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휴대폰 분실 고객 대상 중고폰 할인 판매 – SK텔레콤 뉴스

2013.04.17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휴대폰을 잃어버리셨다구요? 아니면 휴대폰이 망가지셨다구요? 그럼 SK텔레콤에서 착한 가격에 선보이는 최상급 중고폰을 만나 보세요~

SK텔레콤은 휴대폰 분실/파손 고객을 대상으로 최상급 중고폰을 할인 판매하는 행사를 SK텔레콤 전국 지점에서 18일부터 진행합니다.

분실/파손 고객에게 ‘갤럭시S’ 최상급 중고폰 25% 할인 가격에 판매

이번 할인 행사 대상 휴대폰은 삼성전자 ‘갤럭시S’ 중 T에코폰 4단계 분류 기준(New, A, B, E급)에서 최상급 판정(New급)을 받은 제품인데요, SK텔레콤은 이 제품들을 본체와 배터리 2개, 배터리케이스를 포함, 별도 박스에 재포장해 완제품으로 판매합니다.

현재 T에코폰에서 판매되는 갤럭시S 가격은 New급 기준 12만 원인데요, 이번 행사로 분실/파손 고객에게는 25% 할인된 9만원에 판매합니다. 다만 이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휴대폰 분실 신고를 하거나 지점에서 휴대폰 파손 확인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더불어 SK텔레콤은 휴대폰을 분실하고 중고폰을 사는 고객 대다수가 새로운 휴대폰을 구입하기 전 임시로 사용한다는 점을 고려해, 행사 이용 고객에게 별도의 약정이나 요금제 제한을 두지 않을 방침입니다.

이번 행사는 SK텔레콤 판매 대리점이 입점된 전국 29개 지점에서 시행되는데요, SK텔레콤은 휴대폰 분실 고객의 증가 추이 및 T에코폰 공급 물량 등을 고려해 다양한 기종의 중고폰으로 행사를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SK텔레콤은 본격적인 행락철인 4~6월에 휴대폰을 분실하거나 휴대폰이 파손되는 경우가 1~3월 대비 평균 25% 증가한다는 점에서 착안해, 분실/파손 고객들의 불편과 단말기 구매 부담을 줄이기 위해 중고폰을 할인 판매하는 행사를 기획하게 됐습니다.

SK텔레콤 조정섭 스마트디바이스 실장은 “최근 착한폰 열풍을 비롯, 합리적인 가격의 단말기나 중고폰을 구입해 단말기 구입 비용을 줄이고자 하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며, “단말기 과소비 방지와 자원 재활용 측면에서 중고폰 문화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