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주목해야 할 2014 IT 트렌드,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3D프린팅이 궁금하다!

2014.01.01 FacebookTwitterNaver

T나는 트렌드

주목해야 할
2014 IT 트렌드,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3D프린팅이 궁금하다!

2014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모두들 2013년 한 해를 마무리하고 신년 계획을 세우며 바쁜 일상을 보내고 계실텐데요. 오늘 SKT 블로그에서는 새해를 시작하며 올 한해 주목해야 할 IT 이슈 3가지를 소개하는 시간을 마련했습니다. 모바일,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을 주목했던 2013년과 달리 2014년 ICT 산업 분야에는 어떤 변화가 있을까요?

지금부터 국내외 주요 기관 3곳에서 선정한 ITC 산업 이슈와 함께 그 중 주목해야 할 2014 IT 트렌드 3가지를 함께 살펴볼까요? 🙂

2014년 ICT 산업 이슈 전망 – NIPA, 가트너, SK C&C

2013년 연말, 국내외 연구 기관에서 2014년 ICT분야를 이끌어 나갈 굵직한 이슈들을 연이어 발표했습니다. SKT 블로그에서는 그 중 3개 기관이 선정한 2014 ICT분야 산업 이슈 전망을 소개해 드릴 예정인데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과 시장조사전문업체 가트너, 그리고 SK C&C가 선정한 2014 ICT 산업 이슈를 아래 표를 통해 확인해보세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2014 ICT 10대 이슈
가트너 선정
2014년 10대 전략기술
SK C&C 선정
2014 8대 기술
1 웨어러블 컴퓨팅 시대의 개막 다양한 모바일 기기 관리 빅데이터
2 빅데이터의 활용 사례 증가 모바일 앱과 애플리케이션 HTML5
3 3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3D 프린팅과 제조 로봇
만물인터넷 스마트 채널
(Smart Channel)
4 신종 보안위협의 증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와
서비스 브로커로서의 IT
Indoor LBS
5 LTE-A 서비스의 본격 경쟁 클라우드/클라이언트 아키텍쳐 3D 프린팅
6 초연결/사물인터넷의 확산 퍼스널 클라우드의 시대 웨어러블 디바이스
7 클라우드 컴퓨팅의 진화 :
하이브리드, 오픈스택
소프트웨어 정의
(Software Defined)
소프트웨어 정의
(Software Defined)
8 차세대 TV와 방송 서비스 웹스케일 IT 데브옵스(DevOps)
9 차세대 부품 :
3D 반도체, 플렉시블 OLED
스마트 머신
10 소셜 2.0 : 소셜 큐레이션과
사생활 보호 SNS
3D 프린팅

모바일,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2013년 IT 트렌드를 이어나가는 이슈와 함께 3D 프린팅과 같은 새로운 개념의 등장도 눈에 띄는데요. 각 기관에서 공통적으로 도출된 2014 ITC 이슈 3가지!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3D 프린팅을 자세하게 살펴보도록 할까요? 🙂

SKT 광대역 LTE-A 네트워크 기술과 함께 성장해 나갈 사물인터넷!

사물인터넷(IoT, Internet of Things)은 사물에 센서 등 다양한 IT 기술을 적용하여 주위의 사물-사람-공간을 무선 통신을 통해 연결하는 기술을 말합니다. 이때 중요한 점은 인터넷에 연결된 기기가 사람의 조작 없이 스스로 정보를 주고 받으며 소통한다는 것인데요. 웨어러블 디바이스로 주목 받고 있는 구글의 스마트 안경인 ‘구글 글래스’와 나이키의 스마트 팔찌 ‘퓨얼밴드’등이 사물인터넷 기술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죠. 미국 시장조사업체 가트너에 따르면 2030년 까지 300억개의 사물들이 인터넷과 연결될 것으로 전망했다고 하는데요.

SK텔레콤도 2008년 국내 최초 통합형 M2M 플랫폼 상용화를 시작으로, 앞선 통신 인프라 기술 및 솔루션을 활용해 물류, 차량 등에서 IoT 시장을 선도적으로 개척하고 있답니다~ 비닐하우스 온도•습도 등을 감지해 자동으로 통풍 및 급수를 제어하는 ‘스마트 팜’, 온도/점등 조절 등을 통해 빌딩의 소비 에너지를 효율화하는 BEMS(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 센서 인식을 통해 비어있는 공용 주차 공간을 지도로 알려주는 ‘공공 정보 안내’ 등이 그것이죠.

또한 사물인터넷의 활용이 커질수록 트래픽은 급증하게 되는데요. SK텔레콤의 광대역 LTE-A와 같은 네트워크 기술과 함께라면 문제 없다는 사실!

지난 2013년 12월에는 반도체 설계 업체인 영국의 ARM(CEO Simon Segars, http://www.arm.com) 社와 사물인터넷 산업 활성화를 위한 기술협력 미팅을 가졌는데요. 앞으로 IoT(사물인터넷)분야에서 혁신을 선도해나갈 SK텔레콤의 행보를 기대해주세요~ ^^

기술적으로 최정점에 접어든 빅데이터! SKT bigdata hub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해보세요~

빅데이터란 디지털 환경에서 생성되는 데이터로, 텍스트와 영상 데이터를 포함하는 대규모 데이터를 말합니다. 빅데이터가 계속 주목받는 이유는 이러한 셀 수 없는 데이터 분석을 통해 의미있는 자료를 생성해 낼 수 있기 때문인데요. 지난 몇년간 IT분야 트렌드에서 빠지지 않고 등장한 빅데이터는 현재 기술적으로도 최정점에 접어들었습니다. IT업계에서는 빅데이터가 머지 않아 대중화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빅데이터를 적용하고 활용하는 사례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내다보고 있죠.

SK텔레콤도 2013년 8월, 개방된 각종 데이터를 활용해 분석할 수 있는 SKT bigdata hub (http://www.bigdatahub.co.kr/index.do)를 통해 자사의 빅데이터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bicdata hub는 데이터의 개방과 공유를 통해 고객과 사회와 함께 행복동행을 실현하기 위한 SK텔레콤의 상생의 약속인데요. 빅데이터 이용은 기본! 개인이 가지고 있는 데이터 전시를 통한 공유도 가능하며, Open API 서비스를 활용해 다양한 애플리케이션도 개발할 수 있답니다~

또한 SKT 블로그에서 bigdata hub의 자료를 인포그래픽 형식으로 쉽게 표현한 T나는 빅데이터를 발행하고 있는데요. SKT 빅데이터를 통해 치킨을 가장 많이 주문하는 연령대, 영화관 명당 자리 티켓을 쉽게 구하는 법 등을 제시해드렸죠~ T나는 빅데이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글 목록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3D 프린팅 기술로 사회와 함께하는 행복동행을 이어나가요~

2014년 주목해야 할 IT 트렌드 마지막 이슈는 2013년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기술! 바로 `3D프린팅’입니다.

3D 프린팅은 입체적으로 만들어진 설계도에 따라 3차원으로 물건을 찍어내는 3D 프린터의 프린팅 기술인데요. 대표적인 예로, 스포츠카 업체 람보르기니는 2012년 자동차 시제품을 제작하면서 3D프린팅을 활용해 제작비용을 4만달러에서 3000달러로 줄였고, 제작 기간도 4개월에서 20일로 크게 단축시켰다고 합니다. 또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2013년도 초, 한 연설에서 “3D프린터 산업은 우리가 만드는 모든 제조 방법에 혁명을 가져올 것”이라고 평가하기도 했죠.

이렇듯 제조업의 경쟁 판도를 바꿀 혁신적인 기술인 3D프린팅 기술은 2014년 ICT분야의 주목할 만한 트렌드에서도 빼놓을 수 없는 이슈인데요~

SK텔레콤은 3D프린팅 기술을 활용해 SKT 소셜팬들에게 자신의 모습과 똑같은 3D 피규어를 무료로 제작해주고 있습니다. SK텔레콤 페이스북에서 2013년 12월 2일부터 2014년 1월 5일까지 진행하는 ‘행복동행 제작소 이벤트’로 SKT 소셜팬들에게 잊지 못할 선물을 안겨드리고 있는 것이죠. ^^ 아직 5일의 시간이 남았으니, 3D 피규어를 원하는 분들은 서둘러 신청해주세요~

SKT 행복동행 제작소 이벤트 참여하기

또한 SK텔레콤은 2013년 12월 초, 종로구 세운상가 5층에 3D 프린터 등 장비를 갖춘 시제품 제작소 ‘SK 팹랩서울(SK Fab Lab Seoul)’을 열고, 예비∙초기 창업가를 대상으로 시제품 제작 지원을 시작했답니다. 이는 SK텔레콤 창업 지원 프로그램 참여자들의 시제품 제작 비용 절감과 소외된 분야인 제조업에 대한 지원을 통한 ICT 생태계의 균형적인 발전을 위한 것인데요.

2014년, 3D 프린팅 기술과 함께하는 SK텔레콤의 행복동행 프로젝트와 ICT 생태계의 발전을 지켜봐주세요~ ^^

지금까지 국내외 주요 기관 3곳에서 선정한 ITC 산업 이슈와 함께 그 중 주목해야 할 2014 IT 트렌드 3가지를 살펴보았는데요.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3D 프린팅 기술과 함께 IT 기술로 혁신을 이어나갈 SK텔레콤을 기대해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