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국내 1위, 전 세계 3위!” SK텔레콤 LTE 가입자수 600만 돌파

2012.10.25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의 LTE 가입자수가 2012년 10월 25일을 기점으로 6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600만명이 선택한 한국 최고의 LTE 서비스 제공 기업 SK텔레콤의 이야기, 한 번 보실까요?

#1. 국내 1위, 전 세계 3위 LTE 고객 보유기업

SK텔레콤의 LTE 가입자는 지난 9월 6일 500만 명 돌파에 이어 50일 만에 6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500만 돌파 이후 일 평균 2만 명이 SK텔레콤 LTE서비스에 가입하는 등 LTE 대중화가 빠른 속도로 진행된 결과인데요. 갤럭시S3 LTE, 갤럭시 노트2, 옵티머스 LTE2 등 인기 LTE 단말기의 출시와 T freemium 등 LTE 고객만을 위한 전용 콘텐츠들이 풍부해지면서 더욱 탄력이 붙었습니다.

[표1] 국내 이동통신사 LTE 가입자 순위

순위 통신사 LTE 가입자(명)
1 SK텔레콤 600만
2 LG U+ 380만
3 KT 280만

※ LG U+와 KT의 가입자수는 추정치임

이로서 SK텔레콤의 1위 입지는 타사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더욱 탄탄해졌는데요. SK텔레콤 LTE의 우월함을 600만 고객 여러분께서 다시 한 번 확인시켜주신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 )

#2. SK텔레콤, 세계적인 LTE 사업자로 우뚝!

[표2] 전 세계 LTE서비스 사업자 순위

순위 국가 통신사 LTE가입자(명)
1 미국 Verizon 1,240만
2 일본 NTT DoCoMo 610만
3 한국 SK텔레콤 530만
4 한국 LG U+ 340만
5 미국 AT&T* 325만
6 한국 KT 250만
7 미국 MetroPCS 100만
8 미국 Sprint (Sprint Nextel) 100만
9 영국 AF Telecom Group 64만
10 호주 Telstra Group 62만

※ 2012년 10월 초 기준, 자료출처: Wireless Intelligence

대한민국 1위 LTE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는 SK텔레콤은, 美 Veri-zon, 日 NTT Docomo에 이어 전세계 LTE서비스 제공 90여개 사업자중 세계 3위에 올라서 있습니다. 위 자료는 올 10월 초 기준으로 작성된 것인데요. 2위와의 격차가 크지 않아 세계 2위LTE 사업자도 먼 미래의 일만은 아닌 듯 합니다 ^^

이렇게 SK텔레콤 LTE 서비스 세계적인 성공사례가 될 수 있었던 이유는 LTE 가입자의 데이터 이용 패턴을 분석해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 것이 큰 영향을 끼쳤는데요. 3G 이용자보다 멀티미디어 이용을 선호하는 LTE 이용자의 특성을 파악해 차별화된 콘텐츠서비스를 제공한 것이 LTE의 질적, 양적 성장에 큰 역할을 했습니다. (자사 조사 결과, 갤럭시S3 LTE모델 이용자는 3G모델 이용자 대비 월 평균 데이터를 60% 더 사용했으며, 특히 동영상•음악 스트리밍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 위주의 이용 패턴을 보임)

SK텔레콤은 앞으로도 3G가 주력망일 때 선보이기 어려웠던 다양한 서비스를 연이어 상용화해 LTE서비스의 격을 달리할 계획인데요. 우선, SK텔레콤은 각종 쇼핑정보를 LTE망에 최적화해 보여주는 개인맞춤형 모바일 쇼핑 서비스 등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속속 선보일 예정입니다. 또한, LTE특화서비스로 가능성을 보인 ‘스포츠’ 서비스 확대에 나서 「T베이스볼」 후속으로 「T풋볼」, 「T바스켓볼」등도 개발 중입니다.

또한 SK텔레콤은 3G망에서는 구현이 어려웠던 동영상 기반 광고 플랫폼도 조만간 론칭해 새로운 LTE사업모델도 선보이며, LTE킬러콘텐츠로 자리 잡을 클라우드 서비스도 대폭 강화에 나설 예정입니다. 태풍•폭우•폭설 등 천재지변으로부터 고객들을 보호하기 위해 ‘LTE재난방송 서비스’도 개발 중입니다.


600만명이 선택한 SK텔레콤! LTE 대중화를 위한 SK텔레콤의 끊임없는 노력과 고객 여러분들의 변치 않는 신뢰로 이루어낸 쾌거라고 할 수 있는데요. 600만을 넘어 700만, 1000만 돌파까지 쉬지 않고 달려 나가겠습니다. 계속해서 많은 사랑 부탁 드릴게요 : )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