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중소업체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파일 매니저’ 출시 – SK텔레콤 뉴스

2013.05.09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대용량의 중요한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관리할 방안을 찾지 못해 고민하는 중소 사업자분들 많이 계시죠?
중요 데이터 파일의 저장을 위해 일부 기업은 사내 시스템을 구축하기도 하지만, 초기 투자 비용과 운영비용이 적지 않은 까닭에 중소 사업자분들은 분실 또는 파손의 위험을 감수하고 사용하는 PC에 보관하거나, DVD에 저장하기도 하시죠.

최근 들어 일부 기업들은 기업용 웹하드 서비스를 사용 중이지만, 이 또한 저장량이 테라바이트(TB) 단위를 넘어서면 월 비용이 백만 원대를 넘어서는 등 중소업체가 감당하기엔 요금 부담이 상당합니다.

이같은 중소업체들의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SK텔레콤이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저장 서비스를 선보입니다. 바로 클라우드 기반 파일 저장 서비스 ‘클라우드 파일 매니저(Cloud File Manager 이하 CFM)’를 출시한 것이죠.

개별 폴더 사용권한 지정, 다운로드 이력관리 등 보안기능 대폭 강화

SK텔레콤의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인 ‘T클라우드비즈’를 통해 사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파일 매니저(CFM)’의 가장 큰 장점은 무엇보다 기존의 기업용 웹하드 서비스 대비 1/5 정도에 불과한 가격입니다. ‘클라우드 파일 매니저(CFM)’의 10GB당 월 사용료는 2,000원으로, 1TB저장용 상품을 구매하더라도 월 25만원에 불과합니다.

하지만 ‘클라우드 파일 매니저(CFM)’은 단순히 저가에 중점을 둔 서비스가 아닙니다. ‘CFM’은 중소 사업자들이 최근 들어 가장 곤란을 겪는 부분 중 하나인 보안 분야에도 강점을 갖고 있는데요, 먼저 ‘CFM’은 폴더 사용권한을 개별적으로 지정할 수 있고, 다운로드 이력을 저장해 자료의 이동을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중요한 데이터 파일의 경우 다운로드 허용 권한을 특정인에게만 부여해 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도 포함하고 있죠.

이 밖에도 접속 IP 대역을 제한해 ‘CFM’의 사용 가능 공간을 책임자가 조절할 수 있고, 여러 PC에 있는 파일을 ‘CFM’ 내 폴더로 동기화 시킬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사용권한 관리와 팀 폴더 동기화 기능을 조합하면 다양한 형태의 사용 권한 협업 체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설계, 디자인, 회계, R&D 등 데이터 중요한 업체에 큰 도움

특히 파일 저장요금과 전송요금을 분리하여, 보관해야 하는 파일은 많지만 실제로 자주 사용하는 파일은 상대적으로 적은 설계나 회계, 연구개발, 법무, 디자인 전문업체 같은 기업들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SK텔레콤은 9일 ‘CFM’ 출시와 함께 10GB 저장, 10GB 전송, ID 10개를 무료로 쓸 수 있는 무료 버전을 제공하는 프로모션도 제공 중입니다.

SK텔레콤의 원성식 솔루션 사업본부장은 “중소 사업자들이 중요한 데이터 자료를 저렴하고 안전하게 보관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파일 매니저를 새로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중소 사업자들을 위해 보안과 안정성을 갖춘 다양한 서비스를 계속 출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CFM’ 관련 정보는 T클라우드비즈 웹사이트(www.tcloudbiz.com)나 고객센터 1600-2552번을 통해 확인 할 수 있으니,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문의 바랍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