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협력사와 함께 만든 ‘동반성장 추진 계획’ 발표 – SK텔레콤 뉴스

2013.04.30 FacebookTwitterNaver

SK텔레콤은 30일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소재 팔레스 호텔에서 열린 ‘SK텔레콤 상생협의회’에서 건강한 ICT에코시스템 구축에 대한 강한 의지를 담은 ‘2013년 동반성장 추진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SK텔레콤 박인식 사업총괄 및 임원진과 26개 협력사 대표들이 참석해 동반성장 추진 계획을 공유하고, 고충과 관심사를 허심탄회하게 논의했습니다.

7개월간 협력사 임직원 250여 명과 토론 통해 진정성 있는 상생 방안 도출

SK텔레콤의 이번 동반성장 계획은 지난 7개월 동안 협력사 CEO가 참석하는 ‘상생협의회’ 토론 내용과, 협력사 임직원 250여명의 인터뷰 등을 통해 회사의 관심사와 고민을 공유하며 도출한 결과로 그 의미가 남다릅니다.

특히 계획 수립 단계부터 1회성 지원이나 단기 이익 극대화를 위한 이벤트는 완전히 배제하고, 협력사 자생력 강화, 신사업 발굴 지원 등 실질적인 고충을 해결하고, 진정성 있는 동반성장을 이뤄낼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는 데 집중했습니다.

구체적으로 SK텔레콤이 발표한 동반성장 추진 계획은 ①강한 기업 함께 만들기 ②제 때 주고 제 값 주기 ③먼저 다가가고 귀 기울이기 ④더불어 나누며 성장하기 등 4개의 큰 축과 하위 실행과제로 구성돼 있습니다.

경쟁력 강화/구매 혁신/소통 강화/신사업 공동 추진 등 세부 계획 공개

우선 ‘강한 기업 함께 만들기’를 통해 협력사 우수 인력 양성 및 복지 지원, 기술 개발 지원 및 보호 강화, 동반성장펀드를 통한 자금 지원 등을 진행합니다.

SK텔레콤은 연내 협력사 구성원 대상 건강검진, 복지포인트 카드 발급 등 복지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스마트러닝, 동반성장MBA 등 전문 교육 과정을 무상 제공할 예정입니다. 또한 협력사에게 특허 및 기술 이전을 확대하고, 독자 기술을 보호하기 위한 기술자료 임치계약도 확대 지원할 계획입니다.

이와 함께 지난 해 대비 약 10% 증액된 1,600억 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조성해 성장을 위한 자금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제 때 주고 제 값 주기’를 통해 불공정 거래를 근절하고, 투명한 구매 프로세스를 정착시킬 계획인데요, 이를 위해 납품단가 조정 프로세스 및 기준을 조만간 공개하는 한편 SI, 광고, 건설 분야에서 경쟁 구매 체계를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입니다.

또한 ‘먼저 다가가고 귀 기울이기’를 통해 협력사와 수직적 소통을 지양하고 수평적 소통을 활성화합니다. SK텔레콤 임원 및 실무자들은 금년 말까지 170여 개 대표 협력사를 방문해 상생방안을 모색하는 ‘1대1 미팅’을 시행하고, R&D, 네트워크, 전산기기, 서비스 운영 등 사업 유형별 동반성장 캠프를 시행하는 등 교류채널을 다양화해 나갈 계획입니다.

마지막으로 ‘더불어 나누며 성장하기’를 통해 성장 한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와 신성장 동력 발굴을 함께 합니다. SK텔레콤은 솔루션, 유무선IPTV, 헬스케어 등 주도적으로 추진 중인 신사업에 대한 동반 진출 기회를 제공할 방침입니다.

SK텔레콤 박인식 사업총괄은 “개별 기업간 경쟁이 아닌 생태계간 경쟁으로 패러다임이 빠른 속도로 전환되고 있는 만큼 상생을 통해 생태계 구성원간 신뢰 구축이 우선돼야 하는 시기”라며, “방향성 있고, 장기적인 안목의 동반성장을 통해 협력사 경쟁력을 키우고 국내 ICT 에코시스템 강화에 이바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