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 마이크로소프트, 신개념 클라우드 오피스 솔루션 ‘오피스박스’ 선보인다 – T뉴스

2013. 10. 09

T뉴스

SK텔레콤 &
마이크로소프트,
신개념 클라우드 오피스
솔루션 ‘오피스박스’
선보인다

SK텔레콤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손잡고 기업 업무 생산성을 높여줄 클라우드 기반 문서협업솔루션* ‘T 클라우드 비즈 오피스박스(T cloud biz officebox ·이하 오피스박스)’ 서비스를 출시했습니다.

*문서협업솔루션 : 임직원들 또는 업무와 관련된 협력사 담당자간의 업무용 문서에 대한 편집 및 공동 편집, 공유, 협업을 위한 업무 공간을 제공하는 솔루션 서비스

 

최고의 문서 편집 소프트웨어와 국내 최고 보안성 갖춘 클라우드로 업무 편의 향상 기대

‘오피스박스’는 전세계 문서 업무 시장의 95%를 차지하는 마이크로소프트사의 ‘오피스(Office)’ 소프트웨어를 국내 최고의 보안성과 안정성을 갖춘 SK텔레콤의 ‘T 클라우드 비즈’를 통해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핵심입니다.

양사는 ‘오피스박스’가 SK텔레콤의 클라우드 및 통신기술과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의 클라우드 연동 및 터치 UI 특화 기술과 만나 이전의 어떤 클라우드 서비스보다 안정적인 스마트워크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자신하고 있습니다.

‘오피스박스’ 사용자는 클라우드 서버에 문서를 저장하고 관리하는 만큼 컴퓨터에 설치해 작업하는 기존 방식은 물론 웹브라우저 상에서 웹앱 형태로도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의 최신 버전인 ‘오피스 2013’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BYOD(Bring Your Own Device)가 적용돼 사용자 1명당 스마트기기 5대에 ‘오피스 2013’을 설치해 사용할 수 있어 사용자들의 업무 편의 및 생산성이 극대화될 전망입니다.

무엇보다 정보보호관리체계 ISMS 인증, 국제정보보호표준 ISO27001 인증 등을 통해 국내외로부터 높은 안정성과 보안성을 공인 받은 SK텔레콤의 ‘T 클라우드 비즈’를 통해 서비스가 제공되는 만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죠.

 

‘오피스박스’는 다른 유사 서비스와 달리 세계 최고의 오피스 프로그램을 외국 기반 클라우드 서버가 아닌 국내 기반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어 국내 기업들이 쓰기에 편리합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사업 제휴를 계기로 해외 클라우드 인프라 사용이 여의치 않은 국내 기업들에게 클라우드 서비스에 최적화된 오피스 서비스를 보다 다양한 형태로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 밖에 저장공간을 개인별로, 그룹별로 분리해 사용하거나 회사 전체는 물론 부서별, 프로젝트 단위로 문서함을 구성해 사용할 수 있는데요, 게시판, 캘린더, 공지사항, 블로그 등의 기능도 필요에 따라 적용할 수 있습니다.

‘오피스박스’의 사용료는 오피스의 설치가 가능한 버전인 ‘오피스박스 베이직(Officebox basic)’ 기준으로 한 ID당 1개월 1만 7,500원입니다. 이 경우 저장공간은 개인당 5GB, 회사/팀 저장 공간은 총 10G를 기본으로 제공합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의 김 제임스 사장은 “스마트워크에 대한 한국 기업들의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세계적으로 가장 널리 쓰이는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와 탄탄한 안정성을 갖춘 SK텔레콤의 클라우드 인프라가 만난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사용자들이 편리하게 문서 협업 솔루션을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SK텔레콤 이명근 기업사업부문장은 “SK텔레콤이 소유한 클라우드를 포함한 ICT 기술과 마이크로소프트의 우수한 소프트웨어 기술을 결합할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며 “고객들이 다양한 문서 협업 솔루션들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가 되도록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