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의 지능형 CCTV로 더욱 안전한 안산시를 만들어요~ – T뉴스

2013. 10. 15

T뉴스

SK텔레콤의
지능형 CCTV로
더욱 안전한
안산시를 만들어요~

안산시가 시민들의 도시환경 향상을 목표로 진행 중인 ‘유비쿼터스-시티(U-City)*’ 구축의 2단계 프로젝트였던 지능형 CCTV의 설치를 마치고 15일 준공식을 가졌습니다.
*유비쿼터스-시티 : 첨단 IT인프라와 장소와 유비쿼터스 정보서비스를 도시 공간에 융합해 원스톱 행정 서비스, 교통•방범•방재 자동화 서비스 등이 가능한 미래형 도시

SK텔레콤은 이 프로젝트에 컨소시엄으로 참여하고 있는데요, 안산유씨티㈜가 민자투자사업방식인 BTL (Build-Transfer-Lease)로 진행한 이번 프로젝트는 학교 주변 등하굣길과 어린이 공원, 놀이터, 골목 등 방범 기능이 필요한 곳에 CCTV 598대를 설치하는 것이 골자입니다.

무엇보다 이번에 설치된 CCTV에는 기존의 CCTV와 달리 범죄 행위를 기존보다 신속하게 확인 및 대응할 수 있도록 도울 각종 지능형 영상 정보 솔루션들이 더해져 안산시의 방범 시스템이 크게 업그레이드 됐습니다.

이들 CCTV는 범죄가 발생하면 근거리에 위치한 카메라 5대의 영상을 범죄 발생 장소의 CCTV 영상과 동시에 확인 가능하며, 범인의 동선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을 재구성할 수 있습니다.

또한, 지리정보시스템(GIS) 상에서 카메라가 보는 방향이 어느 쪽인지를 확인해주는 기능이 추가돼 경찰의 범죄 상황 대응이 보다 용이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

경계선 침입 무인 확인, 안개 제거 등 지능형 기능 갖춰 도시방범체계 최적화

▲일정 영역에 사람이나 다른 움직이는 물체가 침입하면 자동으로 경보가 울리는 경계선 침입 기능 ▲안개가 낀 날씨에 자동으로 영상 개선 작업을 거쳐 영상을 선명하게 볼 수 있도록 하는 안개 제거 기능 등도 더해졌습니다.

이 밖에 경찰관이 관제센터로 범죄 용의자의 몽타주 및 메시지를 전송해 입체적인 관제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 기술도 포함됐답니다.

통합관제센터의 경우도 외국산 관리 소프트웨어와 국산 관리 소프트웨어를 혼용해 사용되던 통합관제센터의 관제 솔루션을 SK텔레콤의 관제 솔루션으로 통합해 기존 CCTV와 신규 설치 CCTV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됐습니다.

U-정보센터에서 열린 이날 준공식에는 김철민 안산시장과 전준호 안산시의회 의장, 지역주민 등 300여명과 조승원 SK텔레콤 기업사업3본부장 등 SK텔레콤 관계자들이 참석해 준공을 축하하며 ‘안전도시’ 선포식을 가졌습니다.

김철민 시장은 준공식에서 “지역 최대현안인 범죄 예방을 위하여 안산 U-City 2단계 사업을 통해 전국 최고 안전도시라는 꿈을 실현하고 있고,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도시환경 조성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승원 본부장도 “최근 사회적인 요구가 크게 늘어나고 있는 방범 서비스 강화를 위한 핵심 기반 인프라를 SK텔레콤의 첨단 기술로 실현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식정보사회와 첨단정보도시의 건설에 도움이 될 각종 핵심 인프라의 개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