 경우에는 리퍼가 되지 않기 때문에 이쯤에서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여러분들에게 좀 더 자세한 내용을 알려 드리기 위해서 해외에서 분해한 사진으로 각 부분에 어떤 부품이 사용되었는지 이야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러면 자세한 내용은 하단에서 마저 보도록 하죠.



빨간색은 스카이웍스 77352-15 GSM/GPRS/EDGE 전원 증폭 모듈, 주황색은 SWUA 147 228 RF 안테나 스위치 모듈, 노란색은 트라이퀸트 666083-1229 WCDMA/HSUPA 전원 증폭/전환 모듈. UMTS 밴드용, 청록색은 아바고 AFEM 7813 듀얼밴드 LTE B1/B3 PA+FBAR 전환 모듈, 파란색은 스카이웍스 77491-158 CDMA 전원 증폭 모듈, 분홍색은 아바고 A5613 ACPM-5613 LTE 밴드 13 전원 증폭



빨간색은 퀄컴 PM8018 RF 전원 관리 칩, 노란색은 하이닉스 H2JTDG2MBR 128Gb(16GB) 낸드 플래시, 주황색은 애플 338S1131 다이얼로그 전원 관리 칩, 청록색은 애플 338S1117 엘피다 메모리 MCP(LTE용), 파란색은 ST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L3G4200D(AGD5/2235/G8SBI), 저전력 3축 자이로스코프(아이폰 4S, 아이패드 2 등에 사용), 분홍색은 무라타 339S0171 WiFi 모듈



빨간색은 ST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LIS331DLH 저전력 3축 리니어 가속도계, 주황색은 텍사스 인스트루먼트 27C245I 터치스크린 SoC, 노란색은 브로드컴 BCM5976 터치스크린 컨트롤러, 청록색은 애플 A6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파란색은 퀄컴 MDM9615M LTE 모뎀, 분홍색은 RTR8600 멀티 밴드/모드 RF 트랜스리시버




하지만 아이폰4S 와 비교했을 때 큰 차이 없는 아쉬움


사실 이번 아이폰5의 경우에는 몇 가지 특징을 제외하고는 사실상 아이폰4S와 큰 차이가 있다고 하기엔 무리가 있지만, 막상 열어보니 하드웨어적인 부분이나, 디스플레이 적인 부분에서 차이가 존재를 했습니다. 좀 더 빨라지고 디스플레이 자체가 좀 더 길어졌죠. 그러면 좀 더 < 오래 간다는 배터리 > 는 정말 기존의 아이폰4S 와 비교를 했을 때 달라졌을까요?




배터리는 기존보다 더 얇고 길어진 것을 확인


먼저 기존의 4S와 비교를 한다면 아이폰5의 배터리가 좀 더 < 길다 > 라는 걸 보실 수가 있습니다. 두께도 얇아지면서 무게도 가벼워 졌죠. 아이폰 4S는 3.7V, 5.3Wh, 1,432mAh, 8시간 3G 사용, 200시간 대기, 아이폰5의 배터리. 3.8V, 5.45Wh, 1,440mAh 8시간 3G 사용, 대기 225시간의 차이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적인 사용을 해봐야 정확한 값이 나오겠죠.




국내에서 첫 분해를 하다니 왠지 기분이…


막상 아이폰5를 국내 최초로 분해한다고 생각을 했을 때 매우 설렜는데요. 사실 지금 보니깐 좀 더 분해를 할걸하는 후회를 하네요. 사실 아이폰5를 분해할 때 사설수리 업체 팀장님께서 더 분해를 하시겠냐는 말에, 이 이상 분해하면 리퍼가 힘들다고 해서 스톱을 하였지만, 개인적으로 외국 업체들처럼 좀 더 디테일하게 분해를 해보았으면 좋았을 텐데 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이번에는 디스플레이를 비교해 볼까?


그리고 디스플레이 관련 테스트를 하다가, 제 아이폰5에 문제가 생겨서 제품을 리퍼 보내었는데요 < 유튜브 >를 플레이하자 보시는 것처럼 < 왼쪽 >에 줄무늬가 생기더라고요. 재부팅을 해보아도 마찬가지고, 사설업체 팀장님께 여쭈어 봐도 이건 하드웨어적인 문제라며 다시 반송을 요청하시더군요. 그래서 분해하자마자 생이별을 한 아쉬움이 존재하기도 했습니다.


좀 더 길어진 디스플레이를 제외 하고 큰 차이는 없다


여튼 디스플레이를 4S와 비교를 해보았지만 사실 아이폰5랑 큰 차이가 나지는 않네요. 좀 더 옆으로 길어진 부분은 존재를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우와! > 할 정도는 아니였습니다. 그래서 애석한 부분이 존재를 했는데요. 여튼 리퍼한 제품이 다시 오기를 기대를 하면서 일단은 여기까지가 아이폰5의 분해기라 생각을 해봅니다. 어떤가요? 블로거로써는 최초였다고 생각을 하죠.




아울러 통신사는 1등 통신사 SKT로 결정!


해외에서 아이폰5를 들여올 경우 국내에서 어떻게 개통을 할지 고민이 많은데요. 현재 이통사들은 직접 아이폰을 구매한 유저들을 위해서 유심칩을 따로 판매를 하고 있습니다. SKT의 경우에도 나노 유심칩을 판매를 하고 있죠.


자! 여기까지가 아이폰5에 대한 이야기 였습니다. 그남자는 개인적으로 통신사를 어디를 선택을 할 것이냐에 대해서 여쭈어 본다면 저는 SKT 라고 말을 할 수가 있을 거 같습니다. 이미 완성된 멀티캐리어 그리고 아직 지원을 확실치 않지만 HD 보이스가 될지도 모른다는 말이 돌면서 좀 더 SKT에 손을 들어주고 있죠. 아울러서 아이폰5에서 쓸 수 있는 주파수 대역이 2개다 보니 좀 더 빠른 LTE 속도를 경험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하는데요. 멋진 아이폰5에는 1등 이통사 SKT가 잘 어울리지 않나 생각하며 리뷰를 마칩니다.


스마트라이프 전도사 T리포터는 SK텔레콤 T브랜드의 서비스, 단말기 등을 누구보다 빠르게 경험하고, T로 인해 더욱 스마트해진 일상을 직접 체험해보고, 고객의 입장에서 SK텔레콤의 다양한 캠페인과 소식을 SNS를 통해 소통하는 활동을 진행합니다. Tworld 블로그를 통해서 T리포터의 생생한 소식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