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T, 베이비붐 세대 창업가 멘탈 강화를 위한 힐링과 멘토링 지원! – T뉴스

2013.08.22 FacebookTwitterNaver

T뉴스

SKT,
베이비붐 세대 창업가
멘탈 강화를 위한
힐링과 멘토링 지원!

SK텔레콤은 ‘고객·사회와의 행복동행’ 프로젝트 중 하나인 베이비붐세대 창업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22일부터 10개 팀 창업가와 소속 직원들을 대상으로 창업 심리 상담을 비롯한 힐링 프로그램과 멘토링을 총 11회에 걸쳐 진행합니다.

창업 심리 상담과 힐링 프로그램으로 심리적 안정감 도모하고 성과 창출에 기여!

단편적인 교육이나 일시적인 자금 지원에 그치는 기존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과 달리, SK텔레콤은 지원 대상에 맞게 특화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함께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가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는데요.

창업가들 대부분은 새로운 도전에 대해 희망과 기대감을 갖고 있는 동시에 실패에 대한 불안감 역시 안고 있는데요, 경우에 따라 사업 경험 부족 등으로 인해 창업 후 여러 난관에 봉착하는 등 극심한 스트레스를 겪을 수 있죠.

특히, 베이비붐 세대 창업가들은 창업을 통해 두 번째 인생을 준비하거나, 이전에 사업 실패 경험이 있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이 때문에, 청년 세대와 달리 리스크에 더 신중한 경향을 보이며, 기존 직장을 떠나 사업을 처음 추진하는 경우 심리적인 불안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창업 과정 전반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 상황을 사전적으로 준비하여 심리적인 안정감을 갖고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SK텔레콤은 개인별 심리 진단을 시작으로 심리 워크숍을 실시하고, 다양한 심리검사를 통해 관계 형성과 팀 빌딩 효과를 높이는 특화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은 이러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이 창업가들의 자신감과 리더십을 높여 창업 및 비즈니스 활동에 집중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이 베이비붐 세대 창업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한 힐링프로그램 중 창업가들을 대상으로 강의 중인 마인드프리즘 정혜신 대표(정신과 전문의)

사내·외 전문가 멘토 통해 1:1 전담 멘토링 진행

또한, SK텔레콤은 지난 7월부터 IT 분야에서 창업 및 인큐베이팅 경험이 있는 사외 전문가 멘토와 SK텔레콤 사내 전문가 멘토단을 구성해, 창업가 대상 멘토링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1명의 사외 전문가 멘토와 SK텔레콤의 사내 전문가 프로보노가 한 팀이 되어 각 창업팀을 1:1로 전담 지원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 프로보노들은 관련 업무를 통해 쌓은 역량을 기반으로 실질적인 기술 타당성 검토, 마케팅 방안을 수립하는 것은 물론, SK텔레콤을 포함한 관계사와의 사업 연계성 검토 등을 지원하고 있죠.

아울러 SK텔레콤은 온라인 멘토링 시스템을 구축해 시간이나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사내·외 멘토들과 창업가들 간에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 베이비붐세대 창업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버즈비(www.picinit.com/buzzbee)의 문의선 대표는 “다른 창업 지원 프로그램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차별화된 지원 내용을 통해, 단순히 물질적인 지원을 받는 것이 아니라, 함께 사업을 키워가고 있다는 동반자로서의 느낌을 받고 있다”며, “또한, 이러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사업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인맥도 쌓을 수 있어 큰 도움이 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SK텔레콤의 베이비붐 세대 창업 지원 프로그램은 지난 5월 발표한 ‘행복동행’ 프로젝트 중 하나인데요, 만 45세 이상 베이비붐 세대의 전문성을 살린 ICT 기반 창업을 활성화 하고, 새로운 부가가치와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입니다.

SK텔레콤은 지난 7월 베이비붐 세대 창업 지원을 받을 최종 10개 팀을 선정하고, 명동 YWCA 빌딩에 ‘SK텔레콤 행복창업지원센터’를 마련해 이를 베이비붐 세대창업을 위한 공간으로 6개월 간 무상 제공하며 본격적인 인큐베이팅 과정을 시작했습니다.

SK텔레콤은 창업가들을 대상으로 비즈모델 구체화, 창업, 초기정착까지 성공적인 창업을 위한 통합적인 지원을 제공할 방침으로, 현재 교육·멘토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 김정수 CSR실장은 “SK텔레콤은 차별화된 맞춤형 창업 지원을 통해 베이비붐 세대 창업가들의 성공을 위한 동반자로서 지속적으로 ‘동행’할 계획”이라며, “향후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통합적인 창업 인큐베이팅을 통해 성공 사례를 만들고, 베이비붐 세대 창업 관련 고부가가치 창출 모델과 기술창업의 새로운 전형 제시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