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뉴스] 앱 전문가 될 청년들 모여라 !‘희망 앱 아카데미 ’5기 모집

2013.01.14 FacebookTwitterNaver

서울시가 IT 분야에 창업 또는 취업을 희망하는 만 18세 이상 저소득층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서울 희망 앱 아카데미’ 5기를 모집합니다.

저소득층 대상 비전공자를 위한 입문과정부터 취업까지, 맞춤형 취업활동 전격지원

서울시는 1월 16일(수)부터 2월 12일(화)까지 지원자를 신청받아 예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를 선발하여 3월 4일부터 7월 30일까지 약 5개월간 SK플래닛과 연계하여「IT 개론」, 「 Java 기본 프로그래밍」, 「네트워크 프로그래밍」, 「데이터베이스」, 「모바일 디자인」 등을 집중적으로 교육 한다고 밝혔습니다.

지원대상자는 서울시 거주의 만 18세 이상의 고졸 혹은 동등 학력 인정자로 프로그램 개발자의 꿈을 가지고 있으나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전문 IT 교육을 받지 못한 자를 우선 선발합니다. 소득기준이 최저생계비의 170% 이하인 저소득 가구원에 속해야 하며,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포함) IT분야 진로에 대한 목표가 뚜렷해야 합니다.

약 1,720만 원에 해당하는 교육비와 교재가 모두 무상으로 지원되며 작년 7월 (4기) 대상자부터는 생활고 탓에 중도 포기를 최소화 하기위해 교육훈련비(월 20만원)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부터는 여비‧교통비(월 20만원) 추가 지급할 예정입니다. 희망자는 서울 복지센터 복지콜서비스(1644-0120) 또는 홈페이지(gumulmang.welfare.seoul.kr)를 이용하거나 동 주민센터에 있는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됩니다.

서류와 면접을 거쳐 선발된 학생들은 SK플래닛 T 아카데미에서 5개월(21주)간 독자적으로 T스토어(T store)에 애플리케이션을 등록하는 데 필요한 모든 내용을 학습할 수 있는 원스톱 교육과정을 이수하게 됩니다.

개설 이후 25명이 개발자 과정 수료, 그 중 17명 IT전문기업에 취업 성공

‘서울시 희망 앱 아카데미’는 ‘11년 1월 1기생을 모집한 후 현재 25명이 수료 하였고, 이들중 17명이 IT전문기업에 성공적으로 취업 했습니다. 수료자 25명중 IT 전문회사인 SK행복ICT, 셔틀뱅크, 차케어스, 이카운트 등에 17명이 취업하였으며, 1명은 대학 진학하였으며 더불어 작년 9월부터 교육과정에 참여한 ‘4기 학생’ 10명이 오는 2월 7일(목) SK플래닛 T아카데미에서 수료식을 가질 예정입니다.

서울대학교 연구공원 내에 위치한 SK플래닛 T아카데미 강의실에서 열리는 이날 수료식에는 우수자 시상 및 우수 앱 시연을 하고, 서울시와 SK플래닛 관계자가 참석하여, 졸업생들과 강사진을 격려하고 간담회를 갖습니다. 서울시는 수료자의 취업률을 최대한 올리기 위하여 수료자 취업 알선과 ‘인턴쉽 프로그램 운영’․‘워크숍’등을 통하여 교육생 들의 취업․창업 역량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市,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꿈을 포기하는 청년들이 없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

한편, ‘11년도부터 SK플래닛과 함께 전국 최초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시행 중인 ‘서울 희망 앱 아카데미’는 민간자원과 연계한 착한 일자리의 선도적 모델로 평가받아 서울특별시장 표창을 수여하였습니다. 서울시는 취약계층의 직업능력개발 교육을 통한 취업․창업역량 기반조성에 기여한 SK플래닛에는 기관표창을 김양희 매니저(SK플래닛 OI추진그룹)에게는 유공자 표창을 수여하였습니다.

김경호 서울시 복지건강실장은 “희망 앱 아카데미 교육으로 저소득층 청년들에게 IT 전문교육을 제공하여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고 일자리 창출 효과까지 높일 수 있도록 할 것” 이라며 “꿈을 가진 청년들이 비싼 교육비에 절망하지 않도록 지속해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