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 나모인터랙티브, ‘Cloud 웹트리’ 개발로 웹사이트 운영비 부담 줄인다 – T뉴스

2013. 11. 11

T뉴스

SK텔레콤 &
나모인터랙티브,
‘Cloud 웹트리’개발로
웹사이트 운영비
부담 줄인다

SK텔레콤은 국내 1위의 웹 제작 소프트웨어 업체인 나모인터랙티브(대표이사 김상배, www.namo.co.kr)와 중소기업과 개인사업자들의 웹사이트 운영 비용 부담을 크게 줄여줄 ‘클라우드(Cloud) 웹트리*’ 서비스의 공동 개발 및 제공을 위한 MOU를 11일 체결했습니다.

※웹트리 : 웹사이트의 기획부터 디자인, 생성, 통합 운영관리까지 해당 과정에 필요한 모든 기능과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솔루션

중소기업에서 대응 어려운 법적 의무 ‘장애인 등 웹접근성’ 적용 손쉽게 해소

SK텔레콤 을지로 사옥에서 열린 이날 MOU 체결식에서 양사는 이번 협약이 실질적인 결실로 이뤄질 수 있도록 이미 상당 부분에서 사업 추진 방향을 확정한 상황임을 밝혔습니다.

무엇보다 양사는 웹트리 운영 비용 절감을 최우선 원칙으로 삼아 개인사업자들의 부담 최소화 및 사업 활성화에 나섭니다. 이를 위해 양사는 현재 웹사이트 운영·유지에 들어가는 연평균 600만원과 비교해 80% 이상 저렴한 월 10만원 정도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또한, 양사는 ‘클라우드 웹트리’를 약정기간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 그간 고가의 운영 비용을 이유로 웹트리 사용에 부담감을 느껴온 10개 미만의 사이트를 운영하는 중소, 중견기업이나 개인사업자들의 웹트리 사용 편의를 최대한 제고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이 밖에도 ‘클라우드 웹트리’ 서비스 이용 고객사는 최근 화두인 모바일용 웹사이트 구축 및 지난 4월부터 모든 법인 기업에 의무적으로 부과되는 홈페이지의 웹접근성 의무 준수 문제도 쉽게 해소가 가능할 전망입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HTML5를 기반으로 한 반응형 웹*을 이용한 모바일 사이트 구축 서비스 및 T비즈포인트의 제휴사인 ㈜인사이트랩의 웹접근성 솔루션을 적용시킬 계획입니다.

※반응형 웹 : 하나의 HTML 웹페이지를 다양한 기기 및 해상도에 최적화된 다양한 형태로 자동 배열하여 보여주는 HTML5의 새로운 기술

체결식에서 김상배 나모인터랙티브 대표는 “그 동안 국내 웹사이트 시장은 개발용역 방식으로 형성되어 있어, 표준화된 웹사이트 구축/운영가격이 형성되지 않았다. 이번 사업 제휴를 통해 양사가 국내 웹사이트 시장의 스탠다드를 만드는데 가장 큰 의의가 있으며, ‘클라우드 웹트리’를 통해 건전하고 표준화된 서비스를 제공하여 시장변화를 일구겠다”며 양사 협약에 대한 기대감을 밝혔습니다.

원성식 SK텔레콤 솔루션사업본부장도 “웹사이트 구축관련 최고의 기술력을 인정받은 나모 인터랙티브와 함께 웹사이트 구축·유지보수 비용 절감에 도움이 될 클라우드형 웹트리 상품을 개발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은 앞선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해 경영효율화에 도움이 될 각종 서비스를 개발하는데 힘을 쏟겠다”고 말했습니다.

양사는 ‘클라우드 웹트리’를 오는 12월 중으로 개발해 상용화할 계획이고, 오는 2014년 1분기부터는 해외시장에 공동으로 진출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