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남다른 SK텔레콤 LTE 경쟁력의 비밀, 멀티캐리어 서비스 지역 확대!

2012.11.09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 LTE 서비스 품질이 유독 뛰어난 여러 가지 이유 중 하나! 바로 ‘멀티캐리어’인데요. SK텔레콤은 850Mhz와 1.8GHz 주파수 중 하나의 주파수에 LTE 사용량이 집중될 경우, 다른 주파수를 활용해 최적의 데이터 품질을 제공하는 멀티캐리어 기술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 7월 강남역 일대를 시작으로 세계 최초로 상용화된 멀티캐리어 서비스가 서울 15개구와 인천 2개구로 서비스 지역이 확대되었다는 희소식이 전해져 왔는데요 🙂 혹시 지금 여러분이 계신 곳에서도 멀티캐리어가 지원되는지 궁금하셨다면? 오늘 T월드 블로그에서 그 해답을 찾아보시길 바랍니다. 🙂

#1. SK텔레콤의 LTE가 특별한 이유! 멀티캐리어란?

멀티캐리어는 SK텔레콤의 주력 주파수인 850MHz와 1.8GHz를 함께 사용하는 기술인데요. LTE 고객이 증가함에 따라 사용자가 위치하고 있는 지역에 데이터 트래픽이 집중될 경우 또 다른 주파수를 선택해 최적의 데이터 품질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만약, 850MHz 주파수를 사용하고 있는데 해당 지역에 LTE 사용자가 많아 데이터 트래픽 사용량이 늘어날 경우 1.8GHz 주파수를 사용하게 해 트래픽 집중량을 분산시키는 것입니다. ^^

멀티캐리어를 가능하게 하는 핵심 기술은 ‘주파수간 핸드오프 기술’과 ‘로드 밸런싱 기술’로 요약해 볼 수 있는데요. ‘주파수간 핸드오프 기술’은 850MHz, 1.8GHz 사이를 끊임없이 오고 갈 수 있는 기술입니다. 또 ‘로드 밸런싱 기술’은 두 개의 주파수 중 어느 주파수가 더 쾌적한지 파악해 사용자가 사용할 주파수를 선택해주는 기술인데요. 똑똑한 시스템의 멀티캐리어 서비스 덕분에 SK텔레콤 LTE 사용자들은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데이터 서비스를 즐길 수 있게 되었습니다. ^^

#2. 멀티캐리어 서비스 지역 서울 15개구, 인천 2개구로 확대!

SK텔레콤의 멀티캐리어 서비스는 올해 7월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역 일대에 처음으로 도입되었는데요. 보다 다양한 지역에서 멀티캐리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투자를 이어왔습니다.

2012년 10월 말 기준으로, SK텔레콤 멀티캐리어 서비스가 지원되는 곳은 서울 15개구(강남구/관악구/금천구/동대문구/동작구/마포구/서대문구/서초구/성동구/성북구/송파구/영등포구/용산구/종로구/중구), 인천 2개구(남동구/부평구)입니다. 이제 ‘멀티캐리어는 강남에만 지원된다’는 오해는 하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 뿐만 아니라 서울 대부분 및 광역시 주요 지역에서도 올 연말까지 멀티캐리어 커버리지가 확대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내년에는 전국 주요 트래픽 밀집 지역에서도 멀티캐리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는 사실! 기대해 보셔도 좋습니다 ^^

[표 1] 전국 SK텔레콤 멀티캐리어 구축 현황 (2012년 10월 말 기준)

구분 구축 내용
현재 -서울 15개구 : 강남구/관악구/금천구/동대문구/동작구/마포구/서대문구
서초구/성동구/성북구/송파구/영등포구/용산구/종로구/중구
-인천 2개구 : 남동구/부평구
~2012년 연말 서울 대부분 및 광역시 주요 지역
2013년 전국 주요 트래픽 밀집 지역

[표 2] 멀티캐리어 지원 단말기

현재 멀티캐리어 지원하는 단말기는 총 6종으로 그 리스트는 아래와 같습니다.

제조사 제품명
삼성 갤럭시 S3, 갤럭시 노트2
LG 옵티머스 G. 옵티머스 뷰2
팬택 베가 레이서2, 베가 R3

추후에 SK텔레콤에서 만나보실 수 있는 대부분의 LTE 단말기들이 멀티캐리어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하니 하반기 LTE 스마트폰을 구입하실 분들이라면 참고하셔도 좋을 듯 합니다. ^^


지금까지 SK텔레콤 멀티캐리어 서비스 지역 확대와 관련된 소식들을 만나 보았습니다. ^^ ‘LTE 사용자는 점점 더 많아지고 있는데 서비스 품질이 떨어지는 건 아닐까?’라는 생각을 하신 분들도 계실 텐데요. SK텔레콤의 차별화된 LTE 경쟁력의 비밀, 멀티캐리어 서비스와 함께 보다 신나는 모바일 라이프를 즐겨 보시길 바랍니다. 🙂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