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뉴스] ‘e북시대 활짝!’ SK플래닛 T스토어, 전자책 거래액 100억 원 돌파

2012.11.21 FacebookTwitterNaver

SK플래닛이 국내 대표 앱마켓 T스토어(www.tstore.co.kr)를 통한 전자책(e북) 누적 거래액이 서비스 출시 2년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습니다.

서비스 출시 후 2년만에 누적 거래액 100억 원…올해만 전년 대비 100% 이상 성장

지난 2010년 11월 출시된 T스토어 전자책 서비스는 지난해 11월 거래액 30억 원 선을 넘어섰으며 서비스 2년째인 올해에는 전년 동기대비 100% 이상 증가한 70억 원에 이르렀습니다. 이 같은 추세라면 올 한해에만 T스토어를 이용한 전자책 거래액이 1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같은 거래액 규모는 800억 원 가량으로 전망되는 올해 전체 전자책 시장규모의 12%를 웃도는 수준입니다.

특히 유선 웹과 B2B 수요 중심의 다른 전자책 서비스와 달리 T스토어는 순수 모바일 디바이스를 통한 이용량이라는 점에서 모바일 전자책 서비스 분야의 1위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출시 당시1만 2000여권이었던 T스토어의 전자책 콘텐츠는 현재 16만권의 방대한 양을 자랑하며, 매달 190만권 이상의 다운로드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다양한 분야 16만권의 방대한 전자책 제공… 월평균 200만 다운로드

T스토어는 교보문고, 인터파크, 북큐브, 바로북, 한국 이퍼브, SK네트웍스 등 유통업계와 협업을 통해 e북 서비스를 제공중이며 올해에는 넥서스, 자음과모음, RH코리아 등 출판사들과도 상생협력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초창기 장르소설에 집중된 도서 종류도 자기계발, 시, 에세이, 경제∙경영 등으로 다양화하고 있습니다.

올해 2월 선보인 T스토어의 무료 작가출판 서비스도 전자책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중소 출판사 뿐만 아니라 개인 누구나 아이디어와 콘텐츠만 있으면 손쉽게 출판할 수 있도록 돕는 이 서비스는 인터넷 사이트(http://tradeallbooks.tstore.co.kr)에 등록 후 곧바로 T스토어 e북 카테고리에서 판매가 이뤄지도록 지원합니다. 현재 작가출판 서비스를 통해 등록된 작가(출판사 포함)와 콘텐츠는 각각 1000명, 9000권에 달한다. T스토어는 내년 상반기중 개인 만화 작가를 위한 만화출판 코너도 신설할 계획입니다.

‘하루 한번 T스토어’ 이벤트를 통해 유료 도서 무료 이용기회 제공

한편, T스토어는 하루에 한가지 유료 앱을 무료로 제공하는 ‘하루 한번 T 스토어’ 이벤트를 통해서도 유료 도서를 제공 중입니다. 이달에는 ‘아르센 뤼팡’(21일) 등을 무료로 즐길 수 있습니다.

SK플래닛 박정민 T스토어 사업부장은 “모바일 전자책 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과 이용이 급격한 신장세를 보이면서 인기 콘텐츠도 장르소설 외에 자기계발, 시∙에세이 등으로 다양화하고 있다”며 “향후 더욱 다양한 전자책 유통∙출판 업체, 개인작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시장 활성화를 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