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옵티머스 LTE3 vs 옵티머스 LTE2 vs 옵티머스 G프로 비교해보니 – by T리포터 계란빵

2013. 03. 13

SKT 옵티머스 LTE3 vs 옵티머스 LTE2 vs 옵티머스 G프로

옵티머스 LTE2 의 후속작인 옵티머스 LTE3 는 비슷한 스펙으로 보급형으로 출시를 하였고 디자인과 기능적인 부분을 보면 옵티머스 G프로의 것을 그대로 가지고 왔습니다. SK텔레콤 전용으로 출시한 옵티머스 LTE3, 4.7인치대 디스플레이를 사용하는 스마트폰에서 가장 큰 배터리 용량을 가지게 되었죠. 배터리뿐 아니라 보급형의 스마트폰으로 60만원대에 출시하여 보급형 스마트폰을 찾는 유저들에게 좀 더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한 제품으로 아직까지 현역으로 잘 뛰고 있는 옵티머스 LTE2 와 함께 보급형 시장에서 어느정도 효과를 볼 수 있을까요?

SKT 옵티머스 LTE3

옵티머스 LTE3는 SK텔레콤으로만 출시를 한 폰으로 작년에 출시한 옵티머스 3D 큐브와 같이 나만의 아이콘 등 SK텔레콤 전용기기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예요.

박스를 개봉하면 하얀 속살을 들어내는 옵티머스 LTE3입니다.

옵티머스 LTE3의 디자인은 옵티머스 G 이전과 이후로 크게 나눌 수 있는데요. 최근에 출시한 옵티머스 G프로와 흡사한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고 이번에도 마찬가지로 이너베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배터리 커버의 모습을 보면 옵티머스 G 프로와 흡사한 패턴 큐브 문양을 넣어서 LG 고유의 느낌을 살리고 있고 전면에 800만화소 카메라와 LED 플래시가 장착되어 있네요. 옵티머스 G프로보단 넥서스4의 패턴무늬와 비슷하다고 보시면 됩니다.

SKT 옵티머스 LTE3 vs 옵티머스 G프로

올해 출시하는 신제품들의 라인업에 공통으로 들어가는 디자인 레이아웃을 보여주고 있는 듯 옵티머스 G프로와 옵티머스 LTE3의 배터리 커버모습을 보시면 상당히 흡사한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죠. 항간에 떠도는 사진을 보면 옵티머스 LTE3도 배터리 커버 케이스를 제공을 하는 것으로 보여지고 있었는데 기본 액세서리로 케이스 교환권은 없었고 이벤트도 현재 진행되고 있는 게 없더군요.

측면 라인은 보호 테이프를 제거하지 않은 사진입니다.^^ 측면 모서리의 라운딩 효과를 비롯해 각진 형태의 느낌은 옵티머스 G 프로와 동일한 디자인입니다.

옵티머스 G 프로와 동일한 디자인을 볼 수 있고 리시버의 디자인, 조도센서 LED 홈버튼의 디자인도 비슷하게 되어있고요. 이번 옵티머스 LTE3도 LED 홈버튼을 사용하여 6가지 색상으로 제품의 동작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2013년 시작과 함께 고급형과 보급형 라인으로 출발하는 LG의 모습이죠.

SKT 옵티머스 LTE3 액세서리

제품 색상에 맞게 화이트 색상의 USB 케이블이 동봉되어 있고, 아쉽지만 쿼트비트는 들어있지 않았고 크레신 이어폰이 동봉되어 있습니다.

충전기의 경우 전압이 약해서 더욱 커진 배터리임에 충전시간이 더 오래걸리지 않을까 싶어요.충전거치대의 경우 거치와 함께 충전을 할 수 있도록 커버형으로 되어있습니다.

안쪽에 배터리를 넣고 충전을 시키면서 스마트폰을 거치할 수 있는 거치대 충전기의 모습인데요즘 대부분 신제품들이 이렇게 활용할 수 있도록 나오고 있더군요.

깔끔하게 거치가 됩니다.

옵티머스 LTE2에 비해 용량이 늘어난 것이 가장 큰 특징인데요. 4인치대 스마트폰에서 가장 큰 배터리 용량을 가지고있는 옵티머스 G프로의 배터리 효율이 굉장히 좋은데 이번 옵티머스 LTE3도 배터리 효율이 기대가 됩니다.

SKT 옵티머스 LTE3 vs 옵티머스 LTE2

옵티머스 LTE2 와 옵티머스 LTE3의 디자인을 비교해 보겠습니다. 길이가 조금 더 짧아졌고 슬림한 느낌을 줍니다. LG스마트폰의 디자인은 옵티머스G 이전과 이후로 나눌 수 있는데요. LG스마트폰 디자인의 변화를 두 제품을 놓고 보면 어떻게 바뀌었는지 한눈에 확인을 해볼 수 있어요.

옵티머스 LTE2는 프라다폰 3.0에서 재미를 본 사피아노 문양과 흡사한 패턴 디자인을 사용한 반면 옵티머스 LTE3는 옵티머스 G와 넥서스4, 옵티머스 G프로에서 사용한 패턴무늬의 디자인을 사용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고 카메라의 위치를 비롯해 거의 모든 디자인이 옵티머스 G프로와 흡사하게 바뀌었죠.

옵티머스 LTE2와 옵티머스 LTE3와의 버튼 구조와 디자인을 보면 좀 더 작아졌고 버튼의 구조와 위치는 옵티머스 G프로와 동일하게 되어 있습니다. Q메모로 사용하는 버튼은 볼륨버튼 위에 달려있는데 옵티머스 LTE3에선 T간편모드 활용버튼으로 되어 있습니다.

배터리 커버를 분리하여 안쪽을 들여다보니 마감이 이전 제품들과 다르게 보급형다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독특한 것은 USIM슬롯과 MicroSD 슬롯이 한 곳에 층구조로 되어있는 것이 특징인데요. 처음에 MicroSD카드 슬롯이 보이질 않고 위치방향만 되어 있어서 보급형 모델이라 제외를 한 것인가 한참을 생각하게 만들었죠.

배터리 용량이 커진 만큼 배터리도 길어졌고 더 커진 모습입니다.

새롭게 바뀐 SK텔레콤 부팅 로고 모습입니다.

옵티머스 LTE3 부팅영상

옵티머스 LTE3에는 Q슬라이드, 내폰과의 대화, Q쇼핑, Q보이스 등 옵티머스 G프로에 탑재된 다양한 기능들이 동일하게 적용이 되어 있고 내 마음대로 아이콘으로 아이콘을 마음대로 바꾸고 만들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스펙으로는 보급형이지만 아직까지 현역으로 거뜬한 제품이기에 T간편모드와 같은 편의성을 통해 처음 스마트폰을 접하는 부모님 세대에게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수 있는 스마트폰이 아닐까 싶어요.

안드로이드 OS 그대로 사용을 하거나, T간편모드를 통해 마치 피쳐폰을 사용하듯이 쓸 수 있도록 되어 있고 버튼을 통해 T간편모드를 쉽게 바꿀 수 있습니다.

SKT 옵티머스 LTE3 특징

바탕화면은 보통 7페이지를 제공하는데 반해 옵티머스 LTE3는 3페이지만 제공을 하고 있습니다. 사실 7페이지 다 써본 적도 없고 거의 2~3페이지 정도 사용을 하는데 왠지 모자란 느낌을 지울수가 없네요.

T간편모드를 통해 마치 피쳐폰을 사용하듯 화면에서 다양한 기능을 바로 사용할 수 있고, 간편설정을 통해 부가기능 또한 그대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옵티머스 LTE3 T간편모드

설정화면은 이전 스마트폰과 달리 스크롤을 통해 봐야 했던 메뉴들을 4개의 카테고리로 분류를 해놓은 것이 옵티머스 LTE3만의 특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가격은 보급형 기능은 고급형인 옵티머스 LTE3

원가절감한 부분이 눈에 많이 들어오는데 스펙은 옵티머스 LTE2와 거의 동일한 스펙임에도 다양한 최신 기능을 탑재하여 제품은 보급형이지만 기능은 고급형과 같은 느낌이라는 겁니다. 옵티머스 G프로에 탑재된 기능을 비롯해 락스크린 화면까지 동일한 것을 사용하고 옵티머스 G프로가 부담스럽다면 한 번쯤 고려해볼 만한 제품인거 같아요.

스마트라이프 전도사 T리포터는 SK텔레콤 T브랜드의 서비스, 단말기 등을 누구보다 빠르게 경험하고, T로 인해 더욱 스마트해진 일상을 직접 체험해보고, 고객의 입장에서 SK텔레콤의 다양한 캠페인과 소식을 SNS를 통해 소통하는 활동을 진행합니다. Tworld 블로그를 통해서 T리포터의 생생한 소식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