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이 ‘3D프린터’ 갖춘 제작소로 창업 기업을 지원합니다! – T뉴스

2013.12.03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T뉴스

SK텔레콤이
‘3D프린터’ 갖춘
제작소로 창업 기업을
지원합니다!

SK텔레콤에서 12월 3일 종로구 세운상가 5층에 3D 프린터 등 장비를 갖춘 시제품 제작소를 열고, 예비∙초기 창업가를 대상으로 시제품 제작 지원을 시작합니다~!

3D 프린터 등 장비 갖춘 시제품 제작소 오픈, 전문가 통한 제작 지원 개시

지난 5월 발표한 ‘행복동행’ 계획의 일환으로, ‘BRAVO! Restart(브라보 리스타트)’, ‘T open lab(T 오픈랩)’ 등 다양한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데요, 시제품 제작을 통한 사업화 지원을 본격화 하기 위해 시제품 제작소인 ‘SK 팹랩서울(SK Fab Lab Seoul)’를 열게 되었답니다.

‘SK 팹랩서울’을 통해 소프트웨어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 지원에 집중된 기존 창업 지원 프로그램의 한계를 넘어, 초기 비용이 많이 소요되어 어려움이 따르는 하드웨어 개발 분야까지 창업 지원의 폭을 확장할 방침인데요. 일회성 창업 교육 및 경비 지원 차원이 아닌 창업 全 단계에 걸친 통합적 창업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

이와 더불어 ‘SK 팹랩서울’을 통해 3D 프린터 등 장비를 비롯, 제작 관련 경험 및 역량을 보유한 전문가를 통해, 창업가들에게 3D 모델링 및 스캐닝을 통한 설계 및 후가공 작업 등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시제품 제작소는 행복창업지원센터 포털(www.sktincubator.com)을 통해 예약한 후 이용하실 수 있답니다!

또한, 창업가들의 자체 제품 제작을 돕기 위해 ‘SK팹랩서울’에서 월 2회 장비 활용 교육과 연 8회 시제품 제작 멘토링 프로그램(4주 과정 연 2회, 1박2일 집중 과정 연 6회) 등을 운영할 예정입니다.

‘SK 팹랩서울’은 13년 말까지 ‘BRAVO! Restart’, ‘T open lab’ 등 SK텔레콤 창업 지원 프로그램의 참여자를 대상으로 운영되며, 향후 단계적으로 확대 개방될 예정입니다.

‘SK팹랩서울’은 3D 프린터를 이용한 시제품 제작소 운영에 오랜 경험과 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팹랩서울(Fab Lab Seoul)’과 협업을 통해 운영되며, SK텔레콤은 향후 ‘팹랩서울’ 측과 교육 프로그램 개발 등 다방면에서 협력할 계획입니다 ^^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에서 ’13년 10대 유망기술 중 하나로 선정하기도 한 3D 프린터 기술은 최근 ‘제3의 산업혁명’으로 불리며 폭발적인 관심을 끌고 있으며, 자동차∙항공우주∙의료 등으로 적용 분야가 늘어나고 있죠~

3D 프린터 기술을 이용하면, 누구나 원하는 제품을 직접 디자인해 생산할 수 있게 되며, 별도의 맞춤형 생산 설비나 숙련도 높은 작업 없이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생산할 수 있습니다. 개인의 창의력이 낮은 임금 구조로 이뤄진 대량 생산 시스템의 한계를 넘어서게 되어 ‘1인 제조업 시대’가 열릴 것으로 SK텔레콤은 전망하고 있답니다.

기존에는 신제품 개발 과정에서 시제품 제작을 여러 번 반복해야 할 뿐만 아니라, 여러 단계를 거쳐야 하기 때문에 소자본으로 시작하는 창업가들에게 어려움이 많았답니다. 하지만, 3D 프린터를 이용하면, 별도의 금형을 제작하거나 여러 종류의 기기를 사용하지 않아도 되며, 시제품을 제작 후 오류가 있을 경우 디자인만 수정하면 손쉽게 다시 제작할 수 있어 초기 투자 규모를 대폭 줄일 수 있는 것이죠~!

예비∙초기 창업가들의 시제품 제작 비용이 대폭 절감됨에 따라, 제조업 기반의 창업이 활성화 되고, ICT생태계의 균형적인 발전이 이뤄질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답니다.

한편, SK텔레콤 이형희 CR부문장을 비롯한 관련 임직원과 팹랩 서울 고산 대표를 비롯한 3D 프린터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3일 오전 10시 종로 세운상가 5층에 새로 열리는 ‘SK 팹랩서울’에서 시제품 제작소 개소식을 가졌는데요.

이 자리에서 SK텔레콤 이형희 CR부문장은 “이번에 오픈하는 시제품 제작소를 통해, SK텔레콤은 여타 창업 지원 프로그램에서 소외된 분야에 대해 특화된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라며, “SK텔레콤은 향후 창업 활성화 및 ICT 생태계 육성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통해 ‘사회와 함께 하는 동행’을 이어가는 한편,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