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LTE-A시대, SKT 그룹영상통화로 여럿이서 영상통화하자! – T뉴스

2013.06.27 FacebookTwitterNaver

T뉴스

LTE-A시대,
SKT 그룹영상통화로
여럿이서
영상통화하자!

이제 최대 4명까지 함께 영상통화를 할 수 있는 시대가 열립니다!
SK 텔레콤이 새롭게 열린 LTE-A 시대에 고객 간의 더욱 풍부한 소통을 제공하기 위해, 최대 4명이 동시에 얼굴을 보며 통화할 수 있는 LTE 기반 고품질 ‘그룹영상통화’ 서비스를 27일 출시했습니다.

최대 4명까지 영상통화… 말하는 사람의 목소리 감지해 화면 중앙에 자동 배치

‘그룹영상통화’는 기존 3G 단말에서 제공되던 ‘다자간 영상회의’ 서비스를 LTE 망을 이용해 발전시킨 것으로, 3G 영상회의 대비 약 12배 가량 선명한 화질과 2배 생생한 음질까지 제공하는 그룹 커뮤니케이션 서비스입니다.

특히 ‘그룹영상통화’는 현재 말하고 있는 사람의 목소리를 서버가 실시간으로 감지해 그 사람의 영상을 자동으로 중앙에 배치시키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이에 따라 여러 명이 대화를 나누더라도 누가 어떤 이야기를 하는지 이해가 쉬워져 고객들이 통화에 더욱 몰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 간단한 회의나 친구들과 약속을 정하는 경우 등 소규모 그룹이 실시간으로 대화가 필요할 때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겠죠?

이용 방법도 한층 더 편리해졌습니다. 기존 3G 영상회의의 경우, 여러 명이 함께 영상통화를 하기 위해서는 특수번호(##3355)를 이용해 접속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는데요, 그룹영상통화는 별도로 앱을 설치하거나 가입할 필요 없이, 서비스가 탑재된 LTE 단말기를 소지한 SK텔레콤 고객이면 누구나 편리하게 그룹영상통화에 상대방을 초대할 수 있답니다~

LTE 영상통화 중 대화상대를 추가하기 위해서는 발신자가 화면에 표시되는 초대 아이콘을 누르고 전화번호를 직접 입력하거나 주소록 및 통화기록에서 번호를 찾아 선택하면 되고, 3G 이용자이거나 타사 가입자인 경우에도 그룹영상통화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요금은 기존 1:1 영상통화료(1초 이용 시 3원 또는 가입 요금제의 기본제공 음성통화량에서 1.66초 차감)에 통화 인원수를 곱해, 최초 발신자에게 부과됩니다.

단 3명 이상이 한번에 통화하는 경우에도 최대 기존 영상통화료의 2배(1초 이용 시 6원 혹은 가입 요금제의 기본제공 음성통화량에서 3.33초 차감)까지만 부과되도록 해 부담을 줄였습니다. 초대받은 이용자는 별도 요금 부담이 없답니다~

SK텔레콤은 서비스 출시 기념으로 3명 이상의 그룹영상통화도 1:1 영상통화와 동일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7월 말까지 진행하니, 많은 이용 부탁드려요!^^

SK텔레콤은 먼저 삼성전자 갤럭시S4 LTE-A, 갤럭시 S4, 팬택 베가 아이언, LG전자 옵티머스 G Pro(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필요) 등 4개 단말기에서 그룹영상통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주요 제조사에서 출시되는 모든 LTE 단말기에 해당 서비스를 기본 탑재할 예정입니다. 또한 기존에 출시된 LTE 단말에도 제조사와 협의를 통해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방식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 위의석 상품기획단장은 “고객들은 그룹영상통화 서비스를 통해, 여럿이서 보고 듣고 말하기를 한번에 불편 없이 즐기는 차세대 소통 방식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앞으로 모바일 환경에서도 바로 옆 사람과 얘기하듯 풍성한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해 LTE-A시대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