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전지현과 이정재가 함께하는 새로운 광고 캠페인 ‘잘생겼다 LTE-A’ 런칭!

2014.02.09 FacebookTwitterNaver

T뉴스

SK텔레콤,
전지현과 이정재가
함께하는
새로운 광고 캠페인
‘잘생겼다 LTE-A’ 런칭!

SK텔레콤은 ‘LTE-A’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통신 기술이 삶에 미치는 영향을 강조한 신규 광고 캠페인 ‘잘생겼다 LTE-A’ 편을 런칭했습니다.

천송이도 좋아하는 SK텔레콤의 잘~생긴 LTE-A를 만나보세요!

‘잘 생겼다 LTE-A’는 외모나 외형이 보기 좋다는 의미가 아닌 실생활에서 혜택을 제공하는 모든 통신 기술과 서비스에 대해 ‘잘 생겨나줘서 고맙다’는 뜻을 담고 있습니다.

SK텔레콤은 ‘잘생겼다 LTE-A’ 광고를 통해 고객이 이해하기 어려운 통신 기술 용어를 사용했던 기존의 통신사 광고 방식에서 벗어나, LTE-A 시대에 고객분들이 제공받는 실질적인 혜택을 조명해 주목 받고 있는데요.

‘잘생겼다 LTE-A’ 광고모델로 지난 12월부터 SK텔레콤 모델로 활동해온 이정재와 최근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의 천송이 역할로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전지현이 함께합니다.

이정재와 전지현은 이번 광고를 통해 영화 ‘시월애’, ‘도둑들’ 이후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췄으며, 환상의 호흡을 토대로 탁월한 연기는 물론 노래와 코믹 댄스까지 소화해 스크린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모습을 아낌없이 보여주었는데요.

특히 전지현은 ‘잘 생겼다’ 슬로건을 캘리그라피 스타일로 직접 작성해 단순한 광고 모델의 역할을 넘어 직접 광고 제작에 참여하는 열정을 보여주었습니다.

캘리그라피(Calligraphy)란?
개성적인 표현과 우연성을 중시하고, 기계적인 표현이 아닌 손으로 쓴 아름답고 개성 있는 글자체

SK텔레콤 남상일 마케팅커뮤니케이션실 상무는 “고객들 사이에서 자연스럽게 ‘잘 생겼다’라는 말이 퍼져 고객들의 다양한 삶 속에서 ‘가능성의 동반자’로 친근하게 자리잡도록 캠페인을 확장시킬 계획”이라며, “향후 T전화 등 고객이 실질적으로 누릴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조명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전지현과 이정재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한 ‘잘생겼다 LTE-A’ 광고 영상 보기

FacebookTwitterNaver